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The Border' 각종 언론에 소개, 피닉스 영화제에도 초청


51.jpg



스카츠데일 학군 산하의 아케이디아 고등학교에 재학중인 한인학생과 동료들이 아리조나 불법이민문제를 다룬 단편영화를 제작해 주목을 받고 있다.

이 학교에 시니어로 재학중인 정이현양(17, 작은 박스속 사진)과 그의 동료학생 5명은 5개월 간의 노력 끝에 'The Border'라는 제목의 다큐멘터리 형식의 단편영화를 만들었다.

지난해 세계적인 이슈를 불러모았던 아리조나 반이민법 1070 법안 제정과 통과에 주도적인 역할을 했던 러셀 피어스(공화당) 주 상원의장 및 반이민 선봉장 역할을 맡고 있는 마리코파 카운티 셰리프국의 조 알파이오 국장 등 굵직한 정계 거물들을 비롯해 수십명의 주민들 그리고 이민문제 관계자들과 인터뷰를 통해 제작된 이 단편영화는 40시간 이상을 촬영하며 완성도에 공을 들였다.

불법이민의 실제현장을 취재하기 위해 2번이나 아리조나-멕시코 국경지대를 방문한 학생들은 밀입국을 시도하는 불법이민자들에게 물을 제공하는 인권단체인 '휴메인 보더즈' 회원들과 동행하며 현장을 둘러보기도 했으며 아리조나 농업부 경제학자로부터 불법이민자들이 주 경제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자료를 확보하기도 했다.

또한 국경수비대 요원들과 만나 그들의 시각을 통한 불체자 이슈를 다뤘으며, 반대로 미국내 불체자 자녀들의 정당한 권리를 요구하는 '드림 액트 법안'을 위해 투쟁하는 학생들의 목소리도 실었다.

영화 제작에 참여한 학생들은 촬영을 진행하면 할수록 불법이민문제와 관련한 모든 부분의 사실들이 명확해지기 시작했다며 복잡하게 얽혀있는 불법이민문제에는 빠르고 손쉬운 해결책이 없다는 결론에 도달했다는 생각을 전했다.

조쉬 캔터, 제임스 하킨스, 마일스 크래머 등의 동료들과 함께 음향책임자로 영화제작을 도운 정이현양은 "이렇게 힘든 주제를 영화로 다룬다는 것에 다른 학생들은 놀라움을 표시하면서 자신들은 그런 쪽으로 배운 바 없어서 할 수 없다고 말했지만 우리 역시 이 촬영을 위해 특별히 교육을 받은 것은 아니며 진행을 하면서 하나하나씩 문제점을 깨달아 나갔다"고 말했다.

학교내 미디어 클럽에서 활동중인 학생들은 작년 폴 호프리치 지도교사의 권유에 의해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STN 대회에 참석했다.

다른 학생들은 어떤 생각으로 어떻게 영화를 만드는지 보면서 견문을 넓히라는 취재에 의한 것이었다.

STN 대회에 다녀온 이후 자극을 받은 학생들은 프로젝트에 대한 구상에 들어갔고 작년 8월, 당시 한창 뜨겁게 사회를 달궜던 반이민법 1070 논란으로부터 아이디어를 얻어 본격적인 영화제작 준비를 시작했다.

아직까지 수정작업을 하고 있는 'The Border' 영화는 이미 입소문을 타면서 지역 및 전국의 각종 언론.방송매체들에 의해 소개됐으며 3월31일부터 4월7일까지 열리는 '피닉스 필름 페스티벌'에 출품 초청을 받았다.

또한 'C-SPAN 스튜던트캠'과 '스튜던트 텔레비젼 네트워크' 등 2개 대회에도 짧은 버젼으로 경쟁작 출품에 이미 도전장을 던진 상태다.

학생들은 피닉스 필름 페스티벌에서 상영될 65분 길이 작품에 잰 브루어 주지사와의 인터뷰를 추가할 계획을 세우는 등 2월 중 마감을 목표로 현재 마무리 작업에 한창 열의를 쏟아붓고 있다.

학생들은 2번의 국경 방문시 밀입국을 시도했다 붙잡혀 추방을 선고받은 아내를 기다리는 멕시코 남성의 인터뷰로부터 루크빌 인근 국경장벽 취재시 뜻하지 않게 국경수비대원과의 인터뷰를 따내는 등 행운이 많이 따랐다고 설명했다.

정이현양을 비롯한 영화제작 참여 학생들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것을 배웠다.

주지사나 행정권력을 쥔 주요인사들과의 인터뷰 스케쥴을 잡는 법에서부터 이들에게 어떤 질문을 어떤 방식으로 해야 하는지, 그리고 촬영 때 문제가 발생했을 경우 임기응변식의 해결방법까지, 학생들은 다양한 경험을 통해 한층 성숙하는 기회가 됐다고 입을 모았다.

학생들은 영화를 제작하기 위해 학교의 촬영기구들을 사용하긴 했지만 별도의 지원을 받지는 않았다. 또한 이번 영화제작이 과제물이거나 또는 성적에 반영되는 것도 아니었으며 촬영은 방과 후에, 편집은 점심시간에 모여 틈틈이 이뤄졌다.

정이현양을 포함한 5명 학생들이 순수한 시각에서 바라보는 아리조나의 불법이민문제가 스크린에서 어떻게 펼쳐질 지 기대를 모은다.

학생들이 제작한 'The Border' 4분 짜리 예고편은 아래의 링크를 클릭하면 볼 수 있다.

www.titanproductions.org.


