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new2.JPG

 

 

요즘 본지 신문사 게시판에 한인업체들에 관해 많은 부정적인 게시글들이 많이 올라온다. 대부분 한인이 운영하는 업체에 가서 불이익을 당했거나 불법적으로 보이는 일을 목격했다는 등의 내용들인데, 객관성이나 공정성 면에서 얼마나 신뢰할 수 있을 지는 의문이 드는 내용들도 적지 않다.
객관성이나 공정성은 고사하고 '카더라'라는 식 또는 '아니면 말고' 식의 루머성 글들도 게시판에 올라오고 있어 코로나19로 가뜩이나 운영에 부담을 느끼고 있는 한인업체들에게 유무형의 피해를 끼친다는 점에서, 그리고 아리조나 한인사회 전체적으로도 갈등과 반목을 일으키고 저변에 불신을 조장하는다는 점에서 결코 바람직한 현상은 아니다.
물론 실제 억울한 대우를 받았거나 속상한 일을 겪은 소비자 입장에선 오죽하면 고민 끝에 게시글을 올렸겠는가.
자신이 당한 일을 다른 사람들은 겪지 않기를 바라거나, 자신의 글로 인해 문제의 업체가 각성하고 서비스가 개선되길 바라는 마음도 있었을 것이다.
거기에 게시글에서 성토를 당하는 한인업체들도 자신들이 미처 파악하지 못한 잘못이 분명히 있을 수 있다.
하지만 문제는 게시판에 보장되는 익명성을 악의적으로 이용하는 사용자들도 있다는 점이다.
자신을 드러내지 않은 채 익명 뒤에 숨어서 근거 없는 힐난을 퍼붓거나, 상대에 대한 존중은 아랑곳 않고 자신의 감정배출구로 사용하거나, 루머를 양산해 남에게 심대한 타격을 주거나, 갈등과 반목을 부추겨 게시판에서 분쟁이 터져나오는 것을 가면 뒤에서 웃으며 바라보는 비열한 이들이 있는 것이 사실이다.
우리가 사는 실제 사회와 같이 사람들이 모이는 인터넷 공간에서도 최소한으로 지켜야 할 규칙과 질서 그리고 다른 이용자에 대한 배려는 필요한 법이다.
또다른 문제점으로 볼 수 있는 부분은 책임을 묻거나 비난의 방향이 너무 일방적이라는 점이다. 부정적인 게시글은 주로 소비자가 업체를 상대로 하는 글이 대부분이다. 업체 측에서는 진상고객이 있더라도 이를 인터넷에 글로 남겨 탓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고객들에게 서비스하고 돈을 벌어먹으려면 그 정도는 감수해야 하지 않느냐'고 물을 수도 있지만 실제 사회에선 범죄 용의자들에게도 법적으로 해명할 기회가 주어지지만 사실상 온라인 상의 비난에는 그런 해명의 기회조차 잘 허용되지 않는다. 마치 손이 손이 뒤로 묶인 채 난타당하는 것과 비슷하달까.
인터넷 상에서의 조롱과 비난, 일방적인 질책은 생각보다 큰 데미지를 안긴다.
한국 연예인들은 물론 유명 스포츠 선수들까지 팬들의 악성댓글에 스스로 생을 마감하는 현상들이 그 심각성을 잘 대변해준다.
여기 한인사회도 사이즈는 작지만 악의적 댓글이 그 대상에게 미치는 심리적, 물질적 피해는 한국에서의 그것과 별반 다르지 않을 것이다.

최근 온라인 상에서 벌어지는 일련의 일들을 지켜보면서 본사는 게시판 운영과 관련한 기준을 일부 변경하기로 결정했다.
게시글이 올라왔을 때 무조건 동조하기보다는 여러 루트를 통해 쌍방의 사정을 공평하게 확인하는 것이 댓글을 남기기 전에 해야할 중요한 과정이지만 현실은 그렇지 않다.
따라서 내년부터 본사에서는 상당한 수준의 문제와 분란이 되는 글을 게시할 때는 반드시 실명과 연락처를 공개해 해당업체에 정당하게 컴플레인 할 것을 요청한다.
익명의 부정적인 게시글로는 어떠한 것도 개선되기 힘들기 때문에 업주와 소비자 당사자들 간에 서로 직접 소통하면서 문제를 풀기 바라는 것과 동시에 게시글의 진정성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위에서 명시한 조건이 충족되지 않을 경우 해당글은 어떤 설명도 없이 삭제조치 대상이 되고, 또한 이런 류에 해당되는 글일 경우 차후 해당업체와 글 작성자 개인 간 법적 분쟁 시 증거자료로 사용될 수 있도록 글 작성자 IP 주소를 별도로 저장해 관리할 방침이다.
서로가 온라인 상에서 만날 수 있는 장으로 마련된 인터넷 게시판은 이용자들이 어떤 식으로 활용하느냐에 따라 한인들이 소중한 소통공간이 될 수도 있고 아니면 우리의 스트레스 지수를 끌어올리는 쓰레기장이 될 수도 있음을 다시 한 번 생각해 주시면 좋겠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1-01-06

전 노인회장 故 원시건 장로 천국환송예배 드려 file

故 원시건 장로의 천국환송예배가 2020년 12월 30일 오전 11시 Phoenix Memorial Park & Mortuary에서 거행됐다. 이날 예배는 코로나 방역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30여 명의 조객들이 참석했다. 천국환송예배는 밸리한인장로교회 이경우 담임목사가 인도했고, 송석민 목사가 '복된 삶'이란 제목으로 설...

