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아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구단은 이번 시즌 체이스필드 구장의 에어컨 시스템 고장으로 경기가 있는 날 "재앙에 가까운" 홍수가 발생했었다고 말했다.
데릭 홀 구단 사장은 약 한 달 전쯤에 다운타운에 대규모 정전사태가 발생했고 일요일 낮 경기가 시작되기 전에 전기가 다시 들왔을 때 에어컨이 세면서 구장 여기 저기에 물이 쏟아졌다는 것이다.
홀은 그 날 구장을 오픈하고 경기를 하기는 했지만 긴박한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에어컨이 작동하지 않았으면 그 날 경기를 할 수 없는 거의 재앙에 가까운 위기였다고 말했다.
이번 사고는 구단의 우려를 키웠고 새로운 계획을 구상하게 만들었다. 홀은 게이트를 오픈하기 전에 대피를 해야 했었다며 새로운 계획에는 잠정적이지만 구장을 옮기는 문제도 포함되어 있다고 밝혔다.
그는 "한 여름에 이 같은 일이 실내에서 발생하면 경기를 할 곳이 없다. 따라서 메이저리그 야구협회에서는 비상사태나 위기대처 계획 등에 대해 논의하는 것이다. 결국 그들이 궁극적인 권한을 갖고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홀은 구단에 체이스필드 관리 매니저가 있고 시설 보수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있지만 보다 중대한 보수는 구장 소유주 마리코파 카운티의 재정지원이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구장이 노후되어 가면서 벌써 오래 전부터 카운티 스타디움 관리부에 이 같은 위험성을 경고해왔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카운티 측에서는 구단에서 보수의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홀은 또한 구단과 카운티의 대화가 지연되면서 필요한 보수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에어컨 문제와 같이 보수가 시급한 부분들이 더 있을 것임에도 불구하고 카운티 측에서는 최대한 시간을 끌고 있다는 것이다.
구단에서는 이번 주 중에 열리는 심의를 통해 최소한 소송 일정이라고 얻을 수 있게 되기를 희망하고 있다.
홀은 언제 심의를 하고 중재 또는 소송을 하게 될 것인지 가능한 한 빨리 답을 얻고 그에 맞춰서 문제를 제기하고 어떻게 구장 소유주로부터 재정지원을 받을 것인지 등을 계획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달 중에 재판을 갈 것인지 중재로 갈 것인지 판사의 결정이 나올 것으로 기대된다.
계속되는 분쟁에도 불구하고 홀은 임시로 구장을 옮길 수는 있지만 D-백스는 아리조나를 떠나지 않을 것임을 재차 강조했다. 홀은 구단주 켄 켄드릭과 자신은 아리조나를 홈으로 생각하며 이 곳에 머물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Editor@koreanaztimes.com)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7-08-09

다이아몬드백스 구단, "체이스 구장 재앙적 홍수 발생"

아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구단은 이번 시즌 체이스필드 구장의 에어컨 시스템 고장으로 경기가 있는 날 "재앙에 가까운" 홍수가 발생했었다고 말했다. 데릭 홀 구단 사장은 약 한 달 전쯤에 다운타운에 대규모 정전사태가 발생했고 일요일 낮 경기가 시작되기 전에 전기가 다시 들왔을 때 에어컨이 세면...

  • 등록일: 2017-08-09

스탠튼 피닉스 시장, 동성애자 채용 보호 규정 계속될 것

미 사법부에서 LGBT 고용권에 제동을 걸은 것에 대해 그렉 스탠튼 피닉스 시장은 피닉스 시에는 전혀 영향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스탠튼 시장은 "우리 시의 규정이 피닉스 시를 통치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사법부는 1964년부터 시행되고 있는 타이틀 7 인권법안에 이의를 제기했다. 이 법안은 고용...

  • 등록일: 2017-08-09

전 피닉스 교구 주교 오브라이언 35년 전 성범죄로 기소

전 세계적으로 캐톨릭 성직자들의 아동 성학대 스캔들이 터졌던 시기에 메트로 피닉스 로만 캐톨릭 교회 교구를 맡았던 전 주교가 35년 전 한 소년에 대한 성폭력혐의로 기소됐다. 은퇴한 주교 토마스 오브라이언은 1977년부터 1982년까지 피닉스와 굿이어에서 수 차례 그 소년에게 성폭행을 했었다. 피...

