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song jong chan.jpg

 

작약은 미나리아재비과(科:Paeoniaceae)에 속하는 여러해살이풀로 함박꽃이라고 하며 이 원예종(園藝種)의 원산지는 중국입니다. 성장한 작약의 높이는 보통 1m 내외이고, 꽃의색깔에 따라 백작약(白芍藥), 적작약(赤芍藥)으로 나누기도 합니다.
꽃이 아름다워 옛날부터 관상용으로 널리 재배해 왔으며 반 그늘진 곳에서 잘 자랍니다. 중국에서는 꽃 중에서 모란 꽃을 화왕(花王)이라 하여 제일로 꼽았고 작약은화상(花相)이라 하여 모란 다음의 꽃으로 여겨 왔는데, 꽃의 색갈이 붉은색 분홍색 백색등 다양하고 꽃잎도 홀잎에서 겹잎으로 여러 가지 종류가 있어 정원이나 뜰 앞에 많이 심게 되었습니다. 뿌리는 한약재에서 귀중한 약재로 취급되어 백작약 뿌리는 조혈작용(造血作用)과 진정작용(鎭靜作用)이 있어서 빈혈 치료와 진통제로 사용되며, 적작약 뿌리는 양혈작용(凉血作用)이 있어서 혈압강하제와 해열제로 이용합니다.
그리스에 전해 내려오는 전설 중에 작약에 관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옛날, 파에온이라는 공주가 이웃 나라 왕자를 무척 사랑했는데, 전쟁이 일어나자 마자 왕자는 자신을 꼭 기다려 달라는 부탁을 남긴 채 멀리 전쟁터로 떠났습니다. 그 뒤 공주는 매일같이 기도하며, 왕자가 하루 빨리 무사히 돌아오기만을 손꼽아 기다렸습니다. 전쟁이 끝나고 여러 해가 지나도록 왕자는 소식이 없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눈 먼 거리의 악사가 부르는 구슬픈 노랫 소리가 들렸습니다.
"... 공주를 그리워하던 왕자는 죽어서 모란꽃이 되었다네... 그리고 머나먼 이국 땅에서 슬프게 살고 있다네..."
그 노래 가락을 듣던 공주는 슬픔에 잠기더니 곧 길을 떠나기로 했습니다. 노래 속에 나오는 나라로 찾아간 공주는 모란꽃으로 변해 버린 왕자 곁에서 다시는 그를 떠나지 않게 해달라고 간절히 기도했습니다.
하늘이 감동했는지 마침내 그녀는 그곳에서 탐스러운 작약으로 피어났습니다. '부끄러움'이란 꽃말을 지닌 작약은 푸른 5-6월의 하늘 아래 여인네의 함박웃음처럼 흰색, 붉은색으로 크고 탐스럽게 활짝 피어나 이른바 함박꽃이라고도 부르기도 합니다. 사랑하는 사람은 서로 닮는다는데, 사랑의 전설을 지닌 꽃인 작약도 모란은 생김새도 비슷하여 사람들은 간혹 혼돈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모란이 나무줄기에서 꽃이 피는 것과는 달리 작약은 풀로 돋아 줄기에서 꽃이 피는 식물입니다. 또한 모란이 피고 나면 으레 작약이 따라 피는데, 꽃피는 기간이 짧아서 3일쯤 지나면 벌써 꽃잎이 다 떨어지고 맙니다.
한의학에서 보는 작약은 백작약(白芍藥)과 적작약(赤芍藥)으로 나눠서 사용하는데, 그 성미(性味)가 쓰고 시며 서늘한 기운을 가지고 있고, 주로 간장(肝臟)과 비장(脾臟)에 작용합니다.
효능(效能)은 간기능을 부드럽게 하여 통증을 다스리는 유간지통(柔肝止痛)의 효능과 부족한 혈을 채워주고 음기(陰氣)를 수렴시키는 양혈염음(養血斂陰)의 효능, 간양(肝陽)을 조화롭게 하는 평억간양(平抑肝陽)의 효능을 지니고 있습니다.
한의학의 이론에 의하면, 간(肝)은 근육의 운동을 주관하므로 유간(柔肝)작용으로 지통(止痛)의 효능이 있기 때문에, 간기불화(肝氣不和)로 인한 흉복(胸痛), 근육동통(筋肉疼痛), 월경통(月經痛) 또는 수족이 댕기면서 통증이 있는 증상에 적용됩니다. 또한 간혈(肝血)이 부족하여 얼굴이 희고 광택이 없으며 어지럽고 귀에서 소리가 나고 손톱과 발톱의 색이 퇴색되어 가는 증상에 보혈(補血) 및 화혈(和血)의 작용으로 치료합니다.
여자의 간혈 부족으로 인한 생리불순 및 자궁출혈을 다스리며, 산전 산후(産前産後)의 여러 증상에 활용됩니다.
열병(熱病)이나 만성 질환을 잘못 치료하여 땀을 내거나 설사를 시켜 나타나는 수족 떨림증 및 피부가 떨리며 심하면 반신불수가 되는 증상에 양혈(養血) 유간(柔肝) 식풍(熄風: 풍기를 다스림)의 효능으로 다스릴 수 있습니다.
간양상항(肝陽上亢)으로 인해 나타나는 어지럼증, 조급증, 화를 잘 내면서 머리가 무거운 증상에 쓰기도 합니다.
적작약은 혈을 식히고 혈의 순환을 도우는 양혈활혈(養血活血) 효능과 종기를 치료하는 소옹산종(消癰散腫) 효능이 있습니다. 혈(血)의 열을 내리므로 종기로 인한 통증을 다스리며, 활혈(活血)의 효능으로 부인의 월경폐색(月經閉塞: 때가 되도 월경이 안나옴) 을 통경(通經)시키는 작용이 있습니다.
이외 피부 종양이나 혈열로 인한 코피 등의 증상에도 응용할 수 있으며, 현대에서는 경련을 치료하는 진경제, 진통제, 월경을 소통시키는 통경제로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경보당 한의원 (480) 314-070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360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23
1359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Happy Thanksgiving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23
135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우슬(牛膝)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23
1357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22)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7
1356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법대에 가고싶어요. 무엇을 하면 좋을까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7
1355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천궁(川芎)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7
1354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21)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0
1353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임차퇴거 모라토리엄(Moratorium) 종료가 무슨 의미인가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0
135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작약(芍藥)과 전설 4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10
1351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20)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03
1350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미끄러져 다쳤는데 보상받을 수 있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03
1349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작약(芍藥)과 전설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1-03
1348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18)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7
1347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학교내 마스크 착용에 관하여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7
134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작약(芍藥)과 전설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7
1345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18)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0
1344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부당한 죽음(Wrongful Death)에 대해 소송을 할 수 있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0
»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작약(芍藥)과 전설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20
1342 [특별기고문] 『오징어 게임』드라마에 대한 유감 /윤원환(목사. 피닉스장로교회. 프로비던스 대학교 교무처장)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13
1341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투박' 수비대장 '디안자' (17)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10-1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