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N2.JPG

 

 

저는 음악을 전공하지는 않았지만 피아노 반주로 오랫동안 교회를 섬겨왔습니다. 미국으로 이민을 오기 전까지 한국에서는 주변에 악기를 하는 친구들이 많아, 늘 친구들과 모이면 반주를 해주면서 중고등학교 시절을 보냈습니다. 그러다 개인적으로 첼로라는 악기를 배울 기회가 생겼는데, 건반 악기만 다루다 현악기를 접하니, 완전 다른 세상이 열리는 느낌이었습니다. 그때 제 마음에 제가 은퇴를 하고 나면 주변에 저와 같은 비전공자들끼리 모여서 함께 연습을 하고, 연주를 하는 모임을 만들어야겠다는 작은 소망이 생겼습니다.
그러던 중, Hamilton High School 11학년에 재학중인 Brian Yong (Violin, 2021 & 2022 All State)이 String Ensemble을 모집하고 Senior Center에 같이 연주를 하며 봉사활동을 하고 싶다는 뜻을 같은 학교에 다니고 있는 저의 아이 Daniel Kwak (Cello, 2022 All State) 에게 전해왔고, 두 아이들은 String Ensemble 을 조직하게 되었습니다. 두 아이 모두 Hamilton High School에 Chamber Orchestra와Phoenix Youth Symphony, Symphony Orchestra에 속해 있는 아이들입니다. 특히 Brian의 경우, Arizona로 이주 전, New Jersey에서의 String Ensemble 활동을 통해 Senior Center/Hospital 방문 경험이 있었고, Daniel의 경우도 교회와 지역 Non-Profit Organization 참여로 Senior Center 방문 연주의 경험이 있어, 아리조나에서도 String 위주의 그런 모임이 있는지 궁금해 하던 차였습니다.
하지만 최근 2~3년동안 코로나로 인해 대부분의 Senior Center들이 방문자를 제한하면서 구체적인 계획을 세우는데 어려움이 있었습니다.
2021년 가을부터 코로나 사태가 조금씩 약화되는 분위기에 Brian과 Daniel, 두 아이들은 적극적으로 함께 봉사 연주활동을 하길 원했고, 그러던 중 막연히 은퇴 후 작은 Ensemble을 만들고자 했던 저와 함께 뜻을 모으게 되었습니다.
아이들의 적극적인 움직임에 이왕이면 좀더 체계적으로 모임을 갖고 운영하자는 데까지 이르게 되었고, 제가 몸 담고 있는 밸리한인장로교회의 도움으로 'AZ Friends with Music'이라는 Non-Profit Organization을 세우게 되었습니다.
'AZ Friends with Music'이라는 귀한 단체는 String Ensemble이 중심인 단체입니다. 가끔은 저도 피아노로 함께 연주에 참여하기도 합니다. 가장 바쁜 11학년 기간에 시간을 내서 함께 모여 연습을 하고, 곡을 고르고, 연주 계획을 세우는 등, 몹시 긴장되면서도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특히, 곡 선정에 있어서는 듣는 분들이 쉽게 공감할 수 있고 연주하는 아이들에게도 무리가 되지않는 편안한 곡을 중심으로 Religious, Classic, Old-Pop, Disney 등을 Cover하고 있습니다.
더 나아가 'AZ Friends with Music'은  대통령 봉사상 (The President's Volunteer Service Award)에도 가입허가를 받았습니다. 이로 인해 좋아하는 음악과 악기 연주로 봉사활동을 하고자 하는 아이들에게는 더 좋은 기회가 생겼다고 봅니다.
'AZ Friends with Music'은 음악 레슨이나 Training 을 해주는 곳은 아닙니다. 현악기를 배우고 음악을 사랑하는 모든 아이들에게 열려있는 모임이며, Solo 연주와는 달리 비슷한 또래의 아이들이 함께 모여 같이 연주를 하고, 서로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며 봉사활동을 같이 나누는 그런 모임입니다. 물론 Solo 연주로 동참할 수도 있고, 연주 실력이 뛰어난 아이들에게는 Leadership을 발휘할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도 있습니다.
많은 학생들의 참여를 기대합니다. 여름방학이 시작이 되면 밸리한인장로교회에서 매주 또는 격주로 모여 연습을 하고, 지금은 한달에 한번 정도로 계획되어있는 봉사활동도 더 자주 할 수 있도록 계획 중에 있습니다. 이제 High School Senior가 되는 Brian 과 Daniel은 그들과 같은 뜻을 가진 많은 어린 학생들의 참여로 'AZ Friends with Music'이 더 많은 봉사의 기회에 참여하길 바라고, 이 단체가 오랫동안 유지되기를 바라는 바입니다.
부모님들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궁금한 사항은 연락 주십시요.  감사합니다. 
김지현 @ 480-236-8465,
email: [email protected]
http://www.instagram.com/azfriendswithmusic/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2-05-11

74세에 ASU 대학원을 졸업한 새생명장로교회 정대용 장로 "... file

지난 5월 5일 ABC TV (채널15)는 저녁 6시 뉴스에서 74세의 노령에 ASU 대학원을 '올 A학점'의 우수한 성적으로 졸업한 한 한인을 조명했다. 방송은 영어교육이 필요한 곳에 가서 영어를 가르치려고 74세의 적지않은 나이에 자격증까지 취득했다며 그를 소개했다. 그는 아리조나 새생명 장로교회 정대용...

