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newpark yj.JPG

 

카이로프랙틱치료를 찾으시는 대부분의 환자들은 거의 허리통증(Low back pain), 이나목통증(Neck pain)과 같은 근골격계 질환의 치료를 위해서 내원하십니다. 그렇게 방문하시는 환자분들과 치료를 위한 상담을 하면 거의 대부분 근골격계 질환 외의 다른 질환들도 가지고 있는 것을 볼 수가 있습니다. 그 중 대표적인 질환은 고혈압입니다.
고혈압이란 성인에서 수축기 혈압이 140mm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일 때를 말합니다. 대부분의 고혈압 환자들은자신의 혈압 수치가 이 이상 올라갈 때까지 보통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나 혈압이 높은 상태가 장기적으로 지속되면 신체 각 부위에 다양한 합병증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들 중 상당수는 심장발작(Heart attack)이나 뇌졸중(Stroke)처럼 치명적인 문제를 발생시킵니다. 뿐만 아니라, 고혈압으로 인해 혈관이 손상을 받으면 결국 신장(Kidney) 도 손상을 입어 여러 가지 형태의 신장질환을 일으키게 됩니다. 여기에 당뇨(Diabetes)까지 있는 경우 손상은 더욱 가속화됩니다. 그래서 미리미리 혈압을 측정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고혈압은 기본적으로 환자의 나이가 증가할수록 발생위험이 증가하고, 가족 중 고혈압 환자가 있는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발생위험이 증가합니다. 뿐만 아니라,음주, 흡연, 운동부족, 비만, 과도한 염분 섭취, 스트레스도 고혈압 관련 위험인자입니다.
일반적으로는 위에서 언급된 기본적인 생활습관을 바꾸는 것을 장기적인 치료법으로 추천합니다. 그러나 대부분의 병원에서는 환자들이 생활습관 교정만으로는 충분히 혈압을 떨어뜨릴 수가 없다고 판단하고 혈압조절을 위해 약물을 처방합니다. 그래서 수많은 사람들이 혈압을 낮추기 위해서 약을 먹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약물 복용은 근본적인 원인분석과 치료가 아닌 단순 증상완화에 초점이 맞춰져있기 때문에 장기적인 약물 남용과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습니다.
카이로프랙터들은 지난 40년이 넘는 기간동안 여러 임상실험들과 사례연구를 통하여 고혈압과 카이로프랙틱의 관계에 대해서 연구하였습니다. 2007년에는 미국시카고 대학병원의 고혈압 전문의인 Dr. GerogeBakris 의 실험결과가 뉴스를 통해서 보도가 되기도 하였습니다. 실험 결과에 의하면, 고혈압 환자들 중 카이로프랙틱 (경추1번 정밀교정법) 교정을 받은 환자들이 혈압강하제를 복용하지 않고도 혈압이 유의미하게 조절되었던 사례들이 발견되었습니다.
이러한 실험결과들은 모든 인간에 내재되어 있는 신경계 시스템과 관련이 있습니다. 인간은 자기 자신의 몸을 조절하고 치유하는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무의식적으로 환경에 적응하고 신체 안에서 생리적 기능을 수행합니다. 뿐만 아니라, 몸에 생긴 손상이나 질병들까지도잘 회복하게 합니다. 이러한 힘을 Innate Intelligence (선천적 지능)라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 능력이 우리 몸 안에서 잘 유지된다면 몸은 건강한 상태를 유지할 수 있게 됩니다. 이러한 능력에 매우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이 바로 신경(Nerve)입니다.
신경은 뇌에서 시작해서 척추를 따라 내려오고, 몸의 모든 조직과 기관으로 뻗어져 나갑니다. 신경의 기능은 이러한 구조를 통해서 뇌와 몸이 서로 시그널을 주고받으며 몸이 잘 기능하게 하는 것입니다. 즉, 뇌와 몸의 소통이 막힘없이 100% 이루어질 때 몸도 100% 기능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혈관의 수축과 이완 활동 역시 마찬가지로 신경의 영향을 받습니다. 몸이 혈관의 수축 혹은 이완이 필요하다고 느낀다면, 뇌는 그것을 인지하고 필요한 명령을 내리게 됩니다. 그래서 자율신경이 작용하여 몸 표면의 말초혈관을 수축시키거나 이완시키고, 이로 인하여 피의 공급에 영향을 받는 심장은 더 빠르게 혹은 더 느리게 운동을 하게 됩니다. 이러한 활동을 통해서 혈압이 상승하거나 하강하게 되는 것인데, 신경의 기능이 저하된다면 혈압에도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는 것입니다.
카이로프랙틱에서는 신경의 기능을 저하시키는 원인을 Subluxation(서블럭세이션)이라고 합니다.
Subluxation은 외부로부터 몸에 가해지는 크고 작은 충격으로 인해서 척추 관절(Spinal joint)이 이탈하여 신경을 압박하고 신경의 기능을 저하시키는 것을 말합니다. 카이로프랙틱은 몸의 신경 기능이 최대한으로 발휘가 될 수 있도록, Subluxation을 정확히 찾아서 고치는 것입니다. 자신의 척추 상태를 점검해보시고 바른 몸의 구조를 회복하여, 고혈압과 같은 신경.순환 계통의 문제에 대한 예방에도 관심을 가져보시길 추천드립니다.
오늘은 여기까지. 늘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The Back Center  Glendale 623.487.3444, Mesa 480.461.0969>
Reference: 1.G Bakris, M Dickholtz Sr, P M Meyer, G Kravitz, E Avery, M Miller, J Brown, C Woodfield, B Bell<Atlas vertebra realignment and achievement of arterial pressure goal in hypertensive patients: a pilot study> Journal of human hypertension, 2007 May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26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4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7
1267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3)"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0
126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0
1265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2)"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03
126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03
1263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1)"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7
126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7
1261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0)"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6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59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S라인 척추구조의 중요성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58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9)"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1257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척추신경계와 고혈압"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1255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8)"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3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허리가 다시 아프지 않으려면 어떻게 운동해야 하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2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7)"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31
1251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두통과 현훈 (眩暈)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31
1250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소화불량 증상과 척추신경 기능의 중요성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31
1249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6)"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2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