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세계보건기구 (WHO)에서 최근 몽키팍스 (원숭이 두창) 전파에 대한 보건비상사태를 선포했다. WHO의 권고사항으로 전세계적으로 몽키팍스 바이러스를 좀더 심각하게 받아들이게 됐다.
미국의 경우, 여름 내내 지속적으로 증가해 확진자 수가 5천 명에 육박하고 있다.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바이든 행정부에서는 지난 주 금요일까지 78만 회분의 백신을 추가로 배포한다고 발표했다. 7월 중에 30만 회분이 배포됐기 때문에 총 110만 회분이 배포됐다고 할 수 있다.
 몽키팍스의 전파, 백신, 예방에 대해 알아보자.

 

몽키팍스는 무엇이며 어떻게 감염되는가?
몽키팍스는 신종 바이러스는 아니다. 1958년, 연구 중이던 원숭이 군락에서 발견됐다. 이름은 '몽키팍스'로 붙여졌지만 실제로 어디에서 시작된 것인지는 불분명하다. 1970년에 처음으로 인간에게 전파된 후 중앙 및 서부 아프리카에서 주로 감염자가 발생하고 있다. 이 지역에는 엔데믹이 된 상태여서 지속적으로 감염자가 나오기는 하지만 위험수위로 확산되지는 않고 있었다. 2022년 이전에 아프리카 이외의 지역에서 발생하는 감염은 대부분 국제여행이 원인이었다.
몽키팍스는 천연두와 유사하며 둘 다 바리올라 바이러스군에 포함된다. 증상은 몽키팍스가 천연두에 비해 약하며 사망에 이르는 경우는 거의 없다.

 

몽키팍스 증상은?
몽키팍스에 감염되면 몸에 물집이 생기는 것이 가장 많이 알려져 있지만 그 밖에도 여러 증상이 나타난다.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에 의하면 발열, 두통, 근육통 및 허리통증, 부어오른 임파선, 오한, 탈진, 코골이, 코막힘, 기침 등 호흡기 증상, 그리고 얼굴, 입 안, 손, 발, 가슴, 생식기, 항문 등에 뾰루지나 물집 같은 것이 발생한다.
증상이 항상 눈에 띄게 나타나는 것은 아니며 일부 증상만 나타나기도 한다. 또한 물집 등으로 인해 통증이 발생하거나 흉터가 남기도 한다.

 

몽키팍스는 어떻게 전파되나?
주로 신체접촉과 비말에 의해 전파된다. 감염자에게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할 때부터 발진이 모두 아물고 새 살이 돋을 때까지 전파될 수 있다. 증상은 2-4주 정도 계속된다. 피부에 생긴 발진, 딱지 또는 물집을 통해 전파된다. 발진이나 물집이 생긴 사람이 만진 물건을 만졌을 때도 바이러스가 전파된다. 감염된 동물이 할퀴거나 물었을 때도 전파되며 감염된 동물 생산물을 먹을 경우에도 전파될 수 있다.

 

몽키팍스 예방
코로나 19 예방수칙과 유사하다. 사람들과 접촉 후에 손씻기,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실내에서 마스크 착용, 증상이 나타날 때는 집에 머물기 등이다.

 

몽키팍스는 성매개감염 (성병)의 일종인가?
전국적으로 LGBTQIA와 성적으로 활발한 남성 확진자들이 발생하면서 성매개감염증이라고 오해하게 됐다. 몽키팍스는 성매개감염으로 분류되지 않는다. 다만 성관계와 같은 밀접접촉을 통해 바이러스가 전파되는 것 뿐이다. FOLX 헬스의 미셸 포시어 박사는 바이러스 전파에 대한 잘못된 정보는 특정 그룹을 고립시키고 그들에게 '책임'을 전가하게 만드는 매우 위험한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몽키팍스를 성매개감염으로 분류함으로 인해 불필요한 두려움이나 수치심을 갖게 만들어 감염이 됐거나 감염자와 접촉을 해도 치료를 받지 못하고 감추게 된다고 포시어 박사는 지적했다.

 

아리조나 내 몽키팍스 확진자 수는?
CDC에 의하면 지난 주까지 아리조나에서는 5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전국적으로는 4907명이다. 아리조나의 실제 확진자 수는 7월 28일 현재 32명이며 나머지 15명은 마리코파 카운티 보건국에서 의심환자로 분류했다. 아리조나의 첫 번째 감염자는 6월 7일에 확인됐다.

 

몽키팍스 백신은?
지난 주까지 아리조나에서는 2000회 분의 백신이 접종됐다. 임바뮨 또는 임바넥스로 알려진JYNEEOS 백신이 식품의약청의 승인을 받았다. 천연두 백신ACAM2000도 몽키팍스 백신으로 사용할 수 있다. JYNEEOS은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받아야 하며 2차 접종 2주 후부터 면역력이 나타난다.
마리코파 카운티 보건국에서는 지난 주까지 배당받은 2900회 분의 백신 중 2100회 분을 사용했다.

 

아리조나의 몽키팍스 백신 접종 대상은?
아직 몽키팍스 백신접종 대상은 극도로 제한되어 있다. 따라서 바이러스에 노출 가능성이 높은 그룹부터 우선적으로 접종하고 있다.
마리코파 카운티 보건국 전염병 전문의 닉 스타브 박사는 "백신이 충분히 공급되면 노출전 예방으로 고위험군이지만 확진자와 접촉하지 않은 사람들에게도 접종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현재까지는 동성 또는 양성애 남성, 성전환 남성 또는 여성, 특정 장소에서 다른 남성과 밀접 또는 성적 접촉을 한 사람, 성관계 파트너가 여러 명 또는 불특정 다수 인 사람들을 우선으로 접종하고 있다. 또한 몽키팍스 확진자와 함께 거주하는 사람들도 접종 대상이 된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2-08-10

"역대 가장 다른 극과 극의 주지사 후보들" 민주당 홉...

