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학교를 폐쇄한 상태에서 2019-20 학년도를 마무리하면서 각급 학교에서는 다음 학년도를 위한 계획에 고심하고 있다. 보통 아리조나의 일부 학교는 7월 초에 학기를 시작하며 대부분의 학교들은 8월 중에 시작한다.
그러나 등교 개학 여부 또는 학생들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의무화할 것인지도 확실하지 않다.
아리조나 교육부의 모건 딕 대변인은 학교들이 일정대로 개학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리조나 주 교육부에서는 대책위원회를 구성해 개학 준비를 진행하고 있다. 대책위에서는 각 학교에서 '안전한 개학' 준비를 해야 한다는 보고서를 작성했지만 주정부나 연방정부의 구체적인 안전수칙은 없다. 질병예방통제센터 (CDC)에서 지난 주에 학교안전수칙을 발표했지만 자세한 내용은 없다. 학교 측에서는 분명한 수칙이 있어야 개학을 진행할 수 있다고 말한다.
학부모와 교사들은 많은 아리조나의 교실에서 안전하게 거리두기를 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말한다. 아리조나 주의 학생 당 교사 비율은 1:23으로 전국 최고 수준이다. 따라서 교실과 복도에서 거리두기를 하기 위해서는 엄청난 노력이 필요하며 학생들의 등교 횟수를 줄이는 등 학부모들의 희생이 필요할 수도 있다. 일부 학부모들은 아직은 아이를 학교에 보내고 싶지 않다고 말한다.
학부모들은 적절한 소독, 사회적 거리두기, 학급 당 학생 수를 10-15 명으로 제한하는 등의 예방수칙이 마련되기 전까지는 아이들을 학교에 보낼 수 없다는 입장이다. 한 반에 30 명이 들어가서 어떻게 거리두기를 할 수 있느냐는 것이다.
지난 2018년#RedForEd 시위에서도 교사들은 "30은 제한속도이지 학생 수가 아니다" 등의 팻말을 들고 학급규모 축소를 촉구했었다. 지난 해 한 교사는 학생 수가 39명이 되면 앉을 자리도 없다고 말하기도 했다.
또한 학생들이 과목에 따라 교실을 옮겨 다니는 경우도 있어 어느 시점에서는 책상을 공유해야 한다. 따라서 매 시간 마다 책상을 소독해야 한다는 문제가 발생한다.
전국의 교육 관계자들은 코로나 19 확산을 막기 위해서 교실 내에서 학생들이 6 피트의 거리를 둘 수 있도록 학급 규모를 축소해야 하며 그러기 위해서 학생들의 등교 요일 또는 시간을 조정하는 방법을 고려할 수 있다고 말하고 있다. 그러나 맞벌이 부부의 경우 이 방법은 큰 부담이 된다.
다른 주에서 논의되고 있는 내용이 아리조나의 학부모들이 기대하는 플랜이다.
오하이오 주는 매일 등교 학생들에 대한 발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학생과 교사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의 계획안을 마련하고 있다. 노스 캐롤라이나 주는 단체활동을 줄이고 쉬는 시간에 시간차를 두는 것 등을 고려하고 있다.
아리조나 교육부에서 마련한 아웃라인은 펜데믹 기간 중에 교육환경 지침은 없다. 인터넷 시설과 온라인 학습 강화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이 담겨있을 뿐이다. 개학 후에도 일부는 온라인으로 진행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아리조나 최대의 교사연합회 부회장이며 코로나 19 교육 대첵위원회 회장인 마리솔 가르시아는 교사들이 아직 온라인 수업에 익숙하지 않다며 교사들이 먼저 배워야 한다고 말했다.
올 가을에 코로나바이러스 이전처럼 정상 개학을 할 수도 있고 학군에서 강력한 사회적 거리두기 규정을 도입해 학교를 오픈할 수도 있다. 문제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킬 경우 한 번에 많은 학생들이 출석할 수 없기 때문에 출석 학생수에 따라 지원되는 주정부 교육지원금법이 수정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사회적 거리두기나 온라인 수업 모두 비용 부담이 큰 방법이다. 주정부의 세금수익이 줄고 예산부족 문제가 발생할 경우 학교에 대한 지원이 축소되면 그 부담은 더욱 커진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0-05-20

대부분의 아리조나 주민들, "아직은 아니다"

통행 자제령이 해제되면서 바로 식당에서 식사를 하겠다고 응답한 아리조나 주민은 약 20%이며 헬스장이나 극장에 가겠다고 답한 주민은 그 보다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아리조나주립대학 (ASU) 모리슨 연구소와 아리조나 리퍼블릭에서 공동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도 역시 민주당과 공화당, 남녀, 그...