  • 등록일: 2017-08-09

자판기로 자동차 판매하는 '카바나' 피닉스 지역 판매 시작

지난 몇 년 간 전국의 자판기로 자동차를 판매해왔던 카바나가 정작 본사가 있는 피닉스 지역에서는 이번에 처음으로 판매를 시작한다. 템피에 본사를 둔 카바나는 지난 주 수요일 처음으로 밴딩 머신으로 자동차를 구매하면 원하는 곳으로 배달해주는 판매사업을 피닉스 지역에서 시작했다. 이번 피닉...

  • 등록일: 2017-08-09

베너 헬스, 세이프웨이 3개 스토어에 클리닉 개설

아리조나 최대의 헬스케어 기관이 세이프웨이 그로서리 스토어와 손잡고 챈들러, 템피, 그리고 투산 세 곳의 스토어에 클리닉을 개설한다. 배너 헬스의 코리 슈버트 대변인은 보다 낮은 비용으로 쉽게 의료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자는 것이 클리닉 개설의 배경이라고 설명했다. 클리닉이 개설되는 ...

  • 등록일: 2017-08-09

일부다처제 마을, 결함 유전자로 인한 결핍증 확산

일부다처제는 백여년 전에 이미 불법으로 규정됐다. 그러나 아리조나와 유타 주 경계에 위치한 작은 마을 '쇼트 크릭'에서는 여전히 일부다처제가 인정된다. 최근 BBC 보도에 의하면 이들에게 유전자 문제가 제기됐다. 일부 자녀들이 심각한 신체 또는 정신적 장애를 안고 태어나며 이들 중 많은 수는 ...

  • 등록일: 2017-08-02

아기가 뒷 좌석에 있을 때 경보장치 의무화 추진

지난 주말 제인 엔드레스 (7개월)와 조시아 리긴스 (1세), 두 명의 아기가 24 시간 안에 각각 차 안에 남겨졌다가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매년 발생하는 사고지만 이번에는 하루 사이에 두 건이 발생하면서 많은 사람들이 아기들을 방치한 것에 공분했다. 그러나 소아 전문가들은 아이를 정말 사랑...

  • 등록일: 2017-08-02

100여 년 전에는 아리조나 더위를 어떻게 견뎠을까?

한 동안 이어지던 110도 이상의 불볕 더위가 물러가는가 싶더니 더위 대신 습기가 왔다. 아리조나 주민들은 이제 건조한 화덕과 스팀 사우나 중 어느 것이 나을까 고민하는 상황이 됐다. 그래도 요즘은 실내와 차 안에 에어컨이 있고 뒷 마당 수영장에 뛰어 들 수도 있지만 조상들은 어떻게 이 더위를 ...

  • 등록일: 2017-08-02

스카츠데일 패션 스퀘어 개선 프로젝트 윤곽 공개

스카츠데일 패션 스퀘어 몰의 럭셔리 윙 개선 프로젝트의 윤곽이 지난 주 목요일 공개됐다. 이 계획은 지난 해 12월에 처음 발표됐었다. 몰을 소유하고 있는 매서리치사의 개발 부사장 스캇 넬슨은 이번 공사는 럭셔리 구역에서 진행되며 니만 마커스, 구찌, 버버리, 그리고 카티에 스토어 등이 포함된...

  • 등록일: 2017-08-02

사비노 캐년 홍수로 고립됐던 하이커들 26명 구조돼

지난 일요일 오후 투산 부근 사비노 캐년 레크리에이션 지역 주차장에서 26 명이 돌발 홍수로 발이 묶였었다. 이 사고는 피마 카운티 셰리프국에서 이 지역에 돌발 홍수 경보를 내린 지 몇 시간 만에 발생했다. 이들은 세븐 폴즈 앤 베어 캐년에서 주차장으로 연결되는 다리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서 고...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