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이민판사들이 책정하는 보석금 액수가 점점 올라가고 있다.
2006년 아리조나에서 이민 판사들이 책정하는 이민 보석금의 중간값은 60 달러였다. 그러나 시라큐스대학의 Transactional Records Access Clearinghouse (TRAC)에 의하면 현재는 1만2천 달러로 올랐다.
이 같은 현상은 아리조나 뿐만이 아니다. 전국적으로 현재 이민 판사가 책정하는 보석금의 중간값은 8천 달러로 2006년의 50 달러에 비해 크게 오른 것을 볼 수 있다.
피닉스 이민 변호사 아옌사 밀란은 자신의 심리예정표에 있는 케이스의 대부분에 보석금이 1만 달러에서 1만5천 달러로 책정됐다며 2만 달러까지 책정된 적도 있다고 말했다. 자신의 케이스 중 가장 적게 책정된 것이 3천 달러였다고 밀란은 말했다.
밀란은 흔한 일은 아니지만 이민관세 사무소 (ICE)에서 책정하는 것은 이 보다 더 액수가 높다고 말했다. 최근 ICE로부터 6만 달러를 책정받은 의뢰인도 있었다는 것이다. 밀란은 이 케이스를 이민 판사에게 항의했고 액수는 크게 줄었다고 한다.
밀란은 자신의 경험에 의하면 오바마 행정부 시절에는 이민자에게 심각한 범죄기록이 없거나 사회에 위협을 줄만한 요소가 없을 경우는 보석금없이 석방됐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번 행정부에서는 보석금을 책정할 뿐만 아니라 그것도 매우 큰 액수로 책정한다는 것이다.
밀란은 대부분의 이민자들이 저소득 가정 출신이며 그렇게 큰 돈을 가지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또한 이민 보석금은 10 퍼센트를 우선 지불하는 범죄 보석금과 달리 풀려나기 위해서는 전액을 그 자리에서 지불해야 한다.
밀란은 많은 자신의 의뢰인들이 여전히 보석금을 마련하기 위해 애쓰고 있다고 말했다.
보석금을 마련하지 못하는 사람은 기다리는 대신 추방된다고 밀란은 말했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9-07-31

ASU, 대량살상무기 대응 장비 개발에 3천9백만 달러 받아

아리조나주립대학 (ASU)은 대량살상무기 (WMD)에 대응할 도구를 개발하기 위해 약 3천9백만 달러의 연구기금을 지원받는다. ASU는 지난 주 미 국방첨단과학기술연구소에서 4년 간의 국립 프로젝트를 위해 ASU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ASU는 누군가 생화학, 방사능, 그리고 폭발물 등의 WMD에 노출됐을 ...

  • 등록일: 2019-07-31

연방정부 사형제도 부활 발표에 주 검찰총장 "우리도 밀린 ...

연방정부에서 사형제도를 부활시킨다는 사법부의 발표가 있은 다음 날 아리조나 주 검찰총장 마크 브르노비치는 주정부에서 사형수들의 집행을 진행하기를 원한다고 밝혔다. 브르노비치는 지난 주 금요일 덕 듀씨 주지사에게 보낸 서한에서 사법부에서 사용하려는 치사 주사약 벤토바르비탈을 구하는데 ...

  • 등록일: 2019-07-31

민주당 투산 시장 후보들, 피난처 도시' 발제안에 반대"

세 명의 민주당 투산 시장 후보들이 투산을 아리조나 최초의 '피난처 도시'로 만드는 발의안을 지지하지 않는다고 발표했다. 후보들은 지난 주 목요일 첫 번째 토론에서 이 문제에 대해 의견을 제시했다. 발제안은 미국 내에 거주하는 불법이민자들을 보호하려는 것으로 투산 경찰이 이민자 신분에 대해...

  • 등록일: 2019-07-31

굿이어에 올 해 안에 세 번째 아마존 시설 오픈-물류 배송 센터

인터넷 소매업 분야의 거인 아마존에서 올 해 말 굿이어에 세 번째 시설을 오픈한다고 굿이어 시는 지난 주 목요일 발표했다. 아마존 물류 배송 스테이션은 굿이어에 기존에 운영되던 조달센터와 글로벌 운영센터에 이어 세 번째로 들어서는 것이다. 현재 굿이어 내 아마존 시설의 직원 수는 1100 명이...

  • 등록일: 2019-07-31

참전용사, 96세에 고교졸업장 받고 두 달 후 세상 떠나

지난 봄 스노우플래이크 하이스쿨에서 찰리 홀이 졸업장을 받을 때 스타디움을 가득 채운 참석자들은 기립박수를 쳤다. 250 명 이상의 가족들이 그의 졸업식에 참석했다. 홀과 함께 졸없하는 학생들은 자랑스러워했다. 그는 인터뷰도 했고 마사 맥셀리 연방 상원의원으로부터 축하 편지를 받기도 했다. ...

  • 등록일: 2019-07-31

ISR 프로그램 - 6개월 아기부터 생존 수영 가르친다

올들어 이미 아리조나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두 개 카운티에서 아동 익사 사고가 발생했다. 달라 샌디는 이 같은 아동 익사를 막기 위한 수영강습을 시작했다. 샌디는 6개월 아기부터 물에서의 생존기술을 가르치는 전국적으로 인정받는 유아 수영 자원 (ISR) 프로그램을 통해 수영을 가르친다. 샌디는 ...

  • 등록일: 2019-07-31

아리조나 이민 보석금 계속 올라 - 목돈없는 이민자들 갈수록 불리

이민판사들이 책정하는 보석금 액수가 점점 올라가고 있다. 2006년 아리조나에서 이민 판사들이 책정하는 이민 보석금의 중간값은 60 달러였다. 그러나 시라큐스대학의 Transactional Records Access Clearinghouse (TRAC)에 의하면 현재는 1만2천 달러로 올랐다. 이 같은 현상은 아리조나 뿐만이 아니...

  • 등록일: 2019-07-24

"큰 몸통에 작은 머리 꿰매놓고 버킷에는 팔 다리 가득"

피닉스의 한 신체 기부 사업장을 급습한 FBI 에이전트들은 짝이 맞지 않는 몸통에 이어 붙여 놓은 머리, 버킷에 담긴 팔 다리, 그리고 쿨러에 가득찬 남자 성기들을 발견했다. 현재 문을 닫은 상태인 영리 기관 바이올로지컬 자원 센터는 유가족들로부터 시신을 받고 그 대가로 센터에서 팔지 않는 남은...

  • 등록일: 2019-07-24

패밀리 달러 스토어 언론 보도 후에야 에어컨 수리

피닉스의 패밀리 달러 스토어에서 마침내 에어컨을 수리하고 지난 주 목요일 냉동고에 가득했던 상한 음식들을 치웠다. 직원들은 지난 한 달간 에어컨 없이 근무했으며 기온이 115도까지 올라가면서 음식들도 모두 상했다. 67 에브뉴와 벤 뷰런 스트릿에 위치한 이 스토어는 지역 신문에서 땀에 차고 악...

  • 등록일: 2019-07-24

에어컨 수리하던 테크니션 사망- 폭염이 원인인 듯

지난 주 목요일 저녁 애본데일의 한 주택 천정 위에서 에어컨을 수리하던 테크니션이 사망했다. 경찰은 더위와 관련된 사망인 것으로 보인다고 말한다. 경찰은 나중에 스티븐 볼로 밝혀진 테크니션이 염려된 집 주인이 볼이 올라간 약 30 분 후 올라가서 확인했다고 전했다. 볼은 오후 7시 경 의식이 없...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