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지난 주 금요일 주 교육부에서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새로운 평가방식으로 "A"를 받은 아리조나 주 공립학교는 차터스쿨을 포함해 300개가 되지 않는다.
올 해 294개 초등 및 하이스쿨이 A학점을 받았다. 602개 학교는 B 학점, 535 개 학교는 C 학점, 그리고 204 개 학교가 D학점을 받았다.
가장 낮은 F 학점을 받은 학교는 54개이며 149 개 학교는 자료 검토가 끝나지 않았거나 학교 측의 항의로 아직 평가가 내려지지 않았다.
이번 자료에 의하면 전체 학교 중 A학점을 받은 학교는 16 퍼센트가 채 되지 않는다. 주정부에서 예상했던 것 보다도 약간 낮다.
평가기준은 초등학교의 경우, 학생들의 AzMERIT시험 성적에 크게 의존해 학교 평가의 90 퍼센트를 차지한다. 하이스쿨은 다르다. 반 정도는 AzMERIT 성적으로 하고 나머지는 졸업율과 상급학교 진학준비 정도를 평가한다.
올 해 주정부 교육관계자들은 기존의 평가방식이 시골 지역이나 빈곤 지역에 공정하지 않게 적용된다는 우려를 불식시키기 위해 새로운 방식을 연구했다. 그러나 교육계에서는 새로운 방식이 너무 복잡해 교사, 학부모, 그리고 일반인들이 이해하기에 어렵다고 지적했었다.
이번 평가방식에서는 "커트 스코어"도 낮췄다. 학생들의 AzMERIT 성적이 향상되기는 하지만 여전히 읽기나 수학 과목에서 패스하지 못하는 학생들이 많다는 현실을 반영한 것이다.
초등학교의 경우 컷 스코어는 최고 점수의 86-100 퍼센트가 A 학점, 85-74 퍼센트는 B, 73-62 퍼센트는 C, 61-50 퍼센트는 D, 50 퍼센트 미만은 F로 평가된다.
하이스쿨의 컷 스코어는 86-100퍼센트는 A, 85-71은 B, 70-56은 C, 55-41은 D, 41 퍼센트 미만은 F학점이다.
학점 평가방식은 학교의 학습지도에 중요한 영항을 미친다. 학부모들이 그 평가점수를 학교 선택의 기준으로 삼기 때문이다.
그러나 아리조나주 교육위원회는 학부모들이 이 평가점수만을 선택의 기준으로 이용해서는 안된다고 말한다. 이 밖에도 학교 방문, 교장 및 다른 학부모들과의 대화 등을 통해 자녀에게 맞는 학교를 선택해야 한다는 것이다.
연방정부에는 학교를 학점으로 평가하라는 의무규정은 없다. 그러나 아리조나는 주 법에 따라 이 같은 평가방식을 의무화하고 있다. 평가결과를 발표하는 여러 주 위원회 회원들은 이 방식에 결함이 있다는 것을 우려했다. 그러나 주정부 규정 때문에 평가방식을 만들어야 한다는 부담 때문에 그대로 진행한 것이다.
주 교육부에서는 지난 달,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의 수가 많은 학교들이 A학점을 받을 가능성이 훨씬 적다는 당연한 분석을 했다.
주 교육위원회는 9월 중에 학점 평가방식을 완료했다. 점수를 계산해 학점을 주는 아리조나 주 교육부는 위원회의 요청에 따라 월요일까지는 공개하지 말았어야 했다. 그러나 주정부에서는 여러 지역 미디어에 자료를 준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 대변인이 한 언론사에 자료와 함께 보낸 이메일을 보면 "아직 평가가 진행중이기 때문에 10월9일에 발표되는 내용과 다른 수도 있다"고 썼다.
주 교육위원회는 지난 주 금요일 , 각 학교에 "예비점수"라고 명시해 공문을 보냈다.
공문에서는 위원회가 11월6일까지 퍼블릭 의견을 수렴해 2016-17 학년도 최종 학점을 수정할 수도 있다고 되어 있다.
주정부실에서는 이번에 공개된 예비점수를 자세히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 교육위원회와 함께 학부모들이 자녀의 학교를 가장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최종 점수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주 교육위원회에 속해 있는 다이앤 더글러스 주 교육감은 지난 달 새로운 학점 평가방식에 반대했었다. 주 법에 따라야 하는 것은 잘 알고 있지만 시험 성적에 크게 의존하는 방식에 찬성할 수 없다는 것이다.
(Editor@koreanaztimes.com)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7-10-11

아리조나 학교 평가, A학점 받은학교 300개에 불과

지난 주 금요일 주 교육부에서 발표한 자료에 의하면 새로운 평가방식으로 "A"를 받은 아리조나 주 공립학교는 차터스쿨을 포함해 300개가 되지 않는다. 올 해 294개 초등 및 하이스쿨이 A학점을 받았다. 602개 학교는 B 학점, 535 개 학교는 C 학점, 그리고 204 개 학교가 D학점을 받았다. 가장 낮은 F...

