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지난 몇 년 간 챈들러에서 운영해 온 자율주행차 회사 웨이모와의 협력으로 수십 명의 챈들러 시 직원들이 자율주행차를 이용해 출퇴근 할 수 있게 됐다.
챈들러 시에서는 직원들이 외부 회의에 자율주행차를 이용하는 것이 시의 관리비용과 차량운영 비용을 절감하고 직원들의 생산력을 증가시킬 수 있는지를 평가할 예정이다.
웨이모와의 파트너십은 7월에 공식적으로 시작되며 최소한 1년은 계속 된다.
챈들러 시에서 "남서부의 혁신과 기술 중심지"라는 홍보 문구와 함께 새로운 로고를 공개하면서 웨이모 이용도 함께 발표됐다.
챈들러는 메트로 피닉스에서 자율주행차량 테스트의 시작 지점이 되어 왔다. 구글 자율주행차 프로젝트로 알려졌던 웨이모는 2016년부터 이 지역에서 차량의 시험주행을 실시했다. 웨이모는 챈들러에 운영센터를 두고 있으며 올 해 안에 메사에 기술 서비스 센터를 오픈할 예정이다.
케빈 하크 챈들러 시장은 "지난 몇 년 간 웨이모와 긴밀하게 일을 해왔다. 그들의 기술을 활용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절차"라고 말했다. 하크 시장은 또한 "생산력 증가와 비용절감과 관련된 분석에 또 한 번 최초로 혁신적인 방법을 이용한다는 것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시청 외부에서 근무해야 하는 직원들은 웨이모 앱으로 일정을 정해 놓으면 웨이모 서비스 지역 내에서 자율주행차량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근무에 포함되는 라이드는 직원의 구매카드로 결제된다고 시에서는 말했다. 직원들은 이용할 때마다 설문에 응답하고 영수증을 제출해야 한다.
우선 수십명의 직원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것으로 보이며 웨이모 대변인은 앞으로 이 프로그램을 확대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챈들러 웨이모의 정책공보 매니저 데즈바 하타틀리는 "시범 프로그램을 통해 시에서 차량운행 관리 및 비용절감을 인지하게 될 것을 희망한다"고 말했다.
웨이모가 차량 활용으로 시 정부와 파트너십을 맺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지만 메트로 피닉스에서 시 정부와 파트너십을 맺은 것은 처음이 아니다.
2018년 7월, 밸리 메트로와 웨이모는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집이나 직장에서 인근 라잇레일 또는 버스 정류장까지 웨이모를 이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2년 간의 시범 프로그램에는 남동밸리에 거주하는 피닉스 시 직원들이 참여했다.
지난 주 목요일 챈들러 시의회는 시의 이미지를 새롭게 하는 의미에서 올 초부터 진행한 새로운 로고와 홍보문구에 작은 수정을 할 것을 승인했다.
새로운 홍보문구는 동부 밸리 내 테크놀러지 산업 중심지라는 이미지를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 "혁신적 커뮤니티"라는 내용이 포함됐다. 인구 25만 명 이상의 챈들러는 반도체 생산부터 우주항공 및 방위기술산업 등 테크놀러지 분야 일자리가 많다는 것을 자랑한다.
새로운 홍보문구는 30년 전에 정해진 "가치가 차이를 만드는 곳"을 대신하게 된다. 로고는 샌탠 마운틴, 시의 개발과 채용을 나타내는 건물 실루엣, 그리고 챈들러가 농업에서 시작됐다는 것을 의미하는 농지 그림 옆에 "챈들러 아리조나"라는 문구가 들어간다.
변경된 로고와 홍보문구는 8월부터 사용되며 시 깃발과 시청이나 차량 허가증 등에만 교체된다.
([email protected])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9-07-10

스타벅스, "용납할 수 없는 일"...쫒겨난 경관들에 사과

템피 경찰국은 지난 7월 4일 독립기념일에 템피의 스타벅스 바리스타가 경관들에게 나가 줄 것을 요구한 것이 단일 사건으로 끝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템피 경찰은 지난 주 토요일 트위터를 통해 이 사건이 스타벅스 전체의 입장을 반영한 것이 아니라 한 커뮤니티 멤버와 한 직원 간에 발생한 독립...

  • 등록일: 2019-07-10

루프 101 확장 공사로 15 Ave. 교각 2020년까지 폐쇄

8일 월요일부터 루프 101의 15 에브뉴 교각이 폐쇄된다. 아리조나 교통국 (ADOT)에 의하면 노스 피닉스 지역에 루프 101 위를 지나는 이 교각을 월요일 저녁 9시부터 2020년 말까지 폐쇄한다. 계속되는 ADOT의 루프 101 피마 프리웨이 개선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교각 아래 프리웨이에 차선을 늘리면서 ...

