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1-01-14

한파로 곳곳에서 수도 파이프 '동파'

12월 마지막 주 아리조나 전역을 덮친 한파로 곳곳에서 동파사고가 꼬리에 꼬리를 물었다. 상.하수도관 수리를 전문으로 하는 켄트 보럽은 "추위로 인해 수도관 동파 수리를 요청하는 전화가 하루에도 4~5건 이상 밀려들었다"고 전하고 "메사, 아파치 정션, 파운틴 힐즈, 스카츠데일 등 밸리 곳곳에서 ...

  • 등록일: 2011-01-14

추위 피하는 노숙자들로 쉼터 '북적'

기온이 크게 떨어지면서 추위를 피해 쉼터를 찾는 노숙자들이 크게 늘고 있다. 2010년 마지막 날인 12월31일, 피닉스의 '센트럴 아리조나 셸터 서비스'에는 모두 1100명의 노숙자들이 찾아와 추위에 언 몸을 녹이며 휴식을 취했다. 새벽기온이 크게 떨어진 투산에서도 구세군교회가 운영하는 쉼터와 각 ...

  • 등록일: 2011-01-14

눈으로 뒤덮힌 투산의 '바이오스피어2'

지난해 12월30일 아리조나주 투산 북부 오라클의 바이오스피어2에 눈이 내려 독특한 설경이 연출되고 있다.

  • 등록일: 2011-01-14

AZ포함 5개 주들 시민권 속지주의제한 입법추진

미국의 일부 보수적 성향의 주의회 의원들이 4일 워싱턴에서 모임을 갖고 수정헌법 14조에 따라 불법이민자 자녀에게도 시민권을 자동 부여하는 조치를 저지하기 위한 구체적인 대책을 논의할 예정이어서 주목을 끌고 있다. 아리조나, 조지아, 오클라호마, 미주리, 펜실베이니아주 등 5개주 일부 주 의...

  • 등록일: 2011-01-14

딸을 명예살인한 이라크 남성, AZ에서 재판

"너무 서구화됐다"는 이유로 자신의 딸을 '명예 살인'한 이라크 이민자가 벌을 받게 됐다. 3일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은 이라크 이민자 파렐 하산 알마네키(50)가 딸을 살해한 혐의로 아리조나 법정에 서게 됐다고 전했다. 그는 법정에서 유죄 판결을 받으면 감옥에서 나머지 인생을 보내야 할 처...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