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암과 기형아 출산 유발 '비소 수돗물' 학교서도 사용돼


211.jpg


지난 수년간 사설수도업체들이 몸에 해로운 비소 성분이 과다 포함된 수돗물을 공급해 정부로부터 제재를 받거나 심지어는 이를 주민들에게 알리지도 않았던 사실이 드러나 파장이 일고 있다.

최근 한 지역방송사가 아리조나 전체 수도업체를 상대로 조사를 벌인 결과 상당수의 사설업체들이 비소가 기준치 이상 포함된 수돗물을 공급하다 정부로부터 제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비소는 무색무취에 맛을 느낄 수도 없는 성분으로 아리조나 뿐만 아니라 전국의 지하수 물에서 발견된다.

하지만 특히 아리조나의 지하수는 다른 곳들 보다 비소의 함유량이 높은 곳으로 알려져 있다.

비소는 보건기구에서 정한 허용치 이상을 장기적으로 섭취했을 경우 암을 유발하거나 기형아 출산의 위험을 증가시킨다. 또한 폐나 심장 기형 원인으로 작용하는 비소에 오랫동안 노출된 여성이 출산을 할 경우 아이는 선천적으로 이들 장기에 기형적 문제를 가지고 태어날 수도 있다.

이같은 이유로 연방보건기구는 5년 전부터 수돗물에 포함된 비소의 최대 허용치를 10억분에 50파트에서 10억분에 10파트로 강화해 적용하고 있다.

하지만 한 리서치 결과에서 10억분의 10파트 기준을 충족시키더라도 여전히 비소로 인한 암 혹은 기형아 출산의 위험은 존재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아리조나의 지자체들이 제공하는 수돗물은 사설수도업체가 제공하는 수돗물 보다 그래도 비소 함량에서는 비교적 안전한 편에 속한다.

그 이유는 지자체들이 운영하는 수돗물은 대부분 수로를 통해 제공되는 물을 사용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설업체들의 경우 비소가 다량 함유된 지하수를 수원으로 이용하고 있어 비소 함량을 줄이는 여과과정을 반드시 거쳐야 한다.

현재 아리조나 전역에는 모두 343개의 사설수도업체가 운영되고 있다.

이들 가운데 71개가 지난 2007년 이후 비소 함량 과잉으로 당국의 제재를 받은 것으로 이번 조사결과 밝혀졌다.

특히 문제가 되는 것은 비소가 기준치 이상으로 포함된 수돗물이 학교와 데이케어, 공군기지 등 엄격한 보건기준 적용이 요구되는 공공시설에도 제공됐다는 사실이다.

조사에서 위반사실이 드러난 업체들은 '빅 파크 워터' '캠프 버디 워터 시스템' '카사 그란데 웨스트 워터 컴퍼니' 등으로 이들은 밸리지역은 물론 세도나, 마리코파 시티, 투산과 같이 아리조나 전역에서 수돗물 공급을 담당하고 있다..

또한 당국에 적발된 업체들 가운데에는 기준치가 넘는 비소 함량 수돗물 제공에 대한 사실을 소비자들에게 알리지 않은 곳들도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피오리아 지역 9000 가구에 수돗물을 공급하는 '뉴 리버 유틸리티'사의 경우 비소 과다함유로 인한 적발 사실을 주민들에게 공지하지 않았다가 또다시 당국으로부터 규제를 당했다.

이 회사는 1년 이상 비소 함유량을 낮추지 않고 있다 마리코파 카운티 환경서비스국으로부터 행정명령을 받고 8750달러의 벌금을 낸 후에야 지난 1월 문제를 시정했다.

([email protected])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 등록일: 2011-03-09

'아리조나 vs 캘리포니아' 교통법규 달라요, 조심! file

캘리포니아는 지리적으로 아리조나와 인접해 있을 뿐만 아니라 로스앤젤레스가 피닉스에서 5시간 반 정도 거리여서 밸리의 한인들 왕래가 무척 잦은 곳이다.가까이에 있어서 자주 찾는 곳이지만 아리조나와 캘리포니아는 엄연히 다른 주법 아래에 있다.특히 차량을 이용해 캘리포니아를 찾는 경우가 많...

  • 등록일: 2011-03-09

MCSO, 아시안 퓨전음식체인 급습 '26명 체포' file

마리코파 카운티 셰리프국이 아시안 퓨전음식점 '페이 웨이'(Pei Wei) 체인점을 상대로 불법이민자 고용 단속에 나서 모두 26명을 붙잡아 들였다.셰리프국의 조 알파이오 국장은 발표를 통해 "'페이 웨이'의 피닉스, 템피, 파운틴 힐즈 체인점을 비롯해 스카츠데일 본사에서 압수수색을 벌였다"고 전하...

