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메트로 피닉스의 집값과 매매가 코로나 19로 인한 불황 중에도 오히려 상승하고 있다.
아리조나 지역 매물공유 서비스 (ARMLS)에 의하면 메트로 피닉스의 주택 평균가격이 31만5천 달러로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주택매매는 12%가 증가해 7월에 역시 월별 최고치를 기록했다. 원래 바이어들이 더운 기간을 피하기 때문에 7월은 매매가 줄어드는 달이다.
 피닉스 지역의 부동산 붐은 대개 다음에 따라오는 시장붕괴에 대한 두려움을 갖게 했다. 그러나 시장 전문가들은 당분간 그와 같은 일은 없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주택시장의 현재 열풍은 이 지역에 신규 유입인구가 증가하면서 주택수요 상승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지난 몇 년간 밸리는 전국 최고 인구성장 메트로 지역 다섯 곳에 포함되어 왔다.
메트로 피닉스의 최근 주택가격  및 매매 증가는 값싼 임대주택을 찾는 투자자들이나 페이먼트를 내지 못하는 소유자들이 두려움에 집을 내놓는 것으로 인한 현상은 아니라고 주택시장 분석가들은 말한다.
기록적으로 낮은 이자율과 높은 임대료가 많은 생애 첫 주택구입자들을 움직이게 한 것으로 보인다. 또한 펜데믹으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재택근무를 하면서 집을 구매하게 되거나 현재 집을 팔고 더 큰 집으로 가게 된 것도 요인이다.
ARMLS 정보시장그룹의 주택 전문가 탐 러프는 "주택시장의 열기가 뜨겁다"며 "코로나 19가 매매를 잠시 쉬게 했을 뿐이라는 것이 분명해졌다. 그로 인해 오히려 눌려 있던 수요가 폭발하는 현상이 일어났다. 우리 주택시장은 놀라운 회복력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펜데믹으로 인해 3월, 4월, 5월의 주택매매는 주춤하는 듯했지만 6월부터 다시 살아나기 시작했다.
러프는 현재 팬딩 중인 주택들의 가격을 보면 8월에 또 한 번 평균가격 기록이 세워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현재 주택시장은 투자자들이 끌고 가는 것이 아니다.
7월과 8월에 밸리에서 주택을 구입한 사람들 가운데 약 82%가 자신이 살기 위해 구매한 것이라고 컴포드 리포트의 수석 주택분석가 티나 탬보어는 말했다. 주택매매기록에 '자가 거주'라고 표시한 사람들이 이 정도로 많다는 것이다. 탬보어는 2012년 이후 자가거주 수치가 가장 높다고 말했다.
지난 두 달 간 밸리의 주택 구매자들 가운데 추가로 주택을 구입한 사람들은 약 8%였으며 투자목적 구매는 10%였다.
부동산 붐이 일었던 2004-2006년에는 피닉스 지역 전체 주택 매매 중 40%가 투자자들에 의한 것이었다.
탬보어는 "투자자들이나 플립하는 사람들이 시장을 뜨겁게 달구지는 못하지만 가격 상승의 요인이 될 수는 있다"고 말했다.
밸리에서 50만 달러 미만의 주택에 대한 바이어들의 공격적인 경쟁은 흔히 볼 수 있는 광경이 됐다. 그리고 가격상승은 곧 많은 생애 첫 주택구입자들의 구매가 더욱 어려워 진다는 것을 의미한다.
지난 달 메트로 피닉스의 매물이 약간 증가하기는 했지만 여전히 수요를 충족시키기에는 부족하다. 그렇기 때문에 입찰 전쟁이 일어나는 것이다. 
메트로 피닉스의 평균 주택가격은 6월 30만5천 달러에서 7월에 31만5천으로 올랐다. 8월 수치는 32만 달러로 또 다시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해 8월에 비해 4만 달러가 오른 가격이다.
ARMLS에 의하면 밸리의 주택매매는 6월에서 7월 사이에 8.4%가 증가해 1만303건에 이르렀다. 지난 해 7월에 비해 피닉스 지역의 매물은 28%가 감소했다.
피닉스의 부동산 에이전트 크리스타 로우콕은 "바이어들은 점점 분노하고 입찰전쟁은 험악해지고 있다"고 말했다. 로우콕은 셀러들이 욕심을 부리는 것은 아니라며 단지 보통 5-10개 정도 들어오던 오퍼가 20개 이상 들어오는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수요를 바탕으로 보면 당분간 가격이 떨어지거나 안정될 것 같지는 않다고 로우콕은 말했다. 
그러나 주택시장 전문가들은 만일 이자율과 가격이 지나치게 오르거나 실업율이 다시 올라가기 시작하면 주택시장의 많은 바이어들이 떨어져 나갈 것이라는 데에 모두 동의한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0-09-16

아리조나 주 2020 인구조사 참여율 낮아 - 9월 말까지 분발해야

2020년 센서스 인구조사 마감일을 몇 주 앞둔 시점에서 아리조나 주는 전국에서 여섯 번째로 협조가 안된 것으로 나타났다. 9월 14일 현재 센서스에 응답한 아리조나 가구는 83%로 전국 평균 90%에 비해 낮다. 그러나 따라잡을 시간은 있다. 9월 30일에 마감되기 때문이다. 인구조사에 참여하는 방법은 ...

