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전직 지역 방송국 앵커이며 현재 아리조나 주지사 공화당 후보 자리를 노리고 있는 캐리 레이크는 올 초 트위터에 '서부 아리조나의 유산'을 지키기 위해 싸울 것이며 아리조나 주가 캘리포니아 서버브와 같이 되지 않도록 막을 것이라고 말했다.
2월 12일자 트윗에서 레이크는 "척박한 이 사막에 정착한 카우보이 정신은 오늘 우리 각 사람의 마음 속에 살아있다"고 말했었다.
이에 대해 미국 원주민 운동가들은 카우보이들이 들어오기 전에 '척박한 사막'에는 이미 원주민들이 정착해 터를 잡고 살고 있었다는 사실을 레이크가 잊은 것 같다고 지적했다.
레이크의 말을 간과한다고 해도 아리조나의 원주민 유권자들은 주지사 후보들이 당선 후 트라이브와 어떻게 협력할 것인지에 대해 관심을 갖게 마련이다. 
2월에도 논란이 됐지만 3월 15일 트윗은 더 큰 논란을 불렀다. '와일드 웨스트' 시절 아리조나의 '강인한 정신력'이 담긴 역사를 '극진보주의자'들이 지워버리려 한다는 것이다. 이 트윗에 대해 언론에서 의견을 물었지만 레이크는 계속 답변을 회피하고 있다.
피마 카운티 최초의 미국 원주민 선출직이 된 카운티 레코더 카브리엘라 카자레스-켈리는 레이크가 '아리조나의 뿌리'를 거론한다면 누군가 지도에 선을 긋고 영토라고 부르기 훨씬 전에 이 땅에 살고 있던 원주민들에게 경의를 표하겠다는 뜻이라고 말했다. 카자레스-켈리는 "아리조나에는 22개의 서로 다른 부족 국가들이 있으며 주 영토의 25퍼센트 이상이 원주민 땅이다. 아리조나라는 이름 조차도 토호노 오오댐 언어 Al'shon에서 온 것"이라고 말했다.
2020년 선거에서 인디언 유권자들의 활약으로 일부 경선의 결과가 바뀌기도 했으며 대통령 선거에서는 20여 년 만에 처음으로 민주당이 승리했다. 트라이브 지도자들은 공화당 의원들이 이 같은 사실을 놓칠리 없다며 유권자 등록에 시민권자 확인을 요구하는 하원 법안 2492이 통과된 것도 인디언 트라이브의 권리를 박탈하려는 시도라고 말했다.
민주당 전당대회 네이티브 코커스의 클라라 프랫 회장은 "이 땅은 자랑스러운 트라이브 네이션이 오래 전에 살았고 지금도 살고 있는 곳이라는 사실을 레이크가 잊다. 우리는 관심을 끌기 위한 정치쇼가 끝난 후에도 오래도록 이 자리에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레이크는 일리노이 주에서 태어나 아이오와에서 성장했다.
레이크의 선거 웹사이트 어디에도 트라이브에 초점을 맞춘 공약은 없다. 주에서 당면한 물부족 문제를 거론하며 "아리조나 전역의 여러 트라이벌 네이션과 협력할 것"라고 언급했을 뿐이다.
나바호 네이션 대의원 칼 슬레이터는 아리조나의 서부 유산을 보존한다는 의미가 무엇인지, 서부에 대한 정의가 무엇인지 레이크에게 질문해야 한다고 말했다. 거기에 트라이브들과 각 트라이브의 자주권도 포함되어 있는지 묻고 싶다는 것이다.
슬레이터는 나바호 네이션과 주지사와 관계를 정부와 정부, 시민과 정부로 보고 있다며 앞으로 트라이브 주민들과 그 곳에 사는 거주자들이 어떻게 취급될 것인지 우려된다고 말했다. 슬레이터는 아리조나에 원주민들의 경험을 존중하는 지도자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주지사와 나바호 네이션과의 관계에는 트라이브 소유 카지노 등 경제적 역할도 포함되어야 한다고 슬레이터는 말했다. 카지노 산업에 주지사도 영향력을 갖고 있기 때문이다.
슬레이터는 또한 자신의 의견으로는 피닉스 시와 비교하면 나바호 네이션에을 위한 주정부 프로그램은 방치된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했다.
또한 레이크의 트윗은 조화와 신회를 쌓는 방법이 전혀 아니라고 슬레이터는 말했다. 그는 트라이브 지도자들의 의견을 존중하고 함께 자원을 만들어가는 진보적인 주지사가 나오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슬레이터는 민주당 예비후보 아론 리버맨을 지지하고 있다. 리버맨은 지난 해 6월, 수 차례 나바호 네이션을 방문하고 지역 커뮤니티 지도자들을 만났다. 물론 리버맨도 트라이브의 문제점들에 대해서는 모르는 부분이 많았지만 최고한 트라이브의 자주권을 지지하고 트라이브 내 선출직의 말에 귀를 기울인다고 슬레이터는 말했다.
법률회사 디킨슨 라이트의 나바호 변호사, 크리스 비처는 모든 원주민들이 살고 있는 지역의 주지사 선거의 중요성을 이해해야 한다며 인디언 유권자 등록 운동을 펼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2-05-11

I-10 피닉스-투산 구간 4억 달러 규모 확장 프로젝트 승인돼

지난 주 수요일 덕 듀씨 주지사가 하이웨이 확장 프로젝트에 4억 달러를 승인하면서 I-10 피닉스-투산 구간 확장 공사가 본격화됐다. 챈들러부터 카사그란데까지 26마일 구간의 양방향 확장 프로젝트는 연방 기반시설 지원금과 다른 세금이 더해져 총 9억9천900달러의 예산이 잡혀 있다. 기금이 모두 모...

