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2301.jpg


겨울을 맞아 밸리지역에 폐렴을 앓는 주민들이 증가하고 있다.

'배너 데저트 메디컬 센터'의 감염예방의인 마티 레이크 박사는 "지난해 12월부터 폐렴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고 전했다.

레이크 박사는 "감기와 플루, 호흡기 감염 등이 폐렴의 원인이 된다"고 설명하고 "만약 조기에 치료하지 않으면 폐렴으로 인해 병원 신세를 지거나 상황이 나쁜 경우 수술 또는 최악엔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폐렴은 기침과 열, 호흡곤란 및 극도의 피로감 등을 수반한다.

특히 호흡곤란 증세가 있으면 지체하지 말고 가까운 병원을 찾아야 하며 기침이 수일 간 계속 지속되어도 폐렴 감염을 의심해봐야 한다.

폐렴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감기나 플루에 걸리지 않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를 위해선 손을 항상 깨끗이 씻고 체온을 늘 일정하게 유지해야 한다.

어린 아이들이나 65세 이상 고령자들의 경우 폐렴에 쉽게 걸릴 위험이 크므로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폐렴을 예방하는 백신이 있으므로 의사와 상담해 예방접종을 하는 것이 좋은 지에 대해 상담을 해보는 것도 폐렴 감염을 막는 좋은 방법이다.

한편, 지난해 12월에 접어들면서 밸리에선 유행성 감기에 걸리는 주민들의 수도 증가하는 추세다.

아리조나 보건부가 최근 각 지역 의료기관의 자료를 취합해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2010년 12월25일까지 주 전체의 인플루엔자 감염자 수는 모두 294명으로 나타났다.

이외에 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자 수는 모두 740명이었지만 이로 인한 사망자는 보고되지 않았다.

보건당국은 "신종플루인 H1N1이 기승을 부린 지난해 보다는 인플루엔자 감염자 수가 많지 않지만 주민들은 계속 감기나 플루 감염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당국은 인플루엔자와 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자가 주 전체에서 1000명 가량으로 보고서에 나타나 있지만 이들 숫자는 병원이나 의료기관을 찾은 사람들만을 대상으로 한 것이어서 실제 감염자들의 수는 이보다 훨씬 많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전했다.

([email protected])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1-01-14

'미국 40대 음주도시' 피닉스, 투산 이름 올려 file

미국에서 가장 음주를 많이 하는 도시 순위에 아리조나에선 투산과 피닉스가 리스트에 올랐다.'데일리 비스트'가 조사해 최근 발표한 '미국의 40대 음주도시' 순위에서 아리조나 도시로는 투산이 26위에, 그리고 피닉스가 34위에 각각 랭크됐다.'데일리 비스트' 측은 음주도시를 선정하는 기준으로 한 ...

  • 등록일: 2011-01-14

스트립 클럽 총기난사범 검거 file

지난해 말, 피닉스의 한 스트립 클럽에서 총기를 난사해 2명을 숨지게 하고 2명에게 부상을 입힌 범인이 경찰에 의해 체포됐다.피닉스경찰은 "지난 12월26일(일) 밤 11시30분경 그랜드와 29th 애비뉴 교차로 상에 위치한 한 스트립 클럽에서 총기난사 사건을 일으킨 28살의 개빈 맥파레인(스카츠데일 거...

  • 등록일: 2011-01-14

브루어 주지사, 취임식 갖고 4년 임기 돌입 file

지난해 11월 주민투표에서 압도적인 표차로 당선된 잰 브루어 주지사가 1월3일(월) 취임식을 갖고 4년의 임기에 돌입했다.이날 정오, 주청사 앞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브루어 주지사는 주정부의 재정위기를 '아직 끝내지 못한 임무'라고 인정했지만 이를 타개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제시하지는 않았...

  • 등록일: 2011-01-14

투산서 박쥐 70마리 떼죽음 상태로 발견 file

투산지역에서 70마리에 가까운 박쥐가 죽은 채로 발견돼 당국에 조사에 나섰다.아리조나 게임&피쉬국은 "12월27일(월) 오전, 판타노 워시를 가로지르는 이스트 스피드웨이 다리 밑 보도에서 70마리 가량의 박쥐들이 떼죽음을 당한 채 널려 있는 것을 행인들이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다.당국은 이미 숨...

  • 등록일: 2011-01-14

주하원의원 괴한에게 습격 당해 file

지난해 크리스마스날 자신의 사업체를 둘러보든 주 하원의원이 괴한의 공격으로 부상을 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카사 그란데를 지역구로 두고 있는 공화당 소속의 프랭크 프랫 의원(사진)이 작년 12월25일 코튼우드 레인상에 위치한 자신의 사업체를 둘러 보던 중 사무실에서 괴한과 맞닥드렸다. 책상을...

  • 등록일: 2011-01-14

작년 12월부터 밸리서 폐렴환자 증가세 file

겨울을 맞아 밸리지역에 폐렴을 앓는 주민들이 증가하고 있다.'배너 데저트 메디컬 센터'의 감염예방의인 마티 레이크 박사는 "지난해 12월부터 폐렴으로 병원을 찾는 환자들이 늘고 있다"고 전했다.레이크 박사는 "감기와 플루, 호흡기 감염 등이 폐렴의 원인이 된다"고 설명하고 "만약 조기에 치료하...

  • 등록일: 2011-01-14

수도국, 올해 피닉스 수도세 7% 인상안 발표 file

피닉스 수도국이 수도요금 인상안을 발표했다.수도국의 켄 크로스키 대변인은 "2011년에 수도요금을 7% 인상하고 이후 2016년까지 단계적으로 수도요금을 추가인상하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크로스키 대변인은 "시 재정의 부족으로 수도세 인상이 불가피하다"고 전하고 "주민들이 안전하게 ...

  • 등록일: 2011-01-14

'충격' 엄마와 딸이 같은 미성년자와 성관계 맺다니 file

미성년자 남자아이를 놓고 엄마와 딸이 수 년 간 번갈아가며 성관계를 가져오다 엄마는 이미 구금됐고 딸 역시 최근에 체포된 사실이 알려지면서 사람들을 경악케 하고 있다.지난해 가을, 한 고위공무원 부인과 미성년자 사이의 불륜관계가 세상에 밝혀지면서 밸리 전체를 떠들썩 하게 한 바 있다.문제...

  • 등록일: 2011-01-14

잔인한 10대, 친형은 물론 6살 조카까지 살해 file

자신의 형과 6살 조카를 살해한 흉악범이 2건의 일급살인 혐의로 체포됐다.피닉스경찰은 "19살인 크리스토퍼 리콘(사진)을 친형인 앤젤 하쿠에스(27)과 그의 6살 난 아들인 자비에르 대니얼을 살해한 혐의로 붙잡아 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경찰에 의하면 리콘은 지난해 12월13일 남부 피닉스에 ...

  • 등록일: 2011-01-14

음주운전 적발자, 2009년 보다 1000명 줄어

작년 추수감사절부터 연말연시 기간까지 시행된 아리조나 전역 음주단속을 통해 약 3500명 가량이 체포됐지만 2009년 같은 기간에 적발된 음주운전자들 보다는 그 수가 크게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주지사 사무실 산하 고속도로 안전국이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지난해 11월25일부터 올해 1월1일까지 음...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