* 피닉스 필름 페스티벌

일시: 3월31일부터 4월7일까지

장소: Harkins Scottsdale 101, 7000 E. Mayo Blvd., Phoenix.

관련 사이트:

www.phoenixfilmfestival.org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1-02-23

전라남도 농수산식품 미 서부 판촉전 대성황 file

메사 아시아나 마켓 1호점(변영재 대표)에서 펼쳐지고 있는 '전라남도 농수산식품 미 서부 판촉전'이 2월18일부터 27일까지 10일간 진행중이다. '전라남도 농수산식품 미 서부 판촉전'으로 펼쳐진 이번 행사는 전라남도에서 주최하고 aT농수산물 유통공사 광주 전남지사가 주관하며, JP무역과 Food Kore...

  • 등록일: 2011-02-23

집전화를 '아이토크비비'로 바꾸고 $100 받자! file

미주 한인시장에서 인터넷전화(VoIP) 아이토크비비가 빠른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택스포함 월 $24.99에 미국, 캐나다 로컬 장거리, 한국포함 27개국 무제한 통화 플랜을 내놓은 아이토크비비만의 차별화된 플랜이 그 이유를 설명하고 있다.이처럼 아이토크비비를 사용하는 한인소비자들이 늘고 긍정적인...

  • 등록일: 2011-02-16

한국학교 연합회, 교사연수회.교장단회의 열어 [생중계 동영상 첨... file

교장단 회의서 이현무 회장 1년 유임 결정, 정관은 차후 개정키로2011 아리조나 한국학교 연합회(회장 이현무) 주최 교사연수회가 2월12일(토) 오후 2시30분부터 5시까지 갈보리섬기는 교회(담임 조정기 목사)에서 열렸다.각 학교의 교사와 관계자들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행사는 이현무 회장...

  • 등록일: 2011-02-16

피닉스장로교회와 템피장로교회 설립자 전재린 목사 소천 file

피닉스 장로교회와 템피장로교회 설립자이자 담임목사를 역임했던 전재린 목사가 2011년 2월15일 91세의 일기로 소천했다. 입관예배는 2월18일(금) 오후 7시, 피닉스 장로교회당에서 윤원환 목사의 집례로 열리고 천국환송예배는 2월19일(토) 오전10시 템피 장로교회당에서 재미한인예수교장로회(고신) ...

  • 등록일: 2011-02-16

대망교회, 최동주 목사 초청 부흥성회 열어 [편집 동영상 첨부 기사] file

아리조나 대망교회(담임 송석민 목사)는 2월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인천 석천제일교회 최동주 목사를 초청, 부흥성회를 가졌다. 이 집회는 "하나님의 교회"(The Church)라는 주제로 열렸는데 첫째날은 '구원'(Saving), 둘째날은 '섬김'(Serving), 그리고 셋째날은 '파송 '(Sending)의 설교제목으로 집...

  • 등록일: 2011-02-16

이동 의료선교단체 Mission of Mercy Mobile Medical Clinic file

이용 한인 늘면서 병원 원목 박영정 목사 통역으로 봉사 아리조나, 매릴랜드, 필라델피아, 텍사스 등지를 돌며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Mission of Mercy Mobile Medical Clinic'이라는 이동 의료선교단체가 현재 피닉스의 5개 지역에서 무료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단체는 매일 지역별로 나눠...

  • 등록일: 2011-02-16

세탁협회, 임원진 모임갖고 정기총회 관련논의 file

3월27일 정기총회 및 각종 세미나 예정 아리조나 한인세탁협회(지재혁 회장)가 임원진 모임을 갖고 3월 세탁협회 정기총회 및 세미나에 관해 논의했다.2월12일(토) 오후 6시30 김원진 부회장 자택에서 열린 임원진 모임에는 지재혁 회장과 김종식, 김원진 부회장, 박창근 총무 및 박장원 홍보부장이 배...

  • 등록일: 2011-02-16

본국 프로야구의 전설 '전준호' AZ서 코치연수 file

한국 프로야구팀 롯데 자이언츠 및 여러 구단에서 전설적인 역할로 야구팬들에게 널리 알려진 전준호씨가 밸리에서 코치 연수를 받을 계획으로 알려졌다.전준호씨는 19년 선수생활 동안 2000경기, 2000안타, 550도루 등 다수의 기록을 달성했었다.1991년 롯데 유니폼을 입고 프로에 입문한 전준호씨는 1...

  • 등록일: 2011-02-16

미주총연 총회장 선거 '김재권 vs 유진철' 2파전 file

오는 5월 시카고에서 열릴 예정인 제24대 미주한인회 총연합회(미주총연) 회장 선거가 2파전으로 치러지게 될 전망이다.유진철 전 동남부한인회연합회장(56, 사진좌측)은 13일 애틀랜타에서 출마 발대식 행사를 갖고 미주총연 회장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유 전 회장은 이날 발대식에서 "약 30년간 총연...

  • 등록일: 2011-02-16

투산서 벌어지는 '쩐의 전쟁'에 한국골퍼 5명 출전 file

'영건' 노승열(20·타이틀리스트, 사진)이 '쩐의 전쟁' 월드골프챔피언십(WGC) 액센츄어 매치플레이에 출전한다. 22일부터 닷새 동안 아리조나주 투산 인근 마라나의 리츠칼튼GC에서 열리는 이 대회는 총상금 850만달러에 우승 상금이 자그마치 153만달러(약 17억1600만원)나 되는 초특급 대회다. 따라서...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