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new3.JPG



버지니아에서 온 한인 노인이 딸을 찾아 아리조나에 왔다가 어려움에 처해 이성호 한인회장이 나서 도움을 주고 있다.
11일 피닉스 경찰로부터 영어를 못하는 한인 노인이 지금 피닉스의 한 모텔에서 오가지 못하고 있으니 와서 도와달라는 요청을 받은 이성호 회장은 LA 방문 중 부랴부랴 피닉스로 향했다.
평화통일자문회의 피닉스라스베이거스 지회장이기도 한 이성호 회장은 이날 LA에서 열린 시무식에 참석해 순서를 담당하고 있었는데 긴급한 연락을 받고 자신의 축사순서를 마치자마자  2부순서 참석을 포기하고 피닉스로 향한 것이다.
다음 날인 12일 오전 11시경 노인이 머물고 있다는 피닉스 다운타운의 모텔을 찾은 이 회장은 노인이 머물었던 호텔방에서 노인과 대화를 나누고 도울 수 있는 방향을 모색했다.
약 2달 전 버지니아에서 딸을 찾아 아리조나에 왔다는 이 노인은 1942년 생으로 이름은 김갑춘씨다. 그는 2달간 다운타운 근방 한 모텔에 머물었는데 이 모텔에서 더운 물도 잘 안나오고 해서 호텔비를 못내겠다며 모텔 측과 분란이 일자 모텔 측에서는 경찰을 불러 일단 이 노인을 내보냈다고 한다. 경찰관의 도움으로 다른 모텔로 거주지를 옮긴 후 경찰에서는 이 노인이 영어를 못해 소통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한인사회에 도움을 청한 것이다.
이 노인은 이 모텔에서 나가면 아리조나뿐만 아니라 버지니아에도 아는 사람이 없어 거처가 없다고 하자 이성호 회장은 한인단체와 교회 등지에 전화를 해 해결방향을 모색했다.
그러나 워낙 급작스런 요청에 단체들과 교회 등에서는 이 노인을 돕는데는 시간이 걸린다고 하자 이성호 회장은 일단 자신이 소유하고 있는 거처를 제공하기로 하고 이 노인을 코리아마트로 데려갔다.
그 사이 사회복지사 손기일 씨가 해결책을 마련했다. 손기일 씨는 아리조나 내 셸터를 알아보고 즉시 입주가능한 셸터를 찾아내 이 노인의 거처를 마련해줬다.
이성호 회장은 일단 이 노인을 데려가 식사을 대접하고, 이발을 시키고, 이불, 양말, 비누 등 생필품을 사서 셸터까지 무사히 데려다 줬다.
한편, 이 노인이 찾고 있는 딸은 42살의 김수연 씨이다. 그러나 이 노인은 딸이 현재 아리조나에 거주하고 있는 지도 확실치 않고 아리조나에 있다는 얘기만 듣고 무작정 찾아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김 노인은 71년도에 이민을 온 후 부인과 이혼을 하고 버지니아에서 혼자 살아왔다.
그는 딸을 기억하면서 "어렸을 때 공부도 잘했고 예쁜 딸이었다"며 " 많이 보고 싶다"고 했다.
이성호 한인회장은 "어려움에 처한 한인을 돕는 것이야말로 한인회가 해야할 일이 아닌가 생각한다. 특히 이 노인 같은 경우 월 900 달러의 정부보조금으로 셸터에 2/3을 지불하고 남은 300 달러로 생활을 해야하는데 우리 한인사회가 방치한다면 아리조나 내에 한인 제1호 홈리스가 생기는 것이다. 한인회와 한인사회가 다소 불편하더라도 이런 분들을 적극적으로 돕길 바란다"고 말하고 "큰 도움을 주신 손기일 씨에게 감사드린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인회는 이 노인을 돕기를 원하거나 이 노인의 딸 김수연씨를 아는 한인들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
연락처 : 이성호 한인회장 602-704-2913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8-01-24

바둑동호회 모임 매주 일요일 오후 1시에 열려 file

노인봉사센터의 바둑동호회 모임이 1월 21일 두번째로 모임을 가졌다. 이날은 10여명이 강남 BBQ 별실에서 모여 대결을 펼쳤다. 이날 특별히 바둑을 배우려는 초보자도 참석해 바둑을 배우기도 했다. 바둑동호회 모임은 다음주부터는 한인회에서 제공하는 장소에서 27일 일요일 오후 1시부터 10시까지 ...

