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아리조나출신 크리스티나오 양, 책임프로듀서로 제작에 참여

 

new13.JPG

 

 

재미 한국인이 만든 미국영화 '미나리'의 열기가 뜨겁다.
미나리는 선댄스 영화제에서 세계 초연을 거쳐, 심사위원 대상과 미국 드라마 관객상 등 2개의 상을 수상하고 American Film Institute와 National Board of Review에서 선정한 2020년 최고의 10 대 영화 중 하나로 선정되었다. 또한 골든글로브 외국어 영화상 후보에 올랐다. 그 외에도 현재까지 50여 개가 넘는 수많은 수상의 행렬을 이어가면서 작년 뜨거웠던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의 수상 열기를 잇고 있다.
미국의 유명 영화배우 브래드 피트가 운영하는 영화사 플랜B 엔터테인먼트에서 제작한 영화 '미나리'는 1980년대에 희망을 찾아 미국으로 이민을 떠난 한인 가족의 이야기를 어린 아들의 시선으로 그렸다.
연출자 정이삭(리 아이작 정) 감독의 경험이 이야기의 바탕이 됐다. 대부분 대사 역시 한국어이다. 이 때문에 '한국영화가 아니냐'는 오해 아닌 오해도 낳고 있기도 하다. 미국에서, 미국 영화사의 한국계 미국인이 만든 영화인데 한국어가 많이 나온다는 이유로 외국영화로수상범위를 국한시켜 버렸기 때문이다.
미나리 영화가 시작되면서 나오는 자막을 보면 '크리스티나 오'라는 책임프로듀서의 이름이 등장한다. 책임프로듀서는 감독과 배우가 영화를 잘 만들 수 있도록 모든 제반 환경과 여건을 조성하고 지원하며 분야별 많은 프로듀서들을 총지휘하는 자리다.
크리스티나 오 책임프로듀서는 아리조나에서 성장한 34세의 한인 여성이다.
스카츠데일에서 사업을 하는 오태근, 권준희 씨의 맏딸이다. 그는 온 가족이 보스턴에서 아리조나로 이주한 후 아리조나에서 중학교부터 U of A까지 졸업해서 아리조나에 많은 인맥을 갖고있다. 또한 학창시절 열심히 교회 봉사를 해서 많은 젊은이들과 부모들이 그를 기억하고 있다.
그가 대학에서 의학을 공부하다가 갑자기 전공을 미디어로 바꿔 졸업 후 영화제작에 뛰어든 것은 연극영화과 출신 부친의 영향이 컸다. 그가 전공을 바꿀 때는 자신을 가장 잘 이해해줄 거라는 아버지와 단둘이 상의하고 진로를 결심했다고 한다.
그는 대학을 졸업 후 영화의 본고장 캘리포니아 헐리우드로 이주해 유명 영화배우 브래드 피트가 운영하는 영화사 Plan B 엔터테인먼트에 입사했다. 그러다가 그곳에서 근무할 당시 미국을 방문한 봉준호 감독을 소개받아 그와 함께 한국으로 나가 영화 '옥자'의 제작에 역시 책임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그 외에도 그는 Last Black Man In San Francisco, The King 등 유수의 영화 책임프로듀서로 제작에 참여하다가 가장 최근에 '미나리'의 책임프로듀서 3명중 1명으로 제작을 맡게 된 것이다.
또한 재미있는 사실은 자신의 부친을 영화 미나리에 출연시켰다는 것이다. 그의 아버지 오태근 씨는 영화 중간부분 마켓주인 역으로 잠깐 등장하는데 그는 자신의 롤모델인 아버지를 출연시키면서 연출을 전공한 아버지의 꿈을 소박하나마 풀어주게 된 것이다.
크리스티나 오씨의 모친 권준희씨는 "아이들을 유난히 좋아하는 딸이 소아과 의사나 학교 선생님이 되기를 원했지만 대학 2년째 아버지와만 상의하고 진로를 미디어 쪽으로 바꿔 속상했는데 딸과 대화중 '잘 만들어진 영화는 이웃들에게 선한 영향력을 끼칠수 있다' 는 딸의 말에 설득이 되면서 미디어 계통을 바라보는 눈이 달라졌고 자신있게 좋아하는 일을 하고자 열정을 품는 당당함에 믿음직스러워 응원을 보낸다"며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일은 가장 잘하는 일일 거라는 확신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아리조나의 많은 젊은이들이 자신의 꿈을 향해 도전할 때 그 목표하는 문이 당장은 아무리 좁게 보이더라도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일은 자신이 가장 잘할 수 있는 일'이라는 자신감을 가지고 도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우리 모두 이민생활 자체도 힘들게 이어왔지만 팬데믹 때문에 더욱 힘든 요즘, 이민생활의 어려움을 헤쳐나가며 성공을 이뤄낸 우리네 이민 1세대들의 모습을 영화를 통해 보면서 희망을 잃지않고 용기를 갖기를 바라면서 영화를 추천한다"고 말했다.
미나리는 현재 하킨스 극장에서 상영중이다.
오씨의 가족은 딸이 만든 영화를 보기위해 오랜만에 극장을 찾았다. 코로나로 영화관에 가는 것이 꺼려졌지만 입장부터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수칙을 지켜 관객을 받는 모습을 보고 안심을 하고 영화를 관람할 수 있었다.
우리 '아리조나의 딸'이 만들어 세계적인 화제를 몰고 온 영화 '미나리'.
우리 이민 초창기를 알지 못할거라고 여겼던 아이가 이제 훌쩍 커버려, 그의 감성으로 바로 부모님들의 삶의 이야기를 담아냈기에 더 큰 공감을 위해서라도 극장에 가서 봐야 제 맛일 것이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1-03-03