  • 등록일: 2020-09-16

"이민자들에게 위태로운 상황...위기 벗어나려면 투표하자&q...

민주당 부통령 후보로 지명된 카멀라 해리스가 지난 주 아리조나의 라틴계 소상공인들을 비대면으로 만났다. 지난 주 토요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만남에서 해리스는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아리조나의 손실을 지적하며 보건 및 비즈니스를 위해 헌신할 행정부가 들어설 수 있도록 유권자 등록 및 투표를 ...

  • 등록일: 2020-09-16

글렌데일에 워터파크 중심으로 한 복합단지 건설된다

글렌데일 시의회에서는 지난 주 화요일 웨스트게이트 위락지구 인근에 비치 스타일의 명물을 중심으로 한 복합용도개발을 승인했다. 개발회사 ECL 글렌데일, LLC는 2023년 스테이트팜 스타디움에서 개최되는 제57회 수퍼볼을 앞둔 2022년에 크리스탈 라군스 아일랜드 리조트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

  • 등록일: 2020-09-16

아리조나 주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9주째 꾸준히 감소

수요일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는 695명으로 보고됐으며 사망자는 27명이었다. 수요일 기준 아리조나의 누적 확진자 수는 20만9천907명이며 누적 사망자 수는 5371명이었다. 마리코파 카운티의 누적 확진자 수는 13만8천151명, 사망자는 3197명이었다. 지난 3주 간 신규 확진자 수는 80명에서...

  • 등록일: 2020-09-16

ASU 템피 캠퍼스에 음식배달 로봇 40여 대 등장

아리조나주립대학 (ASU) 템피 캠퍼스에 40대의 자율 음식배달 로봇이 등장했다. ASU에 음식을 제공하는 아라마크는 로봇 제작회사 스타십과 연계해 약 40개의 로봇이 캠퍼스 내에 음식을 배달하게 된다. 보도자료에 의하면 배달로봇들이 캠퍼스 내 여러 식당으로부터 식사와 음료를 받아 캠퍼스 내에는 ...

  • 등록일: 2020-09-16

UA, 학생들에게 2주 동안 자가격리 권유

코로나바이러스 양성판정이 증가되면서 아리조나대학 (UA)에서는 기숙사 및 학교 인근에 거주하는 학생들에게 2주 간의 자가격리를 권유했다. 로버트 로빈스 UA 총장은 "피마 카운티 보건국에서 캠퍼스 내외에서 거주하는 학생들에게 14일 간의 자가격리를 권유 했다. 특히 고층 시설, 미니 기숙사, 10 ...

  • 등록일: 2020-09-16

피오리아 시 수년 동안 흉물로 서 있던 골조 10월 철거하기로

피오리아 리저널 메디컬 센터는 피오리아 최초의 종합병원이 될 수 있었지만 지난 10여년 간 흉물스럽게 골조만 서있었다. 새 오너가 이제 그 흉물을 10월에 철거하고 메디컬 캠퍼스를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건축 중이던 병원 건물은 레이크 플레전트 파크웨이와 조맥스 로드 부근 7에이커 부지에 위치...

  • 등록일: 2020-09-09

코로나 19 펜데믹 중에도 메트로 피닉스 집값은 오른다

메트로 피닉스의 집값과 매매가 코로나 19로 인한 불황 중에도 오히려 상승하고 있다. 아리조나 지역 매물공유 서비스 (ARMLS)에 의하면 메트로 피닉스의 주택 평균가격이 31만5천 달러로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다. 주택매매는 12%가 증가해 7월에 역시 월별 최고치를 기록했다. 원래 바이어들이 더운 ...

  • 등록일: 2020-09-09

피닉스 지역 건설시장 코로나 19 펜데믹 중에도 계속 성장

코로나 19 펜데믹에도 불구하고 피닉스 지역은 경제와 건설 면에서 상당한 성장을 보이고 있다. 지난 주 금요일, 케이트 가예고 피닉스 시장은 코로나 19 펜데닉 중에 전국 10대 건설시장 중 피닉스가 유일하게 건설부문 지출 증가를 나타냈다고 말했다. 가예고 시장은 "선진경제에서 이것은 큰 투자이...

  • 등록일: 2020-09-09

음모론 운동 '큐아논' 연관 후보들 주의회 선거에 나서

큐아논 음모론과 연관된 후보들이 올 해 주의회 선거에 나선다. 한 때 잘 알려지지 않았던 음모론 운동은 올 해 큐아논과 밀접하게 연관된 공화당 후보가 예비선거에서 승리하면서 유명해지고 있다. 일부 후보들은 반복적으로 큐아논의 메시지를 인용하며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들의 음모론을 광범위하게...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