  • 등록일: 2011-03-09

"내 크레딧 점수, 무료로 확인해 보세요" file

내 크레딧 점수는 얼마일까?주택 구매나 차량 구입시 혹은 크레딧 카드를 발급받을 때에도 필요한 것이 개인의 크레딧 점수이다.많은 사람들이 일 년에 3번은 '프리 크레딧 리포트'를 받을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또한 전단지나 웹사이트 등에서는 '공짜'임을 강조하는 '프리 크레딧 리포트'에 대...

  • 등록일: 2011-03-09

챈들러 '하트어택버거' 홍보 모델, 29세에 사망 file

미국의 고칼로리 정크푸드점 심장마비 그릴(Heart Attack Grill) 전속 홍보모델 블레어 리버(29)가 젊은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4일 호주 매체 시드니모닝헤럴드는 '심장마비 그릴의 거인이 29세에 사망하다'는 제목으로 지난 1일 리버가 세상을 떠났다고 전했다. 그의 정확한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지만...

  • 등록일: 2011-03-09

교차로 단속카메라 철폐 법안 '상원 통과 좌절' file

각 도시의 교차로 단속카메라 운용을 금지하는 법안이 주상원을 통과하지 못하고 좌초됐다.3월2일(수), 아리조나 주상원에 상정된 '교차로 단속카메라 금지법'은 투표결과 15:15로 승인되지 못했다.투표가 이뤄지기 전 금지법안 찬성자들은 이 법이 평등하게 적용되지 못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했다.찬성...

  • 등록일: 2011-03-09

템피경찰, 사고다발 교차로 집중관리중 file

템피경찰이 주지사 사무실 산하 고속도로 안전국과 손잡고 교통사고가 빈번하게 발생하는 주요 교차로 10곳에서 교통안전 집중 캠페인을 벌였다.템피경찰에 따르면 교통사고 다발 교차로 10곳에서는 지난 6개월 동안 약 440건의 사고가 발생했다.이에 따라 경찰은 사고예방 집중 캠페인을 벌이는 동시에...

  • 등록일: 2011-03-09

"포괄 반이민법 반대" 고등학생들 시위에 나서 file

최근 주상원 소위원회를 통과한 '포괄적 반이민법'에 반대하는 학생시위가 3월4일(금) 주 의사당 앞에서 벌어졌다.주상원은 러셀 피어스 상원의원에 의해 발의된 '포괄적 반이민법'을 최근 통과시킨 바 있다.'포괄적 반이민법'인 상원법안 1611의 핵심내용 가운데 특히 문제가 되고 있는 것은 불체자 신...

  • 등록일: 2011-03-09

'영커 고등학교' 장애학생 비인격적 처벌 논란 file

밸리의 한 장애우 학급에서 교사들과 보조교사들이 학생들을 비인격적으로 대우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조사에 나섰다.경찰은 "벅아이 통합학군 산하 영커 고등학교(Youngker High School)의 장애우 학급을 맡고 있는 교사와 보조교사 다수가 장애가 있는 학생들에게 동물을 조련할 때 사용되는 방...

  • 등록일: 2011-03-09

템피와 스카츠데일, 전세계서 '입이 거친 도시' 6위, 7위에 file

한 소셜 네트워킹 사이트가 발표한 최근 자료에서 아리조나 2개 도시의 주민들이 '전세계에서 가장 입이 거친' 것으로 나타났다.'포스퀘어'라는 소셜 네트워킹은 자신들의 사이트에 접속한 전세계인들이 남긴 무례한 문구나 욕설 등을 지역별로 분류해 순위를 매긴 뒤 이를 공개했다.조사결과에 따르면 ...

  • 등록일: 2011-03-09

주 법무부 '노인학대' 특별전담팀 구성 file

아리조나 법무부가 노인 학대 전담팀을 구성했다.법무부 관계자는 "3월4일(금)자로 노인들을 상대로 하는 학대와 사기, 범죄사건만을 다루는 전담팀이 발족됐다"고 밝혔다.TASA라고 불리는 '노인 학대 전담팀'은 법무부 산하로 노인 대상의 학대, 방치, 착취 및 사기 등의 사건을 다루게 된다.법무부의 ...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