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지난 주 목요일 아리조나주립대학 (ASU)의 교직원들과 학생들이 일부 대면수업을 위해 학교로 돌아온 가운데 캠퍼스 내에서 마스크도 착용하지 않은 학생들이 모여 있었으며 템피 경찰은 캠퍼스 외부에서 여러 건의 주말 파티를 적발했다. 특히 토요일 밤 한 학생이 ASU 템피 캠퍼스 인근 주택의 파티에 수십명이 몰려 있는 동영상을 소셜미디어에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ASU는 화요일에 감염자 숫자를 공개했다. 마이클 크로우 총장은 10만 명 중 현재까지 약 3만2천 명이 검사를 받았으며 그 가운데 161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크로우 총장은 또한 캠퍼스 안팎에서 파티를 주관했거나 참석한 모든 학생들에게 징계조치를 내릴 것이라고 말했다.
ASU에서는 월요일까지 '개인보호 문제'라며 캠퍼스 내에서 또는 학생과 직원들 중에 얼마나 많은 감염자가 나왔는지 공개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었다.
ASU를 제외한 아리조나의 두 개 공립대학을 포함한 전국의 대학들이 감염자 숫자를 공개하고 있다. 플로리다대학의 브레크너 정보자유센터의 프랭크 로몬테는 감염자 숫자는 공개해야 한다고 말한다. 로몬테는 "감염자가 4명이 발생했는지 400명이 발생했는지를 알아야 안전하게 등교할 수 있을 것인지 결정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공립 대학을 운영하는 정부 관계자들이 현명한 결정을 했는지도 평가할 수 있어야 한다고 로몬테는 말했다.
지난 주말 동안 템피 경찰이 적발한 파티는 9건이었으며 그 가운데 6건이 학생들의 모임이었다. 경찰은 이 파티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다.
대개 첫 번째 적발에는 250 달러의 벌금이 부과되며 두 번째는 1천 달러, 그 다음부터는 1500 달러가 부과된다.
ASU 학생들은 소셜미디어에 많은 사진과 동영상을 공유했다. 여기에는 파티와 공용장소에서 학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채로 모여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캠퍼스 내에서는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동영상을 올린 심리학과 졸업반 케빈 레디퍼 (25세)는 학생들만의 문제가 아니라며 대학 행정부에서 무책임하게 캠퍼스 안팎에서 바이러스 전파가 이어질 수도 상황을 만들었다고 비난했다. 레디퍼는 18-22세의 청년들은 여전히 성장 중이며 앞을 내다보거나 위험을 피하는 것과는 거리가 멀다고 말했다. 그는 "대학에서 이런 사실을 알고도 학생들과 이 지역을 이 같은 상황으로 밀어 넣었다"고 말했다. 
대학 대변인은 이번 일에 대해 인지하고 있으며 학생주임이 확인된 파티 참석 학생들 모두에게 연락을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변인은 "캠퍼스를 다시 오픈하면서 우리는 ASU의 모든 멤버들을 위한 기대치를 분명히 알고 있다"며 "이 같은 모임은 공중보건을 위협하고 학생 행동강령을 위반한 것으로 이 같은 모임을 주관하고 참석한 모든 ASU 학생들에 대한 징게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레디퍼는 토요일 저녁 여자친구와 함께 반려견 산책을 시키던 중 ASU 캠퍼스에서 약 05마일 거리의 뉴베리 레인과 스펜스 에브뉴 코너에 학생들이 몰려 있는 것을 보게 됐다고 말했다. 지난 주 목요일 캠퍼스가 다시 오픈된 이후 이 장소에서 파티가 열린 것은 이 번이 두 번째라고 레디퍼는 말했다. 레디퍼와 여자 친구는 늦은 밤까지 지켜봤고 파티 장소 밖에서 템피 경찰이 누군가에게 수갑을 채우는 것을 봤다고 한다.
템피 경찰은 일요일 새벽에 발생한 사건에 대해 공개할 수 없다고 말했다.
레디퍼는 ASU 커뮤니티 케어연합에서 마이클 크로추 총장과 관리자들에게 보낸 편지에 공동서명한 바 있다. 이들은 안전을 위해 확실하게 과학적인 근거로 규정을 결정할 수 있을 때까지 대면개학을 연기할 것을 촉구했었다. 이 편지에는 1천여 명이 서명했다.
