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홀로 아이를 키우던 리차드 블로젯은 약물 관련 혐의로 복역 중에 아리조나 아동복지국으로부터 아들이 뇌사 상태로 생명유지 장치에 의존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아동복지국에서 아이를 데려간 후 며칠되지 않아서 발생한 일이다. 
9살의 제이콥은 블로젯에게 하나뿐인 아들이며 원격 조종 자동차와 비디오 게임을 좋아하던 아이였다. 청천벽력같은 소식에 소리지르다가 울기를 반복하던 블로젯은 이제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그 답을 찾으려 애쓰고 있다. 
검시관은 지난 12월 말 제이콥의 죽음을 당뇨 합병증에 의한 자연사로 판단했다. 제이콥은 유아기에 제1형 당뇨 진단을 받았었다. 생존을 위해 필요한 인슐린을 충분히 생성하지 못했다는 얘기다. 
블로젯은 아동복지국에서 아이의 혈당수치를 모니터하지 못했거나 케토산증으로 알려진 치명적 합병증을 예방하기에 인슐린이 충분한지 확인하지 못해서 발생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블로젯은 "아동복지국에서 단 2주 동안도 아이의 생명을 지키지 못했다"며 "말도 안된다. 아들은 나의 자랑이며 기쁨이었다. 나와 가족들은 모든 것을 잃었다"고 말했다. 
마리코파 카운티 셰리프국에서 현재 제이콥의 사망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 세리프 폴 펜존은 현재 수사 중인 사건이라는 이유로 AP 통신의 인터뷰 요청을 거부했다. 
아동복지국에서도 제이콥의 사망에 대해서는 언급을 회피했지만 다렌 다론코 대변인은 일반적으로 아이에게 질환이 있는 경우, 위탁 부모가 의무적으로 의사로부터 훈련을 받게 되어 있다고 말했다.  
다론코는 그러나 제이콥의 인슐린 펌프가 제거되어 있었는지, 아이의 담당 의사가 위탁부모에게 자문을 했는지 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블로젯과 제이콥의 엄마 셰릴 던제스는 제이콥이 혼자서는 인슐린을 관리할 수 없었다고 말했다. 
지난 해 6월에 마감된 회계연도 내에 아동복지국에서 관리하던 아동 약 26명이 사망했다. 사망원인은 약물 과다복용, 의료질환, 자연사, 미상 등 다양하다. 그 이전 해에는 14명이 사망했었다. 따라서 가장 최근 자료에서 아동 10만 명 당 사망율은 97명으로 나타났다. 
이 수치는 아리조나 내 전체 아동 사망율 보다 높다. 2020년 전국적으로는 전체 아동 10만 명 당 55명이 사망했다. 아리조나의 사망율도 이와 비슷한 수준이다. 
피닉스 Family Involvement Center의 캐린 클라인은 주정부의 보호 아래 있던 아동의 사망은 특별히 더 우려된다고 말했다. 클라인은 아동 사망이 방치 또는 학대로 인한 것이라는 정황은 없는지 반드시 조사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지난 12월, 블로젯이 체포될 때 이들 부자는 모텔에서 생활하고 있었다. 이전에도 약물로 인해 복역한 적이 있는 블로젯은 낮 시간에는 대부분 굴착기를 운전하고 주유소 주차장에서 낮잠을 잤다. 쇼로우 경찰서의 기록에 의하면 경찰은 블로젯이 약물 사용의 영향으로 졸았던 것으로 판단했다. 
경찰은 블로젯이 소유하고 있던 4천 정의 펜타닐 알약을 발견했다. 블로젯은 결국 약물 소지 혐의로 기소되어 홀브룩 교도소에 수감됐다.                        

블로젯은 체중감량 수술 후 300파운드를 줄인 영향으로 통증이 심해 진통제로 펜타닐을 복용해왔다고 말했다. "나는 약에 취해 있지도 않았고 남용하지도 않았다. 아들을 키우기 위해 일을 하려면 약이 필요했다. 안타깝게도 의사가 처방해주는 약 보다 불법인 이 약이 더 강력하고 효과가 있었다"고 블로젯은 말했다. 
제이콥은 모텔에 혼자 있다가 경찰을 통해 아동복지국으로 인계됐다. 블로젯은 모텔에 항상 아들을 확인하는 누군가가 있었다고 말했다. 
블로젯이 아들에게 자신에게 문제가 생겼다고 말했을 때 제이콥은 아빠가 괜찮은지 염려했다고 블로젯은 말했다. 이들 부자는 셀카도 찍고 스낵도 사먹고 게임도 하며 함께 아리조나 주를 여행했었다. 
제이콥의 엄마 던제스는 워싱턴 주에 살고 있기 때문에 제이콥의 소식을 듣고도 기상악화로 병원에 오지 못했다. 던제스는 아리조나에 있는 친구에게 제이콥이 듣지 못하더라도 아이를 위해 기도해주고 외롭않게 음악을 틀어 놓으라고 부탁했다. 
임시로 출소한 블로젯은 피닉스까지 세 시간을 달려 병원에 도착해 이미 사망한 아들을 볼 수 있었다. 병원에서는 아이 옆에 테디베어 인형과 하트 모야의 펜던트를 놔두었다. 블로젯이 하트의 반쪽을 간직하고 반쪽은 제이콥을 화장 할 때 함께 넣어 주었다고 던제스는 말했다. 
블로젯은 사진을 찍고 아이를 안아주며 키스해주었다. 병원에서는 12월 26일에 아이의 장례를 치러주었으며 제이콥의 장기는 블로젯의 허락 하에 기증됐다. 블로젯은 12월 말에 다시 교도소로 돌아갔다.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23-01-18

아동복지국 보호 아동 또 사망 - 인슐린 관리 안된 듯

홀로 아이를 키우던 리차드 블로젯은 약물 관련 혐의로 복역 중에 아리조나 아동복지국으로부터 아들이 뇌사 상태로 생명유지 장치에 의존하고 있다는 소식을 들었다. 아동복지국에서 아이를 데려간 후 며칠되지 않아서 발생한 일이다. 9살의 제이콥은 블로젯에게 하나뿐인 아들이며 원격 조종 자동차와...

