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US News & World가 발표한 세계 74개국 1250 개 대학순위에서 투산의 아리조나대학 (UA)이 77위에 올랐다.
이번 순위 발표에서 템피의 아리조나주립대학 (ASU)는134위, 플래그스태프의 노던아리조나대학 (NAU)는 654위로 선정됐다.
1위는 하버드대학, 2위는 MIT, 3위는  스탠포드, 4위는 UC 버클리, 5위는 영국의 옥스포드대학이 차지했다.
유에스 뉴스 앤 월드 리포트에서는 이에 앞서 미국 내 대학순위를 발표한 바 있으며 미국 내 순위에서는 UA가 124 위, ASU가 115위에 올랐었다. 이에 대해 유에스 뉴스 앤 월드 리포트 측에서는 "세계 순위는 대학의 연구활동이 가장 중요한 기준이며 연구실적에 대한 세계적 지역적 평판이 순위에 영향을 준다"고 설명했다.
미국 내 대학순위에서 하버드대학은 2위였다.              
평가 자료 분석가들은 대학순위가 평가기준에 따라 크게 달라질 수 있으므로  학부모와 학생들은 어떤 것을 기준으로 평가된 것인가를 확인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7-11-01

UA, 세계 대학 순위에서 77위에 올라

US News & World가 발표한 세계 74개국 1250 개 대학순위에서 투산의 아리조나대학 (UA)이 77위에 올랐다. 이번 순위 발표에서 템피의 아리조나주립대학 (ASU)는134위, 플래그스태프의 노던아리조나대학 (NAU)는 654위로 선정됐다. 1위는 하버드대학, 2위는 MIT, 3위는  스탠포드, 4위는 UC 버클리,...

  • 등록일: 2017-11-01

[투산 단신]

1. 이성호 아리조나주 한인회 회장이 지난 9월 VOA (미국의 소리) "타박타박 미국여행"에 출연해 "사막과 선인장의 땅 아리조나"라는 제목으로 아리조나를 소개했다. 이 회장은 개척의 땅인 아리조나의 면적과 인구 등을 설명하고 그랜드 캐년으로 대표되는 관광지라는 것도 강조했다. 2. 2018년 평창 ...

  • 등록일: 2017-11-01

[김광혁 목사의 문화칼럼] 한국과 미국의 문화차이-사랑니와 지혜... file

우리의 머리는 문명의 발달과 함께 그 크기가 작아졌다고 한다. 머리에 저장하지 않고 책에다, 공책에다, 요즈음은 컴퓨터에다 저장할 수 있는 기능이 생겼기 때문이다. 그러나 치아의 숫자는 원시인이나 지금이나 같다고 한다. 머리가 작아지면 턱뼈도 작은데 치아의 숫자는 같으니까 좁은 공간을 헤...

  • 등록일: 2017-10-25

참빛교회, 우간다 어린이합창단 공연 성황 file

남아리조나에서는 처음으로 아프리카 우간다의 어린이 합창단 Imani Milele 의 공연이 10월22일 오후 6시 참빛교회 본당에서 있었다. 공연은 Ken Kemp 참빛교회 EM 목사가 진행했다. 공연 전 오후 5시30분부터는 공연팀의 이전 공연, 교회활동, 전도활동, 그리고 우간다의 생활 등을 동영상으로 소개했...

  • 등록일: 2017-10-25

사과나무교회 탈북동포 통일선교대회 개최 file

투산 사과나무교회 (목사 이창언)에서 탈북 동포 선교대회가 열렸다. 워싱톤주 고향선교회 (회장 윤요한 목사)가 주관한 10월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개최됐다. 탈북자와 선교관계자 및 교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탈북민 김수교 목사 등은 북한에서의 생활과 드라마 같은 탈북과정 등을 소개했다. 이들...

  • 등록일: 2017-10-25

김광철 교수, UA 교수가족 피크닉에 한인들 초대 file

아리조나대학 (UA)의 연례행사 신임교수 환영 및 교수 가족 야외 피크닉이 10월19일 오후 5시30분 4101 N. 캠블에 위치한 농과대학 야외코트에서 마련됐다. 많은 교수 가족들과 함께 투산 한인7명도 함께 참석했다. 6시부터 준비위원장의 환영사에 이어 텍사스 스타일의 햄버거와 소시지를 줄을 서서 ...

  • 등록일: 2017-10-25

[김광혁 목사의 문화칼럼] 한국과 미국의 문화차이-국회(國會) Th... file

한국은 인구 5 천 백만 중 300 명의 국회의원이 있는데 미국은 인구 3억2천620만5천854 명 가운데 상원의원 100, 하원의원 435 합계 535이다. 한국은 인구 17 만 멍에 한 사람, 미국은 60 만 명 가운데 한 사람에 지나지 않는다. 특히 상원의원은 미국에서 인구가 제일 적은 주 와이오밍 주 (인구 58 ...

  • 등록일: 2017-10-18

내년 1월 투산에 고기구이 전문식당 오픈 file

투산 아리조나 데일리 스타에서는 12일자 신문에 한인 고기구이 식상이 1월에 오픈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 신문은"Korean BBQ tableside restaurant to open in 2018"이라는 제목으로 이 소식을 크게 다루었다. 한인식당이 밀집되어 있는 스피드웨이에 오픈될 이 식당은 한국식으로 손님들이 테이블...

  • 등록일: 2017-10-18

10주년 맞은 LA 소망소사이어티...'죽음준비' 홍보 file

LA에서 2007년에 창립된 소망소사이어티 (이사장 유분자)가 지난 달 창립 10주년을 맞았다. "아름다운 삶 아름다운 마무리"등 죽음을 주제로 생을 아름답게 마무리하는 교육과 계몽을 하는 소망소사이어티는 "당하는 죽음에서 맞이하는 죽음으로"라는 슬로건으로 10년 간 봉사해왔다. 최근에는 기관지 ...

  • 등록일: 2017-10-18

[투산 단신]

1. 10월 11일 피닉스에서 개최된 아리조나 한인 노인복지회 창립총회에 서덕자 평통 아리조나 분회장 (사진)이 참석했다. 서 분회장은 160 명의 참석자들에게 "오늘 자랑스러운 한미 노인복지회 창립을 진심으로 축하 드리며 아리조나 땅에 정착해 어려운 삶을 개척한 것에 가슴이 뭉클하다"고 말하고 "...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