  • 등록일: 2019-07-10

"나이키 인센티브 취소" 주지사 결정에 주민 의견 양극화

나이키의 서부 밸리 공장에 1백만 달러 인센티브를 취소한 덕 듀씨 주지사의 결정에 찬성하는 주민들이 더 많은 것으로 최근 여론 조사에서 나타났다. OH 프리딕티브 인사이트에서 지난 주 수요일에 공개한 여론조사 결과에 의하면 주지사의 결정에 강력하게 또는 어느 정도 지지한다고 응답한 아리조나...

  • 등록일: 2019-07-10

아리조나 주 경찰국장, 돌아가신 아버지로부터 편지 받아

아리조나 주 경찰 (DPS)의 프랭크 밀스테드 국장이 지난 주 존재여부 조차 몰랐던 선물을 받았다. 돌아가신 아버지의 편지를 받은 것이다. 그 편지는 DPS 본부 건물이 세워진 1988년에 묻었던 타임캡슐에서 나왔다.  DPS에서는 50주년을 맞아 캡슐을 꺼냈다. 이번 주 월요일이 바로 50주년이 되는 날이...

  • 등록일: 2019-07-10

그랜드캐년대학, 인접한 교회건물 웃돈 주고 매입

그랜드 캐년대학 (GCU)에서 피닉스 서부에 위치한 대학 캠퍼스 인근의 교회를 2100만 달러에 매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마리코파 카운티 감정평가실의 기록에 의하면 GCU는 3100 W. Camelback에 위치한 First Southern Baptist Church를 매입했다. 교회는 GCU 캠퍼스 남동쪽 코너에 인접해 있다.  GCU는 ...

  • 등록일: 2019-07-03

밸리 제2의 '워터프론트', 서프라이즈에 조성될 듯

스카츠데일 워터프론트는 수로를 이용한 데서 시작된 고급 쇼핑, 식당, 호텔 구역이다. 템피는 인공호수 템피 타운 레이크를 새로운 비즈니스 및 레크리에이션 중심지로 개발하는데 이용했다. 벅아이를 비롯한 남서부 밸리 도시들도 힐라 리버를 레크리이에션과 개발에 이용하기를 희망한다. 자연적인 ...

  • 등록일: 2019-07-03

야생동물 치료 및 재활 돕는 단체, "올 해 동물들 유난히 많...

부상당하거나 이탈, 그리고 고아가 된 아리조나 야생동물들의 재활을 돕는 비영리 구조단체 '사우스웨스트 와일드라이프 보존센터'에 최근 동물들이 밀려들어 오고 있다. 스카츠데일 소재의 이 단체는 동물의 상태에 따라 방사하거나 거처를 마련해준다. 그런데 단체 대변인 킴 카에 의하면 현재 이들이...

  • 등록일: 2019-07-03

아리조나 아직은 젊지만 평균연령 급격히 상승

아리조나는 다른 주들에 비하면 비교적 젊은 편이지만 2010년부터 2018년 사이에 평균 연령이 가장 큰 폭으로 오른 주 가운데 하나였던 것으로 최근 인구통계청 자료를 통해 나타났다. 인구통계청에서 지난 주 목요일에 공개한 2018 인구추계에 의하면 이 기간 아리조나 주민 연령 중간값은 35.9에서 37...

  • 등록일: 2019-07-03

스카츠데일-메사, 아리조나에서 운전자에게 가장 안전

아리조나의 두 개 도시가 보험회사 선정 2019년 가장 안전한 운전 20대 도시에 포함됐다. 올스테이트 보험에 의하면 스카츠데일과 메사는 각각 15위와 16위에 올랐다. 전국 200개 도시들을 대상으로 보험청구와 사고자료 등을 분석한 이번 보고서에는 아리조나 내 9개 도시가 포함됐다. 올스테이트의 테...

  • 등록일: 2019-07-03

챈들러 시 직원들 외근에 자율주행차량 이용한다

지난 몇 년 간 챈들러에서 운영해 온 자율주행차 회사 웨이모와의 협력으로 수십 명의 챈들러 시 직원들이 자율주행차를 이용해 출퇴근 할 수 있게 됐다. 챈들러 시에서는 직원들이 외부 회의에 자율주행차를 이용하는 것이 시의 관리비용과 차량운영 비용을 절감하고 직원들의 생산력을 증가시킬 수 있...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