11월 총선에서 대결할 양당의 아리조나 주지사 후보가 결정됐다. 예비선거에서 박빙의 대결을 벌인 공화당의 캐리 레이크는 금요일 오전, 텍사스의 대규모 보수집회에 참석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가장 많은 모금을 했던 극보수 집회다. 같은 시각 민주당의 주지사 후보 케이티 홉스는 아리조...

  • 등록일: 2022-08-10

차량 촉매 변환기 절도 급증 - 아리조나 2년 새 보험청구 1340% 증가

차량의 촉매 변환기가 어떤 역할을 하는지 모르는 운전자들도 많을 것이다. 그러나 배기가스를 통제하는 촉매 변환기 절도가 급증하는 걸 보면 제법 값이 나간다는 것 만큼은 분명하다. 전국 보험범죄청 보고에 의하면 촉매 변환기 절도에 대한 보험청구가 2019년 3389건에서 2020년 14433건으로 무려 3...

  • 등록일: 2022-08-10

개스값 계속 내림세 - 한 달 만에 $1 내려

운전자들에게 반가운 소식이 들린다. GasBuddy에 의하면 지난 주에만 피닉스의 개스값이 갤런 당 22.5센트 내려갔다. 월요일 기준 개스값 평균은 $4.26이 됐으며 이번 주중에 더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달에 비하면 거의 $1가 내려가게 되는 것이다. 내림세는 여기서 그치지 않고 계속될 전망이...

  • 등록일: 2022-08-10

주말 곳곳 홍수 주의보... 이번 주 내내 산발적인 선더스톰 발생...

플래그스태프 시에서는 지난 일요일 뮤지엄 산불 홍수지역, 엘든 에스테이트 마운틴, 그랜드뷰와 서니사이드 지역 주민들에게 외출금지 명령을 내렸다. 국립기상청 플래그스태프 지부에서는 일요일 정오부터 월요일 오전 5시까지 북아리조나 일부지역에 돌발홍수주의보를 내렸다. 이번 주 내내 산발적인...

  • 등록일: 2022-08-10

피닉스 동물원에서 멸종위기 검은발 족제비 21마리 탄생

피닉스 동물원에서 멸종위기 동물인 검은발 족제비들이 21마리의 새끼를 낳았다고 지난 주 동물원과 아서 L. 앤드 일레인 V. 존슨 보존센터가 함께 발표했다. 피닉스 동물원은 여섯 개의 족제비 번식 및 방생 시설 중 하나인 동물원 및 수족관 연합의 검은발 족제비 생존플랜에 참여하고 있다. 검은발 ...

  • 등록일: 2022-08-10

템피, 노숙자 등 지역주민 돕기 위한 새로운 시스템 개발

템피 시에서 노숙자들과 도움이 필요한 지역 주민들을 위한 새로운 도구를 개발했다. 지난 2년 간 서비스와 주택문제에 투자를 쏟고 있는 템피 시는 지난 주 목요일, 새로 개발한 도움장치를 발표했다. 발표된 내용에는 템피의 홈리스 상황을 파악할 수 있는 대시보드, 온라인으로 노숙자 야영지를 직접...

  • 등록일: 2022-08-10

피닉스 시 인구증가에도 온실가스 배출은 감소

2020 온실가스 (GHG) 배출 인벤토리에서 피닉스 시의 온실가스 배출량이 2021년에 비해 1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피닉스 시에서는 인구가 12% 증가한 기간에 온실가스 배출량은 감소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보고서에서는 피닉스 정부에서 운영하는 가로등, 전력, 수도, 연료 공급업체, 비산...

  • 등록일: 2022-08-10

20대 한인남성, 살인 저지르고 도주 후 체포

20대 아리조나주 한인 남성이 총격을 가해 1명을 살해하고, 1명을 다치게 한 후 도주한 혐의로 체포됐다. 아리조나 모하비카운티 셰리프국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오전 한인 제프리 병휘 글리노스(28)와 공범 필립 앨런 캐리(37)가 골든밸리 지역 1200블럭 콜로라도 로드의 주택에 침입했고 집에 있던 남...

  • 등록일: 2022-08-04

주말 폭우와 강풍으로 홍수 등 곳곳 사고 발생

지난 주 토요일 피닉스 지역에 발생한 썬더스톰으로 폭우, 강풍, 더스트 스톰이 발생하고 폭우가 홍수로 이어지면서 곳곳에서 구조작업이 진행됐다. 국립기상청 피닉스 지부의 가브리엘 로헤로는 토요일 스톰은 올 들어 가장 활발한 몬순기상이 나타난 것이었다고 말했다. 로헤로는 북부 피닉스 I-17 인...

  • 등록일: 2022-08-04

몽키팍스, 조용히 지속적으로 전파 - 연방정부 백신 추가 배포

세계보건기구 (WHO)에서 최근 몽키팍스 (원숭이 두창) 전파에 대한 보건비상사태를 선포했다. WHO의 권고사항으로 전세계적으로 몽키팍스 바이러스를 좀더 심각하게 받아들이게 됐다. 미국의 경우, 여름 내내 지속적으로 증가해 확진자 수가 5천 명에 육박하고 있다. 확진자가 늘어나면서 바이든 행정부...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