한인회 주최, 제102주년 3.1절 기념식 열려 file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이 아리조나주 한인회(회장 배수형) 주최로 2월 28일 일요일 오후 3시 한인들에게 종각으로 알려진 Wesley Bolin Memorial Park에서 열렸다. 한인회에서는 코로나 19 팬데믹으로 참석인원을 최소한으로 줄였고, 이날 행사에는 한인회 임원, 이사들과 초청인사들 그리고 대한민국 ...

  • 등록일: 2021-02-24

선천적 복수국적 이탈 다음달 마감…2003년 태어난 남성

한국 정부가 선천적 복수국적 남성의 국적이탈 신고를 접수하고 있다. 2003년 미국에서 태어난 한인 2세 남성은 3월 31일까지 LA총영사관 등 재외공관에 국적이탈 신고를 해야 병역의무를 지지 않는다. LA총영사관은 2003년 미국에서 태어난 한인 2세 남성 중 한국 국적 이탈을 희망하는 사람은 3월 31...

  • 등록일: 2021-02-24

아리조나주 한인회 소식 업데이트

1. 피닉스 순회영사업무일정은 5월에 있을 예정입니다. 자세한 일정은 LA 총영사관에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2. 3.1절 기념식은 2월 28일 일요일 오후 3시 피닉스 다운타운에 위치한 Wesley Bolin Memorial Plaza (일명 종각, 1700 W Washington St, Phoenix, AZ 85007)에서 거행됩니다. 3. 사회보장제...

  • 등록일: 2021-02-17

아리조나의 딸이 만든 영화 '미나리' file

아리조나출신 크리스티나오 양, 책임프로듀서로 제작에 참여 재미 한국인이 만든 미국영화 '미나리'의 열기가 뜨겁다. 미나리는 선댄스 영화제에서 세계 초연을 거쳐, 심사위원 대상과 미국 드라마 관객상 등 2개의 상을 수상하고 American Film Institute와 National Board of Review에서 선정한 2020...

  • 등록일: 2021-02-17

인천-피닉스 직항로 추진위 주최, 설날행사 열려 file

2월 11일 오후 6시 메사에 새로 오픈한 The Stone 순두부 식당에서 '설날 행사'가 열렸다. 이 행사는 피닉스-인천 직항노선 추진위원회 김동기 아시안연합 한인 추진위원장이 우리의 고유명절 설날을 알리기위해 아리조나 공화당 아시안연합 위원장들을 비롯해 Jonathan Lines 전 아리조나 공화당 의장...

  • 등록일: 2021-02-17

한인회, 노인복지회 공동주최 '설 떡 나눔행사' 가져 file

아리조나주 한인회 (회장 배수형)와 노인 복지회 (회장 민안식)는 2월 13일 오전 11시부터 1시까지 메사 아시아나마켓 푸트코트에서 '설 떡 나눔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금년 출범함 제19대 한인회의 첫 행사로서 노인복지회와 공동으로 주최했는데 금년 설을 맞아 선물 꾸러미를 준비해 65세이...

  • 등록일: 2021-02-10

민주평통 아리조나 분회 정기총회 열려 file

민주평화통일 자문회의 (이하 평통) 아리조나분회 2021 정기총회가 2월 6일(토) 오후 5시 강지웅 평통위원이 운영하는 Junn Sushi에서 열렸다. 이날 모임에는 서덕자 피닉스.라스베가스 지회장을 비롯하여 아리조나 분회 소속 위원 전원 그리고 OC소속 최재우 위원이 참석했다. 정기총회 사회는 김철호 ...

  • 등록일: 2021-01-27

제18, 19대 한인회장 이.취임식 거행- 배수형 회장 취임 file

아리조나주 한인회 제18~19대 회장 이.취임식이 1월 23일(토) 오전 11시부터 한식당 코리아타운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를 통해 강선화 18대 회장이 이임했고, 배수형 19대 신임회장이 취임했다. 손 소독제가 비치된 식당 입구에서 체온측정이 이뤄졌고 참석자들 전원이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코로나19 ...

  • 등록일: 2021-01-27

새로운 축구동호회 "한강 FC" 창단 - "그 첫발을 ... file

아리조나 한인 축구동호인의 새로운 축구팀 '한강축구회'가 지난 1월17일 마리코파 소재 Copper Sky Recreation Complex에서 창단식을 가졌다. 이 팀의 창립멤버로 등록한 12명의 한인 축구인들은 작년 11월부터 매주 일요일 오후 3시에 카사그랜데의 남미팀들과 친선경기를 해오다가 조직적인 팀 운영...

  • 등록일: 2021-01-27

아시아나마켓, 전 직원 코로나 검사 실시 - 전원음성

아시아나 마켓 메사 (대표 배석준)에서는 마켓에서 근무하는 전 직원과 푸드코트의 전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 검사를 1월 23일부터 26일까지 나흘동안 실시했다.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 바이러스 3차 대유행이 일어나고 있는 시점에서 직원들의 건강과 심리적 안정, 그리고 방...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