그러나 캠퍼스 오픈에 대해 확신에 차 있었던 크로우 총장은 8월 13일자 대학신문을 통해 "모두가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건강체크, 증상이 나타날 때 검사받기 등 우리 대학의 커뮤니티 케어플랜을 따른다면 아무런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 주 목요일 캠퍼스를 오픈한 이후 파티와 관련된 소셜미디어에 포스트가 레디퍼의 동영상이 처음이 아니다. 인스타그램에는 익명의 어카운트에서 학교에서 대규모 파티를 연다는 메시지를 올렸다가 ASU에서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그리고 어카운트 소유자를 저작권침해로 고발한 후 삭제한 바 있다. Barstool ASU라는 인스타그램 계정에서는 사람들이 빽빽하게 들어찬 방에서 술을 마시고 있는 모습이 담긴 두 개의 동영상을 올렸다. 그중 하나에는 "즐거운 학기였습니다, 모두 zoom에서 봐요!"라는 캡션이 달려 있었다.
레디퍼에게는 이 같은 파티들이 놀랍지 않다.
레디퍼는 "캠퍼스 재오픈은 파멸이다. ASU의 무모함으로 인해 펜데믹이 길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레디퍼가 트위터에 올린 파티 동영상에 대한 댓글 질문에 그는 이렇게 답했다. "마이클 크로우라는 사람이 아직 두뇌가 완전히 형성되지 않은 10만 명의 아이들을 캠퍼스로 초대했고 이제 그 아이들이 예상했던 행동을 하고 있는 겁니다. 누군가 이 사람을 좀 말려주세요" 레디퍼의 이 답변은 일요일 오후까지 300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대학 대변인은 이 학생들은 특별한 경우이며 보통의 학생들이 모두 이런 행동을 하는 것은 아니라고 말했다. 또한 "다행스럽게도 대부분의 ASU 학생들은 전 세계적인 보건위기상황에서 책임감있게 커뮤니티케어 수칙에 따라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지키고 있다"고 대변인은 말했다.
캠퍼스 내에서는 집회나 모임이 허용되지 않는다. 캠퍼스 내에서나 밖에서 파티를 주관했거나 참석한 학생들에게는 경고부터 재적과 퇴학까지의 징계가 내려질 수 있다.
코로나 19 확진에 대한 확인되지 않은 얘기가 돌기도 한다. 자녀들이 ASU에 다니는 두 명의 학부모는 아이들이 템피의 기숙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은 환자와 접촉했다고 말했다.
한편 아리조나대학 (UArizona) 총장 로버트 C. 로빈스 박사는 캠퍼스를 재오픈할 때 코로나 19 통제는 캠퍼스 밖에서의 활동에 달려 있다고 말했다.
지난 일요일 CBS 뉴스Face the Nation에서 로빈스 총장은 대면수업이 재개되면 약 3만명의 학생들이 투산지역으로 오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로빈스 총장은 "문제는 캠퍼스 외부 활동"이라며 "강의실, 캠퍼스, 학생회관은 통제가 가능하며 캠퍼스 내에서 집회도 갖지 않을 수 있다"고 말했다.
로빈스 총장은 캠퍼스 내 기숙사 거주 학생들은 의무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 검사를 받아야 하지만 캠퍼스 외부에서 거주하는 학생들에게는 등교 하기 전 검사가 권고사항일 뿐이라고 말했다.
UArizona는 이번 학기에 대면수업, 대면과 온라인 병행, 또는 온라인 수업 등의 옵션을 주고 있다.
로빈스 총장은 캠퍼스로 등교하는 모든 학생들이 최소한 한 주에 한 번은 검사 받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UArizon에서는 7월 31일부터 8월 22일까지 8247건의 검사를 실시했으며 이 가운데 26명이 양성판정을 받았다. 양성판정율이 1%가 되지 않는 것이다.
로빈스 총장은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가 급증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으며 그에 대한 준비가 되어 있다고 말했다. 그러나 여전히 매일 확진자 숫자를 확인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List of Articles
날짜sort 제목
  • 등록일: 2020-10-21

