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김광혁.JPG



아기, 아가
baby, infant
"'아기 (애기)' 언제 날꺼에요?"라는 말 아주 자주 듣는 표현이다.
"아가야 나오너라 달마중 가자' 라는 동요도 있다.
아기 또는 아가
아주 어린 아이를 가리킨다.
그 아기나 아가, 공통점이 있다.
아기는 '기어다니는 이'라는 말이다.
물론 여기서 '이'는 사람이라는 말이고.
아가는 어떤가...?!
묘하게 여기서 '아,' 그리스어의 접두어 '아'는 아니다, 반대한다는 뜻이다.
'가'는 걷는다는 말이니까 (간다는 말 처럼) 아가 = 걷지 못한다는 뜻이다.
영어의 baby 는 아기 - 기어다니는 '이' 'infant of either sex (남녀 구별 없는 infant).
그런데 infant 는 말 못한다는 말이다.
말 못하는 남녀 ~
한국에서는 발의 기능을 가지고 아가와 좀 큰 아이를 구별하는데 영어에서는 '입의 기능'을 가지고 분별한다.
그래서일까..?!
미국 아이나 어른 모두 말을 잘 한다.
한국 교인들에게 기도를 시키면 '절절' 매는데 미국 사람들은 기도를 시키면 참 잘 한다.
같은 육체인데 움직임에 비중을 두는 한국 '말'에 비중을 두는 미국.
세계화의 물결에 우리를 맡기려면, 두 문화의 장점을 접목시켜 더 나은 삶을 창조할 책임이 있지 않을까..?!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7-12-07

[김광혁 목사의 문화칼럼] 한국과 미국의 문화차이-baby or infan... file

아기, 아가 baby, infant "'아기 (애기)' 언제 날꺼에요?"라는 말 아주 자주 듣는 표현이다. "아가야 나오너라 달마중 가자' 라는 동요도 있다. 아기 또는 아가 아주 어린 아이를 가리킨다. 그 아기나 아가, 공통점이 있다. 아기는 '기어다니는 이'라는 말이다. 물론 여기서 '이'는 사람이라는 말이고....

  • 등록일: 2017-11-29

투산 구세군 추수감사절에 3000명에게 식사 제공 file

구세군 투산 주님의교회에서는 11월23일 추수감사절에 미국 구세군교회와 함께 투산 Temple Corp에서 노숙자들을 위한 식사를 제공했다. Temple Corp는 몇년 전 새로 건립됐으며 노숙자와 싱글맘들의 숙소와 재활교육 장소로 이용되고 있다. 추수감사절 오전 건물입구에는 일찍부터 점심을 먹기 위한 ...

  • 등록일: 2017-11-29

평통 서덕자 분회장 김덕룡 부의장으로부터 임명장 받아 file

서덕자 평통 아리조나 분회장이 11월18일 임명장을 받았다. 캘리포니아 가든그로브 소재 애너하임 사우스호텔에서 개최된 18기 OC-SAN 자문회 (회장 김진모)에서 서 분회장은 한국에서 온 김덕룡 신임 평통 수석부의장으로부터 분회장 임명장을 받았다. 서덕자 분회장은 현재 아리조나 한인회 부회장도...

  • 등록일: 2017-11-29

안혜숙 천둥소리 단장 UA서 한국문화 강연 file

투산 한인 및 주류사회에서 활발한 한국문화 홍보활동을 벌이고 있는 안혜숙 천둥소리무용단 단장이 아리조나대학 (UA)에서 지난 11월16일 오후 2시30분 한국 전통무용에 대한 강연을 했다. 안 단장은 특별 강의실에서 80여 명 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1시간 동안 시범과 함께 강연했다. 이날 강연은 UA ...

  • 등록일: 2017-11-29

투산감리교회 추수감사일에 난민들 초대 file

연합감리교회 (목사 폴 조)는 11월 23일 추수감사절 오전 11시 중남미 난민 50 명과 지역 주민 32  명을 초대해 오찬을 나누었다. 한미 교인들은 이날 터키 등 푸짐한 음식을 준비했다. 현재 미국 USICE (미국 이민 세관 단속국)의 특별요청으로 과테말라, 엘 살바도르, 혼두라스, 콜럼비아, 에쿠아도...

  • 등록일: 2017-11-29

투사모 내년 초까지 효부-효자 추천 받아

투사모 (투산을 사랑하는 모임) 신미영 회장은 이번 추수감사절부터 내년 초까지 매주1명씩 효부와 효자를 선정할 계획이라며 한인들에게 가정생활과 자녀교육에 모범이 되는 숨은 효부와 효자 추천을 당부했다. 한편 투사모는 지난 주 추수감사절에 병환으로 수년간 치료중인 강종학 은퇴목사와 간호를...

  • 등록일: 2017-11-22

투산참빛 상록회 올 해 마지막 모임 가져 file

참빛교회 (박경환 목사) 상록회 (회장 이수미)는 2017년 마지막 모임을 가졌다. 상록회는 11월 13일 낮 12시 교회 친교실에서 봉사자들이 준비한 음식과 선물을 나눴다. 이날 모임에서는 박경환 목사가 기도를 했고 이후 만두와 전골 등 푸짐한 음식을 감사한 마음으로 나누었다. 참석자들은 또한 화장...

  • 등록일: 2017-11-22

김흥 씨 부부, 아들 김병철 대령 진급식 참석 file

독일에서 거행된 김병철 대령 진급식 에 김흥 씨 부부가 참석한 것이 뒤늦게 알려졌다. 한국 출생으로 놀위치 군관학교 졸업생인 김병철 중령이 올 해 대령으로 진급되 임관식을 지난 9월에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가진 것이다. 김 대령의 아버지 김흥 씨와 어머니 최진해 씨는 진급식에 참석해 직접 ...

  • 등록일: 2017-11-22

[투산 단신] file

1. 투산한인목자협의회 (회장 박경환 목사)에서 회계를 담당하는 폴 조 목사 (투산연합감리교회 시무)는 지난 2년간 부활절 특별헌금 2301 달러 (2016년 1463 달러, 2017년 838 달러)를 허리케인 하비, 마리아, 어마 등의 피해자를 돕기 위해 11월 28일 "Giving Tuesday"에 구호단체 MAP Internatuonal...

  • 등록일: 2017-11-22

[김광혁 목사의 문화칼럼] 한국과 미국의 문화차이-주어 다음에 ... file

나는 어제 내 손녀와 함께 McDonalds 에서 점심에 hamburger 를 먹었다. I ate a hamburger for lunch with my granddaughter at McDonalds yesterday. 위 두 문장을 가만히 살피면 매우 대조적인 것이 발견된다. 한국어로 표현한 문장에 보면 '나는' 이라는 주어 다음에 영어 문장에서는 제일 뒤에 와...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