  • 등록일: 2017-10-11

여성단체, 공화당원 행사장 앞에서 "출산 선택권" 시위

지난 주 토요일 메사에서 열린 보수 공화당원 모임 행사장 앞에는 올 해 에미상 작품상을 수상한 드라마 "The Handmaid's Tale" 에 등장하는 여성들과 같은 복장을 한 여성들이 모였다. 여성의 출산에 대한 선택권을 주장하는 시위를 벌인 것이다. 이 날 행사는 전국 공화당 의원연맹의 집회로 아리조나...

  • 등록일: 2017-10-11

밸리 중국인들, "기도 정원 출입 불허는 종교적 차별"

미주 중국인들은 피닉스의 차이니즈 문화센터를 오피스 단지로 바꾸는 것은 신성한 곳을 훼손하는 일이며 종교적 차별이라고 주장했다. 10 명의 중국인들은 지난 주 연방 법원 판사에게 센터 용도변경 금지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이들은 문화센터 내 종교적 의미를 담은 것들의 변경은 생...

  • 등록일: 2017-10-11

아리조나 일부 복권, 추첨기 오류로 당첨 번호 연속 중복

아리조나 복권국은 최근 4 차례의 복권추첨에 해당되는 복권에 대한 환불 및 교환을 해준다고 발표했다. 추첨기가 같은 당첨번호를 네 차례 연속해서 만들어냈기 때문이다. 문제의 추첨은 판타지 5, 픽 3, All or Nothing, 그리고 5 카드 캐시에 모두 적용되며 추첨은 9월 28일부터 10월 3일 사이에 실...

  • 등록일: 2017-10-11

마리코파 카운티 홈리스 사이에 A형 간염 확산

마리코파 카운티 보건국 관계자들은 샌디에고에서 발생해 17 명을 사망하게 했던 A형 간염이 아리조나에서는 15 건 만 확인됐으며 사망자는 없다고 말한다. 캘리포니아 주에서는 샌디에고 카운티의 간염확산에 보건 비상사태까지 선포했지만 아리조나의 경우는 환자들이 노숙자들에 국한되어 있었던 것...

  • 등록일: 2017-10-11

그렉 스탠튼 피닉스 시장, 연방 하원 출마선언

그렉 스탠튼 피닉스 시장이 전국 다섯 번째 대도시 피닉스 시장직에서 물러난다. 의회에 진출하기 위해서다. 스탠튼 시장은 지난 주 목요일 동영상으로 출마를 선언했다. 그는 현재 크리스튼 시네마 하원의원 (민주. 피닉스)의 자리에 도전한다고 밝혔다. 시네마는 공화당의 제프 플레이크와 대결을 벌...

  • 등록일: 2017-10-11

글렌데일 '사와로 랜치 파크'에 화재 잇달아

글렌데일 경찰은 최근 이어진 사와로 랜치 파크 화재 사건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59 에브뉴와 마운틴 뷰 로드 부근에 위치한 사와로 랜치 파크는 아리조나 캐널과 건물들이 완공된 후부터 역사적 장소로 인정되어 왔다. 건물들은 1800년대 후반에 윌리엄 헨리 발렛의 소유였다. 글렌데일 시에서...

  • 등록일: 2017-10-11

피닉스 남성, 경찰에 총기 반납했다가 SNS 봉변

다운타운 피닉스에서 커피숍을 운영하는 조나단 프링 (36세)은 나름 선한 일을 했다가 소셜미디어를 통해 엄청난 위협을 받게 됐다. 프링은 최근 라스 베이거스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사건 후 총기에 대한 메시지가 전달되기를 희망하는 마음에서 공개적으로 피닉스 경찰에 자신이 소유하고 있던 총기를 ...

  • 등록일: 2017-10-11

교회 봉사했던 챈들러 남성, 아동 성추행으로 체포

 경찰은 챈들러의 한 교회에서 봉사자로 일했던 한 남성이 아동 성추행 혐의로 체포됐다고 발표했다. 경찰은 제임스 로즈 (57세)가 2003년부터 2009년까지 아리조나 에브뉴 침례교회에서 음향 조정실에서 봉사했다고 밝혔다. 교회 관계자들은 로즈가 항상 아이들에게 줄 캔디를 가지고 다녔으며 아이들...

  • 등록일: 2017-10-04

아리조나 저소득 가정 아동 위한 '키즈케어' 보험 위기

2만2천 명의 아리조나 저소득 가정 아동들이 의료보험을 잃을 위기에 처했다. 연방 의회에서 9월 30일까지 재인증에 실패했기 때문이다. 물론 이 프로그램의 기금이 올 연말까지로 연장될 것이기 때문에 당장 보험을 잃게 되지는 않는다. 그러나 의회에서 전국적으로 약 9백만 명의 아이들이 혜택을 받...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