  • 등록일: 2022-05-11

간호사회와 한인회, 무료 코로나19 백신접종 행사가져 file

아리조나 한인 간호사회 (회장 멜리사 정)와 아리조나주 한인회 (회장 배수형)가 주최, 주관한 '무료 코로나19 백신접종 행사'가 5월 7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메사 아시아나마켓 푸드코트 홀에서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금년들어 첫번째이자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2번째 부스터 ...

  • 등록일: 2022-05-11

옐프, 주별 최고의 한식당에 아리조나 '진바베큐' 선정 file

소비자 리뷰 사이트이자 맛집 검색 앱으로 유명한 '옐프(Yelp)'가 2일 블로그에 흥미로운 순위를 발표했다. 각 주별 최고 한인 식당 50곳(Top Korean eateries in every state)을 선정했는데 아리조나에서는 진바베큐 (대표 임용근)가 선정됐다. 옐프는 전통 한식당부터 퓨전, 길거리 음식에 이르기까지...

  • 등록일: 2022-05-04

강선화, 강선옥씨, 주지사 자원봉사상 수상 file

강선화 전 한인회장과 강선옥 전 간호사협회장이 덕 듀씨 아리조나 주지사로부터 자원봉사상을 수상했다. 5월 2일 오전 9시 주정부청사 브리핑룸에서는 제19회 연례 주지사 자원봉사상 수여식이 열렸다. 이날 사회는 Maria Christina Fuentes 주지사 사무실 Youth, Faith and Family 디렉터가 사회를 담...

  • 등록일: 2022-05-04

학부모를 위한 대학 학자금세미나 열려 file

'학부모를 위한 대학 학자금 세미나'가 4월 21일과 22일 이틀동안 열렸다. 첫날은 재정관리 전문업체인 Amy&Amos Agency Corp. (대표Amos Jung)에서 주관했고 둘째날은 한미문화교육센터 프로그램으로 열렸는데 이틀간 총 30여명이 참석했다. 주제는 "효과적인 학자금 준비는 필수"였다. 어린 자녀를 둔...

  • 등록일: 2022-05-04

십자가의 교회 장애사역 사랑부, 필드트립 가져 file

십자가의 교회 (양선일 목사)의 사랑부 (장애사역부)가 Scottsdale OdySea Aquarium에 필드드립을 다녀왔다. 지난 펜데믹 기간동안 소그룹 모임과 온라인으로만 모였던 사랑부는 이번 봄부터 다시 대면 모임으로 전환하면서 그동안 하지 못했던 야외활동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지난 4월 23일 토요일 사랑...

  • 등록일: 2022-04-27

시니어골프협회, 4월말 토너먼트 가져 file

아리조나 시니어골프협회(KSGAA 회장 김영철)는 4월 26일 오전10시 45분부터 회원 21명과 1명의 Guest가 참석한 가운데 템피에 있는 Ken McDonald Golf course에서 4월말 토너먼트를 가졌다. 이날 높은 구름은 있었으나 화씨 98도의 날씨에 걷는 회원들에게는 다소 힘든 라운딩이었다. 제4조가 15번홀에...

  • 등록일: 2022-04-20

강선화, 강선옥씨, 주지사 자원봉사상 받는다 file

강선화 전 한인회장과 강선옥 전 간호사협회장이 주지사로부터 자원봉사상을 수상한다 주지사 사무실의 배리웡 고용평등 국장은 지난 팬데믹 기간 동안 주정부의 손이 미치지 못한 소수 아시안 커뮤니티의 백신접종을 위해 아리조나주 한인회, 아리조나 간호사협회 등 한인커뮤니티에서 자발적으로 큰 ...

  • 등록일: 2022-04-13

"누가 내 뒤쫓나" 피닉스에도 미행절도 비상-한인 피해... file

지난 연말부터 뉴욕과 LA 등 대도시에서 미행강도가 기승을 부린다는 기사가 보도되는 가운데 피닉스에서도 미행 절도로 피해를 보는 한인들이 속출하고 있다. 피닉스에서 사업을 하는 S씨는 지난주 낮시간에 은행에 갔다가 나와서 샘스클럽 파킹장에 차를 세워두고 약 20분간 장을 봤다. 장을 본 후 자...

  • 등록일: 2022-04-13

[독자 투고] AZ Friedns with Music 많은 학생들의 동참을 바랍니... file

저는 음악을 전공하지는 않았지만 피아노 반주로 오랫동안 교회를 섬겨왔습니다. 미국으로 이민을 오기 전까지 한국에서는 주변에 악기를 하는 친구들이 많아, 늘 친구들과 모이면 반주를 해주면서 중고등학교 시절을 보냈습니다. 그러다 개인적으로 첼로라는 악기를 배울 기회가 생겼는데, 건반 악기만...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