11월 3일 선거일 앞두고 알아두어야 할 우편 투표 및 투표소 정보

선거일이 다가오면서 유권자들의 투표에 대한 관심과 궁금증도 높아지고 있다. 마리코파 카운티 선거부의 에리카 플로레스는 투표가 집계에 포함되게 하려면 미리 준비할 것을 권유한다. 플로레스는 2020년 투표와 관련해 유권자들이 자주 질문한 것에 대해 다음과 같이 답변했다. 받은 투표용지를 망치...

  • 등록일: 2020-10-21

최장기 100도 이상 고온 기록 세우고 기온 내려가기 시작

기온이 100도 이상이었던 날이 가장 많았던 해로 기록을 세운 후 피닉스의 기온이 마침내 내려가기 시작했다. 국립기상청 피닉스 지부에 의하면 지난 일요일 오전 최저기온은 65도로 5월 21일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일요일 최고기온은 96도였다. 국립기상청의 데렉 호지스는 해가 짧아지고 밤이 길어...

  • 등록일: 2020-10-21

환기시설 우려에도 아리조나 학교들 검열없이 대면수업

뉴욕 시에서는 학교를 다시 오픈하기 전에 모든 학교 건물에 적절한 환기가 되고 있는지 확인하기 위한 검열이 실시됐지만 아리조나에서는 법적으로 학교 건물을 검열해야 하는 기관에서 펜데믹 중에 환기시설 확인을 위한 아무런 검열도 하지 않았다. 교사와 학생들이 다시 학교 돌아오고 있는 동안에...

  • 등록일: 2020-10-21

아리조나 신규 확진자 수 및 입원율 증가추세

수요일 오전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는 975명으로 보고됐다. 추가 사망자는 17명이었다. 수요일 기준 아리조나의 누적 확진자 수는 23만3912명이며 사망자는 5854명이라고 주 보건국은 보고했다. 한동안 급격히 감소하던 확진자 수와 입원자 환자 수는 이 달 들어 다시 증가하고 있다. 지...

  • 등록일: 2020-10-21

셰리프 공화당 후보 셰리단 "시위진압 스컹크 물로 할 수 있...

마리코파 카운티 셰리프에 도전하는 공화당 후보 제리 셰리단은 지난 일요일 그의 집에 4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시위대를 '스컹크 물'로 통제할 수도 있다고 말해 논란이 되고 있다. 이 액체는 스컹크가 실제로 뿌리는 것과는 다르지만 그에 준하는 정도의 악취가 나게 만들어진 것이다. 셰리단은 재선을...

  • 등록일: 2020-10-14

왜 아리조나의 노인들이 트럼프에 등을 돌릴까

앤 휘트미어는 2016년 도널트 트럼프가 대통령이 될 때 트럼프 지지자가 됐다. 68세의 휘트미어는 트럼프의 '여자문제'는 혐오스러웠지만 일자리 창출과 교역 등 경제적인 부분에서 그를 인정했었다. 그리고 지난 4월 휘트미어는 코로나 19에 감염됐다. 대통령이 수개월 동안 바이러스의 심각성을 축소...

  • 등록일: 2020-10-14

아리조나, 마스크 착용으로 코로나 19 확진 75% 감소

주 전역의 통행자제령이 해제된 후 151% 증가했던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확진자가 마스크 착용 의무화 이후 7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카라 크라이스트를 비롯한 아리조나 보건국에서 작성한 보고서가 지난 주 질병통제예방센터 (CDC)에 의해 공개됐다. 아리조나의 통행자제령은 5월 15일에 해제됐고...

  • 등록일: 2020-10-14

올 해 아리조나 관광산업 급격하게 하락 - 관련 일자리도 감소

코로나 19 펜데믹으로 인해 지난 여름 아리조나의 관광산업이 바닥으로 곤두박질쳤다. 아리조나 관광부의 보고에 의하면 올 해 8월 지난 해 같은 기간에 비해 관광객 지출에서 10억 달러가 손실됐으며 관광지출로 지원되는 일자리는 59% 감소했다. 펜데믹으로 심각한 타격을 받은 많은 산업 중 하나라는...

  • 등록일: 2020-10-14

증가했던 아리조나 확진자 수 다시 감소

수요일 아리조나의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는 902명으로 보고됐다. 사망자는 5명이었다. 수요일 기준 아리조나의 누적 확진자 수는 22만7635명이며 사망자는 5772명이었다. 마리코파 카운티의 누적 확진자 수는 14만7551명, 사망자는 3475명이다. 코로나 19 확진 또는 의심증상으로 입원한 환자 수는 ...

  • 등록일: 2020-10-14

아리조나 2년 연속 "건조한 몬순"

올 여름은 천둥번개와 비가 상당히 적었다고 대부분의 아리조나 주민들은 느꼈을 것이다. 주 전역에 평균 강우량 1.51인치로 기록이 시작된 이후 아리조나에서 가장 건조한 몬순이었기 때문이다. 동시에 가장 더운 여름 중 하나로 기록된 것도 우연이 아니다. 대개 아리조나의 몬순기간은 6월부터 9월까...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