아리조나 타임즈



제임스 힌클리는 그가 17세였던 1991년에 9 밀리 총상으로 죽음 직전까지 이르렀었다. 
힌클리는 아직도 그의 입 안에 고였던 피 맛과 사람들의 소리지르던 것이 기억이 난다고 말한다. 
메리베일에서 성장한 힌클리는 총상을 입을 당시 갱단의 일원이었다. 그는 갱단은 자신에게 아버지와 같은 존재였다고 말했다. 그에게는 양아버지와 친아버지가 있었지만 모두 곁에 있어주지 않았다는 것이다. 
총상 후 그는 다시 걸을 수 없다는 것을 알게 됐고 그에게 주어진 두 번째 인생을 받아들이기로 했다. 힝클리는 이후 아이들이 갱단과 가까워지는 것과 폭력에 연루되는 막기 위한 아이들 교육에 인생을 바치고 있다. 
힌클리는 현재 피닉스의 텀블위드 유스센터에서 풀타임으로 일하면서 동시에 밸리 전역의 아이들이 비폭력을 선택하도록 돕고 있다. 
그는 또한 언젠가는 다시 걸을 수 있을 것이라는 믿음도 잃지 않고 있다. 
그는 "내가 나 자신에게 나는 걸을 수 없다, 도는 나는 앞으로 절대 걸을 수 없을 거야라고 말한다면 나는 그 상태로 머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koreanaztimes.com)
List of Articles
날짜sort 제목
  • 등록일: 2017-01-11

피닉스 학부모-교육자들 교육부장관 지명자 반대 시위

개학과 아리조나 주의회 회기 시작을 앞두고 지난 일요일 학부모들과 교육자들이 자신들의 목소리를 내기 위해 거리로 나섰다.  이들은 24 스트릿과 캐멀백 로드 부근 존 매케인과 제프 플레이크 연방 상원의원들의 사무실 앞에서 시위를 벌이기로 결정했다. 시위대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이 교...

  • 등록일: 2017-01-11

아리조나 개스 값 지난 연말부터 계속 오름세

12월 말 이후 오르기 시작한 개스 값이 지난 주에도 계속 오름세를 보였다.  AAA 아리조나 관계자들은 지난 주 아리조나 전체 평균 개스 값은 2.14 달러를 기록했으며 12월 마지막 주에 비해 3센트가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주 전국 평균은 갤런 당 2.35 달러로 그 전 주에 비해 6 센트가 올랐다. ...

  • 등록일: 2017-01-11

새 해 맞이 전후 4시간 동안 피닉스 총격 신고 360건

2016년을 마감하고 2017년이 시작될 무렵 약 4 시간 동안 피닉스 경찰에 총격 사건과 관련된 신고 건수가 지난 해에 비해 급증한 것으로 보고됐다. 12월31일에서 1월1일로 넘어가는 밤 12시를 기점으로 두 시간 전과 두 시간 후에 360 건 이상의 총기사건이 신고됐다. 지난 해 같은 기간에는 280 건이 ...

  • 등록일: 2017-01-11

기퍼즈 전 하원의원, 1월8일 총격사건 6주기 연설

여섯 명의 사망자를 내고 가브리엘 기퍼즈 전 연방하원의원이 심각한 상처를 안긴 투산 총격사건 6주년을 맞아 기퍼즈 전 의원이 연설을 했다.  지난 일요일 투산 위클리에 실린 기퍼즈 전 의원의 글에 의하면 기퍼즈 전 의원은 "피해자들을 기리고 이 나라를 안전한 곳으로 이어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

  • 등록일: 2017-01-11

스프라우트 올 해 전국적으로 36개 스토어 오픈 예정

피닉스에 본사를 둔 스프라우트 파머스 마켓이 올 해 전국 적으로 36개의 신규 스토어를 오픈하며 아리조나에도 한 개 스토어가 추가된다.  스프라우트는 올 해 캘리포니아에 5개, 조지아에 4개, 플로리다에 3개, 텍사스와 콜로라도에 각각 2개, 그리고 캔사스, 노스 캐롤라이나, 아리조나 프레스컷에 ...

  • 등록일: 2017-01-04

카운티 동물보호센터 임신한 개 중성화 수술 논란

지난 달, 한 해를 마무리하는 가운데 마리코파 카운티 동물 보호소에서 안타까운 소식이 들려왔다. 두 마리의 임신한 개들에게 중성화수술을 시키고 태어나지도 않은 25 마리의 새끼들을 버린 것이다. 보호소에서는 보호 중인 개들이 너무 많아 숫자를 줄이기 위한 방책이었다고 설명했다.  카운티 관계...

  • 등록일: 2017-01-04

갱단 출신 장애인 청소년 선도에 두 번째 인생 바쳐

제임스 힌클리는 그가 17세였던 1991년에 9 밀리 총상으로 죽음 직전까지 이르렀었다.  힌클리는 아직도 그의 입 안에 고였던 피 맛과 사람들의 소리지르던 것이 기억이 난다고 말한다.  메리베일에서 성장한 힌클리는 총상을 입을 당시 갱단의 일원이었다. 그는 갱단은 자신에게 아버지와 같은 존재였...

  • 등록일: 2017-01-04

메사 한 주민, 크리스마스 이브에 840만 달러 복권 당첨

메사에 거주하는 한 주민이 크리스마스 이브에 840만 달러 복권에 당첨됐다.  아리조나 로터리국의 니키 오셰이 대변인은 이 주민이 12월14일에 크림슨 로드와 서던 에브뉴 부근의 한 주유소에서 픽 복권을 구입했으며 같은 날 당첨됐다고 말했다. 당첨자는 신원을 밝히지 않기로 했다고 오셰이는 전했...

  • 등록일: 2017-01-04

글렌데일 쌍동이 11분 차이로 서로 다른 해에 태어나

글렌데일의 쌍동이 아기의 출생 연도가 서로 달라 화제다.  글렌데일의 한 부부 사이에서 태어난 쌍동이 아기 중 소여 셰이는 2016년 12월31일 11시50분에 출생했으며 그의 남동생 에버렛은 11분 뒤인 2017년 1월1일 12시1분에 출생했다.  쌍동이 이기들은 홀리와 브랜든 셰이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배너...

  • 등록일: 2017-01-04

아리조나 주 선거선명성 자각도 전국 최악

지난 해 11월 선거 후에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아리조나주의 선거의 선명성은 전국 최악인 것으로 나타났다.  The Perceptions of Electoral Integrity Survey에서는 각 주에 거주하는 정치 전문가들에게  국제 기준에 비추어 선거 전, 선거 중, 그리고 선거 후에 얼마나 잘 진행되었는지를 질문했다.  ...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