  • 등록일: 2020-05-20

아리조나 현재 교육 시스템으로 등교 개학 가능할까?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학교를 폐쇄한 상태에서 2019-20 학년도를 마무리하면서 각급 학교에서는 다음 학년도를 위한 계획에 고심하고 있다. 보통 아리조나의 일부 학교는 7월 초에 학기를 시작하며 대부분의 학교들은 8월 중에 시작한다. 그러나 등교 개학 여부 또는 학생들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

  • 등록일: 2020-05-20

ASU 여름학기 일부과목 대면수업으로 진행하기로

이번 여름학기에 아리조나주립대학 (ASU) 일부 과목이 대면수업으로 진행되며 가을학기 전까지는 온라인 수업도 계속된다. 7월 1일부터 시작되는 여름학기 중에 일부 과목을 제외한 수업들은 ASU Sync, ASU 온라인, ASU iCourses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된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온라인 수업은 8월 ...

  • 등록일: 2020-05-20

아리조나 일부 소상공인들, "돈이 문제가 아니다"

식당부터 소매업소까지 아리조나의 일부 소상공인들이 웹사이트 TooSoonArizona.com에 '신뢰할 수 있는 전염병 전문가와 연구자들'이 안전하다고 말하기 전에는 오픈하지 않겠다는 입장문을 올렸다. 덕 듀씨 주지사는 방역수칙 준수를 조건으로 5월 8일부터 미용실과 이발소, 11일부터는 식당의 오픈을 ...

  • 등록일: 2020-05-20

아리조나 확진자 수 14897명 - 사망자 747명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감염자가 수요일 오전 현재 1만4897 명을 기록했다. 사망자는 747명이다. 마리코파 카운티의 확진자 수는 7644명 이다. 주지사실과 보건국에서는 매 토요일 마다 1만-2만 명 검사를 목표로 하는 '테스팅 블리츠'를 2주 연장 실시한다고 발표했다. 지난 두 주 동안 검사대상 기준 ...

  • 등록일: 2020-05-20

듀씨 주지사는 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을까?

덕 듀씨 주지사가 새로운 발표를 할 때마다 끊이지 않는 궁금증이 생긴다. 왜 주지사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을까? 질병예방통제센터 (CDC)에서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기 어려운 공공장소에서 천 마스크를 권고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아리조나의 주지사는 계속 착용을 기피하고 있다. 지난 달 듀씨...

  • 등록일: 2020-05-20

카운티-시정부 협력, 비어있는 호텔 객실 노숙자들에게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관광 및 행사가 취소되면서 비어 있던 아리조나 내 수천 개의 호텔 객실을 노숙자들이 임시로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마리코파 카운티는 코로나 19 감염 가능성이 있는 노숙자들을 위해 동부 밸리 25개 호텔 객실과 피닉스 다운타운 호텔 28개 객실을 임대했다. 또한 피닉스 ...

  • 등록일: 2020-05-13

부분적으로 재개된 경제활동, 여전히 대부분의 업소는 한산

지난 주 금요일 메트로 피닉스의 소매업소, 이발소, 미용실 등이 덕 듀씨 주지사의 통행 자제령 이후 오랜 잠에서 깨어났다. 많은 업소 오너들, 직원, 그리고 손님들은 앞으로 다가올 상황에 우려하며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와 위생기준 강화에 고심했다. 그러나 대부분 다시 시작된 경제활동에 안도했...

  • 등록일: 2020-05-13

로봇부터 스트리밍까지 다양한 대학 졸업식 풍경

멜리사 워너는 예년 같으면 이맘 때 쯤 아리조나주립대학 (ASU)의 졸업식 행사 준비에 분주하고 졸업식장에서 학생들과 가족들이 서로 축하하며 셀카를 찍는 모습을 지켜봤을 것이다. 그러나 코로나 19로 완전히 달라진 올 해는 가상의 졸업식 준비를 마무리하고 있다. ASU의 대학행사를 담당하고 있는 ...

  • 등록일: 2020-05-13

노드스트럼 백화점 챈들러점 영구 폐쇄하기로

고급 백화점 노드스트럼이 챈들러 패션센터점을 영구 폐쇄한다고 지난 주 금요일 발표했다. 노드스트럼 측은 코로나 (코비드) 19 영향과 앞으로 더 나은 고객관리를 위해 챈들러 패션센터점을 포함 전국 16개 매장을 폐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폐쇄 매장 선별은 시장수요와 함께 부동산 계약 등을 바탕...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