  • 등록일: 2020-12-31

타임즈 게시판에 글을 쓸 때 꼭 실명을 남겨주세요 file

요즘 본지 신문사 게시판에 한인업체들에 관해 많은 부정적인 게시글들이 많이 올라온다. 대부분 한인이 운영하는 업체에 가서 불이익을 당했거나 불법적으로 보이는 일을 목격했다는 등의 내용들인데, 객관성이나 공정성 면에서 얼마나 신뢰할 수 있을 지는 의문이 드는 내용들도 적지 않다. 객관성이...

  • 등록일: 2020-12-31

아시아나마켓, 개업 9주년 경품대잔치 추첨 file

메사 아시아나 마켓 (대표 배석준) 개업 9주년 기념 경품대잔치의 추첨행사가 12월 27일 오후 6시 마켓 내 푸드코드 홀에서 열렸다. 이번 경품대잔치는 지난 12월 4일부터 27일까지 약 한 달동안 진행됐다. 아시아나마 켓은 매년 개업기념 경품잔치를 진행해오고 있는데 이번 경품행사에는 예년보다 훨...

  • 등록일: 2020-12-23

잔 자일즈 메사시장, '스톤순두부' 개업축하차 방문 file

잔 자일즈 (John Giles) 메사시장과 진재만 피닉스 인천 직항노선 아시안연합 추진위원장이 12월 18일 점심 'Stone 순두부 식당' 을 찾아 개업을 축하했다. 이 자리에서 이들은 진재만 26지구 상원의원 후보의 지난 선거 평가와 앞으로의 계획 그리고 한국 기업들의 메사공항 인근 부지 진출, 아시안 비...

  • 등록일: 2020-12-16

제18대 한인회 마지막 정기총회 '배수형씨, 제19대 아리조나...

아리조나주 한인회는 12월 12일 오후 5시 줌(Zoom) 화상회의로 정기총회 열었다. 이날 회의에서 배수형 한인회장 후보는 정기총회 마지막 관문을 통과하고 제19대 한인회장으로 확정됐다. 총회를 시작하면서 이상미 사무차장은 6명의 위임을 포함해 총 20명의 참석으로 성원보고를 했다. 강선화 회장은 ...

  • 등록일: 2020-12-16

H마트, 스마트카드 고객에게 달력을 무료로 드립니다

미주 최대 아시안 슈퍼마켓 체인 H마트의 아리조나 메사점에서 2021년 탁상용 달력을 배포한다. 2021년 H마트 달력에는 현직 셰프들과 H 마트 고객들의 레시피들이 담겨 있다. 달력을 넘길 때마다 다양한 레시피를 이용하여 요리할 수 있도록 재미를 더했다. 고객들과 직접 참여한 내용으로2021년 달력...

  • 등록일: 2020-12-09

H 마트, 대만 푸드 페스티벌 개최 file

미주 최대 아시안 수퍼마켓 체인인 H마트가 12월 12일부터 24일까지 약 2주간 타이완 푸드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 아리조나 지역 메사점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대만에서 가장 인기 있고 맛있는 식품들을 선보인다. H 마트는 "대만의 대표 간식인, 파인애플 케익과 더불어, 최대 히트 브랜드를 소개...

  • 등록일: 2020-11-25

제18대 아리조나주 한인회 마지막 이사회 열려

배수형 후보자 제19대 한인회장으로 이사회 인준 제18대 아리조나주 한인회 마지막 정기이사회가 11월 21일 오후 5시 열렸다. 날로 악화되는 코로나19로 민원식 이사장과 배석준 제19대 한인회장 선거관리위원장 (이하 선관위)만 아시아나 마켓 2층 회의실에서 대면으로 참석했고 9명의 이사들은 Zoom ...

  • 등록일: 2020-11-11

박재현 교수, 전미주 치과 교정 앵글 학회 회장에 당선 file

한인회초 2032년 전북미 Angle Society회장으로 취임 예정 지난 11월 6일 Edward H. Angle Northern California Orthodontic Society (NCASO) 정기 총회가 화상으로 열렸는데 이 회의에서 아리조나 치과대학 교정과장인 박재현 교수가 National E. H. Angle Society of Orthodontists (EHASO)의 직전 회...

  • 등록일: 2020-11-11

제19대 한인회장 후보에 배수형 부회장 단독출마 file

제19대 아리조나주 한인회 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 배석준, 이하 선관위)는 배수형 현 한인회 부회장이 단독 출마한 가운데 10월 31일 오후 5시 후보등록을 마감했다. 선관위는 10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한 달 기간의 회장 후보 등록을 받았는데 배수형 부회장만이 제출서류와 1000달러 후보 등록금...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