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피닉스의 놀이공원에서 승객 22명을 태운 롤러코스터가 갑자기 멈추는 사고가 발생했다. 승객 전원은 2시간 만에 무사히 구조됐다.
16일 폭스뉴스·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전날 피닉스의 놀이공원  Castles N' Coaster에서 'Desert Storm'이라는 롤러코스터가 운행 중 갑자기 정지했다. 이 롤러코스터는 수직 낙하, 회전 트랙 등으로 유명하다.
수평 구간에서 왼쪽으로 기운 채 멈춘 놀이기구에는 승객 22명이 타고 있었다. 승객들은 소방대원들이 올 때까지 6m 높이에서 꼼짝없이 매달려 있어야 했다.
좌석엔 안전바가 있었지만 몸집이 작은 아이들을 장시간 고정하기엔 역부족이었다. 시간이 지날수록 아이들이 안전바 너머로 떨어지려 하자 어른들은 아이들을 잡고 버텼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피닉스 소방대원들은 9m 사다리를 이용해 승객들 구조에 나섰다. 놀이기구 자체가 추락할 위험이 있었기 때문에 소방대원들은 아이들부터 한 명씩 구조해 지상으로 내려보냈다.
롤러코스터 끝쪽에 있어 가장 마지막에 구조됐다는 크리스토퍼 알마레즈는 "정말 무서웠다"며 "겁에 질린 아이들이 많았다. 몸을 지탱하지 못하는 아이 하나를 내가 잡고 있었다"고 말했다.
다행히 구조된 승객 중 병원에 이송된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과 놀이공원 측은 롤러코스터가 갑자기 멈춘 경위 등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날짜sort 제목
  • 등록일: 2021-07-14

"성교육은 5학년부터...교직원 교육에 '비판적 인종 이...

덕 듀씨 주지사는 지난 주 금요일 교육과 관련된 다수의 법안을 승인했다. 그 가운데는 논란이 되고 있는 비판적 인종 이론, 성교육, 학교 지원금을 위한 세금관련 수익 등이 포함되어 있다. 주지사가 열심히 서명을 했지만 전신건강 지도 등 보건교육 관련 법안을 포함한 일부 법안은 아직 서명하지 못...

  • 등록일: 2021-07-14

"학교 마스크 착용 및 백신접종 의무화 금지법안 위험"

각급 공립학교와 대학에서 비접종자에게 마스크 착용과 코로나 19 검사 의무화를 금지하는 주 법안이 최근 통과되면서 주 전체를 위험에 빠뜨릴 수 있다는 보건 전문가들의 우려가 나오고 있다. 헬스케어의 질을 높이고 수익 보다는 환자 보호를 우선으로 하자는 운동을 벌이고 있는 전국 단체 헬스케어...

  • 등록일: 2021-07-14

마리코파 카운티, 아동 식용 마리화나 섭취 사고 급증

마리화나 합법화 이후 올 해 마리코파 카운티의 중독통제센터에 어린이들이 마리화나에 노출됐다는 신고가 두 배로 증가했다. 2021년 상반기, 피닉스의 배너-유니버시티 독성물질 및 약물정보센터에서는 12세 이하의 아동이 THC (마리화나의 정신활성 성분)에 노출됐다는 신고가 80건이었다고 말했다. ...

  • 등록일: 2021-07-14

피닉스 소방관 노조, "폭염 중 일부 트레일 접근 제한해달라...

피닉스 소방관 노조에서는 하이킹 트레일 폐쇄 권한을 가진 시 관련기관에 폭염과 관련한 조치를 취할 것을 요청했다. 화요일 열린 피닉스 파크 및 레크리에이션 위원회 온라인 회의에서는 폭염 중에 등산객 구조 문제를 다뤘다. 유나이티드 피닉스 소방관연합에서 실외 기온이 105도까지 올라갈 때는 ...

  • 등록일: 2021-07-14

보이스카우트 페이슨 캠프 등 매각 - 아동 성추행 합의금 마련 위해

보이스카우트연맹에서는 페이슨의 메인 여름캠프 장소와 피니스 시설 일부를 매각한다. 수천명의 아동 성추행 피해자들로부터 소송에 합의를 하기 위한 비용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피닉스 소재 그랜드캐년 지부에서는 캠프 제로니모와 허드 스카우트 푸에블로 중 10에이커를 매각하고 여름캠프는 플래그...

  • 등록일: 2021-07-14

아리조나 코로나 19 백신 접종자 50% 넘어서

수요일 아리조나에 코로나 19 일일 확진자가 122명 추가되면서 누적 확진자 수는 90만1561명이 됐다. 누적 사망자 수는 2명이 추가되어 1만8천35명이다. 마리코파 카운티의 누적 확진자 수는 56만4619명, 사망자는 1만341명이다. 5월과 6월 대체로 5%를 유지하던 양성판정율은 7월에 접어들면서 9%로 증...

  • 등록일: 2021-07-07

"코로나 19 방역은 주정부에서만 한다"

올 해 주의회에서 소득세 감세안을 통과시켰다. 이제 과세소득 규모에 따라 적에는 2달러, 많게는 34만9천 달러 (연 수입 5백만 달러 이상)까지 혜택을 보게 된다. 그러나 아리조나 주의회에서는 3년간 단일 세율 2.5% 변경 보다 더 즉각적으로 주민들의 생활에 영향을 주는 법안들을 처리했다. 그 가운...

  • 등록일: 2021-07-07

아리조나, 7월 4일까지 70% 백신접종 목표 달성 못해

7월 4일까지 성인 70%에 코로나 19 백신을 접종하겠다던 조 바이든 대통령의 목표는 이루어지지 않았다. 아리조나는 성인 62.2%가 접종을 받았으며 이 가운데 54.9%가 2차까지 완료했다. 바이든의 목표는 70%가 접종을 받으면 집단면역이 형성된다는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의 보고서를 기반으로 세워졌...

  • 등록일: 2021-07-07

'보수 우위' 연방대법원, 아리조나 투표권 제한 인정 판결

연방대법원은 1일 아리조나주의 투표권 제한을 인정하는 판결을 내렸다. 워싱턴포스트(WP) 등 언론에 따르면 연방대법원은 이날 보수성향 대법관 6명의 찬성과 진보성향 대법관 3명의 반대로 이렇게 결정했다. 잘못된 선거구에서 이뤄진 투표는 무효처리하고 제3자가 사전투표를 수거하지 못하도록 한 ...

  • 등록일: 2021-07-07

피닉스 선즈 30년 만 NBA 파이널 진출에 골수팬들 파격 결단

피닉스 선즈의 한 팬이 30여년 만에 NBA 파이널에 진출한 선즈 1차전 경기 관람을 위해 차를 팔았다. 자칭 선즈의 골수팬이라는 도너반 헤이쿱은 화요일 토킹 스틱 리조트 아레나에서 열린 파이널 1차전 티켓을 구매하기 위해 자신의 차를 팔았다. 헤이쿱은 피닉스에서 태어나고 자랐으며 대학도 아리조...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