  • 등록일: 2023-01-18

연방 자료, "아리조나 홈리스 인구 23% 증가"

치솟은 집값과 인플레이션은 아리조나 주민들을 홈리스로 만든 요인의 한 부분일 뿐이다. 마리코파 카운티에서 연례 포인트-인-타임 홈리스 카운트를 계획하고 있는 시점에서 아리조나의 홈리스 커뮤니티가 커지고 있다는 연방정부의 새로운 통계가 발표됐다. 미국 주택도시개발부에 의하면 아리조나의 ...

  • 등록일: 2023-01-18

개 43마리 방치한 여성, 동물학대 혐의로 체포돼

아리조나 주 돌런 스프링스 소재 두 채의 집에서 총 43마리의 개들을 방치한 여성이 체포됐다. 모하브 카운티 셰리프국 (MCSO)의 보도자료에 의하면 계속되는 애니멀 호딩 신고에 따라 셰리프국 내 동물관리부서에서 조사를 진행해왔다. MCSO에서는 일부 개들은 집 밖에서 돌아니며 이 지역의 가축을 공...

  • 등록일: 2023-01-18

수퍼볼 개최지 글렌데일, "2015년 보다 준비 잘 됐다"

수퍼볼LVII이 2월 12일 글렌데일 스테이트 팜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이 행사를 위해 글렌데일 시는 몇 년 동안 준비해왔다. 글렌데일 시 행정관 케빈 펠프스는 엔터테인먼트 디스트릭트 주변과 글렌데일 에브뉴를 재정비 하기 위해 거의 2년 전부터 프로젝트를 시작했으며 최근에서야 완공됐다고 말했다...

  • 등록일: 2023-01-18

마틴 루터 킹 주니어 기념일, 피닉스-메사 등에서 수천 명 행진

마틴 루터 킹 주니어의 날을 맞아 월요일 피닉스와 메사에서 수천 명이 행진했다. 메사-동부밸리 마틴 루터 킹 주니어 퍼레이드에서는 메사 다운타운 센터 스트릿에서 행진하며 25주년을 기념했다. 피닉스 다운타운에서는 비가 오는 가운데 수백명이 모여 필그림 레스트 침례교회부터 마가렛 T. 핸스 파...

  • 등록일: 2023-01-18

중국 기업 피닉스 태양광 집열판 생산시설에 6천만 달러 투자

피닉스 서부에 미국 내 최초의 태양광 집열판 (solar panel) 생산 시설이 들어온다. 글로벌 기업 JA Solar는 생산시설에 6천만 달러를 투자할 예정이다. 아리조나 상공회의소 관계자는 생산시설을 통해 600개의 일자리가 창출된다고 말했다. 케이티 홉스 주지사는 태양열과 같은 지속 가능 산업에 아리...

  • 등록일: 2023-01-18

5명 사망 충돌사고 낸 트럭 회사, 수차례 사고 및 위반 전적 있어

챈들러 지역 I-10에서 5명이 사망하는 충돌사고를 낸 트럭 운송회사에서 전에도 주 내에서 사고를 냈던 것으로 밝혀졌다. 사고에 연루된 세미 트럭에는 MBI라는 로고가 붙어 있다. Mr. Bult's라는 회사에 소속됐다는 의미다. 미국 교통부의 자료에 의하면 일리노이에 기반을 둔Mr. Bult's Inc.의 세미 ...

  • 등록일: 2023-01-18

주말부터 화요일까지 북아리조나 극심한 겨울 스톰 발생

국립기상청에서 북아리조나의 해발 5500피트 지역에 겨울 스톰 주의보를 화요일까지로 연장하는 등 지난 주말부터 이번 주 초까지 극심한 스톰이 몰아쳤다. 아리조나 주 교통국에서는 지난 일요일 저녁 그랜드 캐년 부근 SR64 일부 구간을 폐쇄했다고 발표했다. 플래그스태프와 윌리엄스 지역의 지난 일...

  • 등록일: 2023-01-11

터무니 없이 오른 렌트비 감당 못해 숲으로 들어간 사람들

아리조나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집값과 렌트비가 감당할 수 없는 수준으로 올라가면서 숲속 공유지에서 영구적으로 캠핑을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아리조나 일부 지역의 평균 렌트비는 2020년 이후30-40% 올랐다. 모건 라이스와 그의 여자친구, 반려견, 반려묘는 코코니노 국유림에 2006년형 포드...

  • 등록일: 2023-01-11

아리조나 달걀값 인상에 일부 지역 부족사태까지

물가 인상과 함께 아리조나의 달걀 값도 오르고 있다. 현재 평균 달걀 가격은 1년 전에 비해 50% 올랐다고 아리조나 농산부의 줄리 머프리는 말했다. 밸리 일부 스토어에는 달걀 부족사태까지 겪고 있다. 머프리는 조류독감이 그 원인이라고 말했다.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에서는 미국 전역에서 약 58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