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 등으로 예배나 모임을 가졌던 메트로 피닉스 일부 종교단체들이 확진자 수와 병상 점유율이 감소하면서 대면예배를 위한 준비를 시작하고 있다.
밸리의 초대형교회 크라이스트 처치 오브 더 밸리 (CCV)는 애쉴리 울드리지 목사가 완전 재개방으로 간주하지는 않지만 다시 모임을 갖고 있다. 그동안 해오던 온라인 예배도 병행한다.
예배가 추가됐으며 이 교회의 각 캠퍼스에는 물리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는 가운데 약 25% 정도가 채워지고 있다. 또한 "네 이웃을 사랑하라"라는 사인을 붙이고 바이러스 전파를 줄이기 위한 마스크 착용도 권장하고 있다.
울드리지 목사는 집에서 예배 드리기 원하는 사람들은 계속 그렇게 하도록 권장하지만 안전한 모임은 많은 성도들의 정신건강을 위해 중요하다고 말했다.
"코로나와 싸우고 있는 시정부를 돕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시행할 것이지만 또 다른 펜데믹을 해결하기 위해 이제는 앞으로 나아가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바로 자살과 약물과다복용을 의미한 것이다.
이 교회의 건물은 142일 동안 폐쇄됐었다. 울드리지 목사는 그동안 성도들과의 연계를 유지할 수 있게 해준 테크놀러지에 감사한다면서도 대면모임을 이길 수 있는 건 아무 것도 없다고 말했다.
피닉스 소재 힐송교회의 테리 크라이스트 목사도 울드리지 목사와 같은 의견이다.
힐송도 역시 대면예배 재개를 위한 준비를 하고 있으며 세 개 캠퍼스에서 금요일 저녁 대면예배를 시작할 예정이다. 그 다음 단계로 8월 16일 일요일에 네 개 캠퍼스에서 대면예배를 재개한다. 세 번째 단계는 주일학교 예배 재개, 그리고 네 번째는 주간 내내 예배를 추가하는 것이다.
크라이스트는 단계적 오픈이 완료되기까지 약 한 달이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크라이스트는 성도들 간에 서로 영감을 얻고 희망을 주기 위해 모임이 필요하다며 여전히 대면모임이 불편한 사람들을 위해서는 또 다른 방안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천주교 피닉스 교구에서는 토미스 옴스테드 주교가 5월 11일부터 대면 미사를 허용했지만 모든 가톨릭 교회에 주일 미사 참석의 의무를 완화할 것을 권유했다. 옴스테드 주교는 미사 참석은 '제한적'이 될 것이며 모든 참석자들은 물리적 거리를 두고 위생을 유지해야 한다고 말했다.
옴스테드 주교는 "우리의 목적은 신자들의 영적인 필요와 육신의 건강, 그리고 이 사회의 공익이 균형을 이루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밸리 일부 예수그리스도 후기 성도교회 (몰몬)도 7월 말부터 대면모임을 재개했다고 대변인 제니퍼 윌러는 말했다.
이 교회에서는 5월에 지역 정부의 규정과 지역회장단의 지침에 따라 단계적 예배 및 확동재개를 허용한다고 발표했었다.
7월 말, 윌러는 지역 교회 지도자들이 연령, 건강, 성도수, 그리고 지역의 코로나 19 상황을 감안해 주일예배 재개 시기와 방식을 결정할 것이라고 말했었다.
피닉스의 이슬람 커뮤니티 센터는 6월부터 금요일 기도모임만 재개했다.
피닉스 내 최대 규모인 이 모스크의 지도자 우사마 샤미는 다른 모스크들이 폐쇄된 상태여서 많은 방문객들이 모이고 있다고 말했다. 따라서 모스크 지도자들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유지하면서 입장하지 못한 사람들을 위한 야외공간을 마련하기도 했다.
모스크 내부에도 앉아서 기도하는 자리를 표시했으며 각자 기도용 담요를 지참하도록 했다. 모스크에서는 또한 참석자 모두에게 마스크를 제공한다. 샤미는 금요일 예배가 코로나 19 이전과 많이 달라졌음에도 불구하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참석한다고 말했다. 샤미는 "이와 같은 시기에는 영적인 인도가 필요한 사람들이 많다"고 말했다.
이 모스크의 수용인원은 1200명이지만 금요일 예배에는 약 3분의 1정도만 채워졌다고 샤미는 말했다.
유대교회 아리조나 카바드는 6월 초에 모든 예배를 재개했다.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는 물론 의무화했다. 또한 12세 미만의 아동은 참석을 금지했으며 60세 이상은 의사와 상의해 대면예배 참석여부를 결정하도록 했다.
그러나 샤바트 (안식일) 예배 참석자는 약 20여 명에 불과해 평소의 15명과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고 랍비 레비 레베르토브는 말했다.
레베르토브는 또한 건강을 위협할 수 있는 종교활동에 대해서, "때로는 하던 것을 멈추는 게 하나님이 원하시는 바로 그 것일 수 있다"고 말했다. 레베르토브는 "유대교는 건강을 모든 것 위에 둔다"며 "유대교에서 공동기도를 강조함에도 불구하고 동시에 토라는 율법에 따라 사는 것을 강조하며 율법에 따라 죽으라고 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레베르토브는 그러나 안타깝게도 회당은 성도들의 결정을 지원해야만 한다고 말했다.
피닉스의 베스 조셉 회당도 7월 말부터 "매우 제한적"으로 오픈했다고 랍비 이스로엘 아이작스는 말했다. 이 회당도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키고 있으며 대면예배 참석자는 아직 약 3분의 1에 불과하다고 아이작스는 말했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0-08-19

올 해 산불로 70만 에이커 소실 - 지난 2년 간 소실면적 합한 것 ...

