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newshin mi young.JPG



미국의  베이비 부머 인구는 이제 7천7백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게다가 이민자들까지 더하면 8천만 명이 넘게 됩니다.
베이비 부머는 2차 대전 후1946-1964 사이에 미국에서 태어난 세대들을 말합니다.
현재 매일 10000 명 이상의 베이비 부머들이 메디케어와 소셜 연금 (Social Security Benefit)을 신청할 나이가 되고 있습니다. 이 같은 현상은 앞으르도 10년 이상 지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연금 재원을 관리하는 Social Security Trust 발표에 의하면 현재 시스템으로는 2034년이 되면 재정 소모로 인해 소셜 연금 해택이 중단될 것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이 같은 경고에도 여전히 그 피해를 방지하기 위한 확실한 개혁은 진행되지 않고 있는 상태입니다.

많은 사람들은 소셜연금을 받을 자격만 갖추고 있으면 은퇴할 나이에 받을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하지만 2017년도 평균 개인 소셜연금은 $1,375입니다. 여기에서 메디케어 Part B 보험료를 제하고 또 연금에 대한 세금까지 제하면 크게 의존할 소득은 아닙니다.
또한 최근 연방 준비제도 이사회에(Federal Reserve Board) 의하면 28%의 성인들은 벌어서 겨우 생활만 유지하고 있다고 합니다.
연방 회계 감사원 (U.S. Government Accountability Office)에 의하면  55세 이상 연령층의 52%는 은퇴  준비가 전혀 되어있지 않습니다. 준비된 사람들의 평균 세이빙은 약 10만9천 달러이며 그 돈으로 은퇴하면  매달 생활비는 405 달러 정도라고  보고 했습니다.
usgovernmentdebt.us에 의하면 현재 미국의 국가부채는 21조 달러 ($21 Trillion)를 넘었고 총 소비자 부채는 3조8730억 달러 ($3.873 Trillion)로 보도 되었습니다.
미국의 전체적인 재정 흐름을 보여주는 이 정도의 정보 만으로도 과연 앞날을 기대할 수 있을까 염려됩니다. 따라서 이런 숫자들이 우리 미래 삶에 어떤 영향을 끼칠 것인가 심각하게 생각해야 될 때입니다.
주위에 한인들 중에는 열심히 일하고 검소하게 살며 자녀  뒷바라지하고 좋은 집, 좋은 차를 마련하는 데 집중하다보니 막상 본인의 미래계획에는 소홀했던 사람들을 흔히봅니다.
은퇴준비가 어느 정도 됐다고 해도 부동산이나 높은 이자의 재정상품 등에 지나치게 집중된 투자로 여러 가지 위험성을 안고 있는 경우도 많이 봅니다.
반대로 어떤 사람들은 안전을 위해 거의 현찰 수준의 투자만 고집해 인플레이션 (돈 가치 하락)의 위험성을 안고 있기도 합니다.
그러나 정말 많은 분들에게서 볼 수 있는 가장 큰 실수는 재정계획에 가장 중요하고 우선되어야 할 본인의 재정상황 분석과 뚜렷한 계획이 없다는 것입니다. 미래에 대한 구체적인 설계없이 주위의 전문인의 말만 듣고 저축 상품에 가입은 했는데 이해부족과 관리소홀로 낭패를 보는 경우를 많이 봅니다. 이것은 집 짓기 전에 살림을 먼저 장만하는 것과 같습니다.

오늘 잠자리에 들기 전에 갈수록 사회적 혜택이 고갈되어 가는 미국에서 앞으로 나와 나의 가족의 미래를 보호하기 위해 "나는 어떻게 준비가 되어있나" 곰곰히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다음 주는 "은퇴 플랜종류와 잘못 알고 있는 개념"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Mia(미아) Lambert, Financial Advisor
(480) 629-5558, (520) 207-3661


* Disclaimer:  The advice/information shared in this column is intended for educational purposes only and the content is broad in scope for the general public. You should not make any Retirement/Financial decisions without first consulting a qualified financial advisor and conducting your own research and due diligence. Also, the information should not be construed as legal or tax advice.
면책조항: 여기에 실린 조언이나 정보는 일반인들을 교육하기위한 광범위한 내용들입니다.   각 개인의 은퇴와 재정계획은 자격과 경험을 겸비한 파이낸셜 어드바이저 와의 상담과 본인의 올바른 이해에 따른 신중한 결정을 하십시오. 그리고 여기에 담긴 내용을 법 과 세금 구문 분석 으로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031 [신미영 재정보험 칼럼] 코앞에 걱정거리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20
103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여름철의 건강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20
1029 [신미영 재정보험 칼럼] 깔끔한 은퇴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13
102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여름철의 건강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13
» [신미영 재정보험 칼럼] 늙어가는 미국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07
102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통풍(痛風:Gout)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6-07
1025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여름철 위생관리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5-30
102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여름을 타는 병 주하병(注夏病)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5-24
1023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여름철 건강 관리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5-16
102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경락(經絡)과 경혈(經穴)의 이해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5-10
1021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침구(鍼灸) 의학의 역사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5-02
102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한의학의 기초 이론(基礎 理論)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4-25
1019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한의학의 기초 이론(基礎 理論)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4-19
101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한의학의 기초 이론(基礎 理論)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4-11
1017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9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4-05
101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8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3-28
1015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7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3-21
101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6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3-14
1013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5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3-07
101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암(癌)과 음식 4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18-02-28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