  • 등록일: 2018-01-17

한인회, 딸 찾아 아리조나에 온 한인노인에 도움 줘 file

버지니아에서 온 한인 노인이 딸을 찾아 아리조나에 왔다가 어려움에 처해 이성호 한인회장이 나서 도움을 주고 있다. 11일 피닉스 경찰로부터 영어를 못하는 한인 노인이 지금 피닉스의 한 모텔에서 오가지 못하고 있으니 와서 도와달라는 요청을 받은 이성호 회장은 LA 방문 중 부랴부랴 피닉스로 향...

  • 등록일: 2018-01-17

한인 세탁협회 (AKDA) 2018년 신년회 및 회장 이.취임식 file

아리조나 한인 세탁협회 (AKDA) '2018년 신년회 및 회장 이.취임식'이 1월13일 오후 6시30분 Masa Sushi Izakaya에서 있었다. 취임식에 앞서 정우진 전 회장이 경과보고를 하고 회장직을 수락한 최경훈 회장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어 최소희 재무가 재정보고를 하고 전 회장단의 업무보고를 마쳤...

  • 등록일: 2018-01-17

평통 오렌지샌디에이고협의회, 신년하례식 및 통일강연회 file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 오렌지샌디에이고협의회(회장 김진모)가 신년하례식과 통일강연회를 열었다. 1월 11일(목) 캘리포니아주 부에나파크 로스코요테스 컨트리클럽에서 100여명 이상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에 아리조나에서는 평통 피닉스.라스베가스 지회 이성호 지회장과 서덕자 아리조나 ...

  • 등록일: 2018-01-17

故 권경숙 권사 천국환송예배 드려 file

故 권경숙 권사 천국환송예배가 1월13일 오전 11시 Phoenix Memorial Park and Mortuary에서 있었다. 예배는 하사랑교회 김성진 목사가 집례했다. 아리조나 한인장로교회 조용호 목사가 기도를 했고 김성진 목사는 '분명한 사실, 일어납니다'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했다. 그는 "성경에는 죽음이 잔다고 ...

  • 등록일: 2018-01-17

노인봉사센터, 취미반 바둑동호회 첫 모임 가져 file

노인복지회 (회장 이근영)의 봉사센터의 취미반 첫 모임으로 바둑동호모임이 1월14일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구)한인회 사무실에서 진행됐다. 이 모임은 노인봉사센터 내 취미반의 첫모임으로 열렸는데 첫날 모임에는 14명의 한인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대부분 바둑동호회 회원들로서 이날 첫모임에 참...

  • 등록일: 2018-01-10

교회협의회 주최 2018년 신년하례회 열려 file

아리조나 한인 기독교 교회협의회 (이하 교협, 회장 조정기 목사) 주최, '2018 년 신년하례회'가 1월8일 오후 6시 아리조나 온누리 순복음교회 (윤중희 목사)에서 열렸다. 행사에 앞서 온누리교회에서는 참석자들에게 저녁식사를 제공했다. 1부 예배 찬양팀의 찬양으로 시작된 이날 신년하례예배는 교...

  • 등록일: 2018-01-10

금년 5월1일부터 변경되는 재외동포비자 제도

병역의무를 해소하지 않은 남성, 한국국적 이탈이나 국적 상실한 경우 41세 되는 해 1월 1일까지 재외동포비자 발급 제한된다. 2017년 9월2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재외동포의 "출입국과 법적지위에 관한 법률" 일부 개정법률이 2018년 5월1일부터 시행됨에 따라, 병역의무를 해소하지 않은 상태에서 ...

  • 등록일: 2018-01-10

故 김원중 집사 천국환송예배 열려 file

故 김원중 집사의 천국환송예배가 1월4일 오후 4시 Abel Funeral Services에서 있었다. 예배는 피닉스 열린문교회 홍형희 목사가 집례했다. 새생명교회 최원혁 목사가 기도를 했고 홍형희 목사는 '다시 만날 것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했다. 그는 "이 천국환송예배가 고인을 받아주시고 우리의 길...

  • 등록일: 2018-01-10

강선화 회장, 재외한인 간호사회 차기회장에 선출 file

아리조나 간호사협회 강선화 전 회장이 재외한인 간호사회 차기회장으로 선출됐다. 강 회장은 현재는 차기회장으로서 간호사회 업무를 숙지하고 오는 2019년 10월부터 2년간 회장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재외 한인 간호사회는 본국의 대한 간호사협회의 유일한 재외 산하기관으로 전세계 각지의 간호사 ...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