올들어 아리조나 전역에 1600건의 산불이 발생해 70만 에이커 이상을 태웠다. 2018년과 2019년의 소실면적을 합친 것 보다 넓다. 아리조나 산림소방관리부에 의하면 2020년의 산불은 횟수도 많았지만 각 화재마다 불길도 거셌다. 2018년의 평균 소실면적은 213에이커였으며 2019년에는 86에이커였다. 20...

  • 등록일: 2020-08-12

코로나 19 전파 속도 줄면서 각 종교단체 대면예배 시작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온라인 등으로 예배나 모임을 가졌던 메트로 피닉스 일부 종교단체들이 확진자 수와 병상 점유율이 감소하면서 대면예배를 위한 준비를 시작하고 있다. 밸리의 초대형교회 크라이스트 처치 오브 더 밸리 (CCV)는 애쉴리 울드리지 목사가 완전 재개방으로 간주하지는 않지...

  • 등록일: 2020-08-12

ASU 교직원 500여 명, 총장에 대면개학 재고 촉구하는 공개서한에...

마이클 크로우 아리조나주립대학 (ASU) 총장에게 2020학년도 대면수업 재고를 촉구하는 공개서한에 500명 이상의 교직원들이 서명했다. 7월 말, 크로우 총장은 대면수업과 ASU-Sync 프로그램을 병행하며 8월 20일에 개학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크로우 총장은 기숙사에서 만일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적절...

  • 등록일: 2020-08-12

아리조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 세 자리수로 감소

수요일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는 706명 사망자는 148명으로 보고됐으며 병상 점유율도 계속 감소하고 있다. 일반병상, 중환자실, 그리고 산소호흡기 사용율이 지난 한 달 간 지속적인 감소세를 보인 것이다. 수요일 기준 일반병상 점유율은 81%, 중환자실은 80%, 산소호흡기 사용율은 35%...

  • 등록일: 2020-08-12

폐쇄됐던 헬스장 및 술집 등에 대한 단계적 재오픈 로드맵 발표돼

주지사의 행정명령으로 폐쇄됐던 아리조나 업소들의 단계적 재오픈을 위해 자료를 바탕으로 한 계획이 월요일 발표됐다. 주정부 관계자들은 실내 헬스장, 술집/클럽, 실내 극장, 워터파크 및 튜빙 등에서 오픈 허가신청 시기를 결정하는 데 사용할 수 있는 기준을 공개했다. 온라인 상황판에 의하면 이 ...

  • 등록일: 2020-08-12

성전환 틴에이저들 아리조나 메디케이드 상대로 집단소송 제기

두 명의 성전환 틴에이저들이 아리조나 의료보장비용 절감 시스템 (AHCCCS. 메디케이드)을 상대로 집단소송을 냈다. 성전환 수술을 필수 치료로 간주하지 않아 보험적용이 되지 않았다는 것이다. 보통 익명이나 신원미상에 사용되는 '존 도우'라는 이름을 사용한 15세 소년과 'D.H.'라는 이름의 17세 소...

  • 등록일: 2020-08-12

바이오스피어2, 주말저녁 자동차로 투어 할 수 있다

아리조나대학 (UArizona)에서는 코로나바이러스 펜데믹으로 인해 도보 투어가 중단된 바이오스피어2를 체험할 수 있는 새로운 방안을 내놨다. 다시 오픈한 바이오스피어2는 이제 저녁 시간에 안전하게 자동차로 투어하며 7개의 생태계 모델과 시설에서 진행되는 과학연구 등을 둘러볼 수 있다. 투어는 8...

  • 등록일: 2020-08-12

조 알파요, 카운티 셰리프 공화당 예비선거에서 제리 셰리단에 패배

마리코파 카운티 셰리프 선거를 위한 공화당 예비선거에서 제리 셰리단이 조 알파요를 누르고 지난 주 금요일 후보 당선이 확정됐다. 금요일까지 계수된 44만3천 표 가운데 셰리단은 37%, 알파요는 36%를 차지했다고 마리코파 카운티 선거관리부에서는 전했다. 금요일 현재 2380표가 남은 상황에서 셰리...

  • 등록일: 2020-08-12

서프라이즈 중학교 온라인 수업 중 화면에 음란물 등장

지난 주 화요일 서프라이즈의 중학교, 리가시 트레디셔널 스쿨 학생들은 온라인으로 진행된 학기 첫 수업에서 음란물을 접해야 했다. 구글 미트로 수업을 준비하던 교사가 학생의 이름을 도용한 이메일을 클릭하면서 이 같은 사고가 발생했다고 학교 대변인 매튜 벤슨은 말했다. 교사가 가짜 이메일 사...

  • 등록일: 2020-08-05

올 해 7월, "전국적으로 가장 더웠던 7월"로 기록 - 기...

2020년 상반기 전국적으로 예년에 비해 높았던 기온은 급기야 7월에 기록을 깨면서 또 한 번의 가장 더운 여름을 예고했다. 국립기상청 피닉스 지부의 트윗에 의하면 지난 달 피닉스의 평균 기온은 99도로 가장 더운 달로 기록됐다. 일일 최고와 최저기온을 바탕으로 계산한 2020년 7월의 평균기온은 2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