  • 등록일: 2022-05-11

송수관 터져 US 60 폐쇄 - 복구비용 적지 않을 것

지난 주말 US 60 하이웨이 아래서 터진 송수관 복구 비용이 만만치 않을 것이라고 템피 시 관계자들은 말했다. 템피 시 유틸리티 부국장 대행, 마크 웨버가 구체적인 액수를 밝히지는 않았지만 8백만 갤런의 물이 흘러나온데다가 청소와 사고에 대한 분석 등을 감안하면 적지 않은 비용이 들 것으로 보...

  • 등록일: 2022-05-11

선거철 앞두고 유권자들에게 발송된 '투표카드'는 무엇...

선거철이 다가오면서 마리코파 카운티를 포함한 카운티 선거관리부에서는 투표 참여 유권자 수를 파악하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마리코파 카운티 주민이라면 지난 주 카운티 레코더에서 발송된 우편물을 받았을 것이다. 투표와 관련된 것으로 투표카드를 작성하라는 내용인데 뭘 어떻게 하라는 건지 ...

  • 등록일: 2022-05-11

인디언 지도자들, "캐리 레이크 후보는 역사공부 좀 해야"

전직 지역 방송국 앵커이며 현재 아리조나 주지사 공화당 후보 자리를 노리고 있는 캐리 레이크는 올 초 트위터에 '서부 아리조나의 유산'을 지키기 위해 싸울 것이며 아리조나 주가 캘리포니아 서버브와 같이 되지 않도록 막을 것이라고 말했다. 2월 12일자 트윗에서 레이크는 "척박한 이 사막에 정착...

  • 등록일: 2022-05-04

NAU, 2023학년도부터 등록금 무상 프로그램 시행

노던아리조나대학 (NAU)에서 2023년부터 아리조나 전체 가구의 반 정도에 해당하는 학생들에게 무상 등록금 혜택을 제공한다. NAU는 지난 주 목요일, 새로운 재정지원 방침을 발표하며 가구 소득 6만5천 달러 이하에 해당하는 모든 입학생들의 등록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호세 루이스 크르즈 리베라 N...

  • 등록일: 2022-05-04

대선서 죽은 어머니 대신 투표한 60대 실형은 면해

2020년 대선에서 우편을 통해 죽은 어머니 몫까지 표를 행사한 미국 60대 여성이 유죄를 선고받았지만 실형은 피했다고 AP통신과 지역 매체가 지난달 30일 보도했다. 전날 아리조나주 1심 법원인 마리코파 카운티 고등법원은 부정 투표를 시도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트레이시 케이 맥키(64)에게 징역형...

  • 등록일: 2022-05-04

"교차로 좌회전 신호등 설치도 지역 차별하나"

과속과 신호위반은 어디에서나 위험하다. 그러나 사우스 피닉스 한 동네에서는 시에서 좌회전 신호등을 설치해주지 않아 더욱 위험해지고 있다고 말한다. 지역 단체South Phoenix Fight Back와 앤지 프러스토는 2년 전 피닉스 시에 7 에브뉴와 서던 에브뉴 교차로 남북 방향에 좌회전 신호등 설치를 요...

  • 등록일: 2022-05-04

<2> 대출 여부 등급 매긴 지도 만들어…공항-고속도로 개발...

<지난호에서 계속> 아리조나에서 연방정부에 의해 공식 특별구역으로 정해진 지역은 피닉스 남부와 남동부 뿐이다. 모리슨 보고서에 의하면 미국 내 인종차별의 원동력이 된 특별구역이 처음 지정된 것은 1930년대 초반이다. 연방정부를 등에 업은Home Owners' Loan Corp에서 대출을 해주기는 위험한 지...

  • 등록일: 2022-05-04

"학사기록부터 상담노트까지 학부모에게 모두 공개하라"

덕 듀씨 주지사는 학부모의 권한을 대폭 확대시킨 법안을 지난 주 금요일 승인했다. 2022년 선거를 앞두고 주 공화당에서 추진한 이 법안은 학교에서 자녀가 교사나 상담교사에서 무슨 얘기를 하는지까지도 부모에게 알 권리를 주는 법안이다. 공화당이 주도하는 주의회에서 이 법안에 대한 양당의 입장...

  • 등록일: 2022-05-04

마리코파 카운티 전 검사장 앨리스터 아델 사망

마리코파 카운티 전 검사장 앨리스터 아델이 45세의 나이로 지난 주 토요일 사망했다. 아델은 2019년부터 올 해 3월까지 검사장직을 맡았었다. 유가족으로는 남편 데이빗 드니토와 두 자녀가 있다. 드니토는 "5월에 결혼 20주년을 앞두고 있었다. 상상도 못했던 아내의 죽음에 가족 모두 상심이 크다"고...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