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song jong chan.jpg

 

두통은 머리가 아픈 증상을 말하는 것으로, 인류의 역사와 함께 발생 빈도가 높은 증상으로 아직도 파악하기 어려운 질환 중의 하나입니다.
범위면이나 통증의 양상에 매우 다양하기 때문입니다. 대개 머리부위의 통증에 국한되지만, 드물게는 안면의 통증도 포함시켜 부르기도 합니다.
대개 두통의 원인은 머리나 또는 흉부, 복부와 장기의 국소병변에 의한 것과 열을 동반한 경우와 독성상태와 같은 전신적 병변에 의한 것들로 나눌 수 있습니다. 다른 의미로 두통은 의식과 관련이 있고 또한 개인의 성격이나 정신적 요소와 관련이 있어 분노, 우울증, 신경증 등이 두통의 원인이 되며, 원인이 생리적 과정의 일환으로 근육의 긴장을 초래하여 두통을 발생시킵니다.
임상적으로 두통은 부위, 정도, 기간 및 시간 차를 고려합니다. 어떠한 형태의 두통도 다른 육체적 증상과 동반되거나 비정상적인 신경학적 검사소견의 동반시는 매우 중요합니다. 두통의 양상도 진단에 도움이 되는데, 혈관성 두통의 경우는 박동적으로 나타나며, 근육의 경직으로 발생하는 두통은 뻐근하고 조이는 듯한 느낌이 들며, 신경통의 일환으로 오는 두통은 날카롭게 찌르는 듯하게 느껴지며, 척수로적 두통은 번개처럼 나타납니다.
허준선생님의 동의보감(東醫寶鑑)을 보면, 한의학에서 두통의 원인은 풍(風), 습(濕), 한(寒), 열(熱), 담(痰), 식울(食鬱), 기허(氣虛), 혈허(血虛) 등 입니다. 풍으로 인한 두통은 눈이 어지러우며 바람을 싫어하고 땀이 많이 나며 눈이 아픕니다. 열로 인한 두통은 열이 나며 속이 답답한 것이 특징이고 갈증이 나며, 습으로 인한 두통은 머리가 무거워 들 수 없으며 날이 흐리고 음침하면 더욱 심해지며, 담두통은 담(痰)이 많은 사람에 많으며 머리가 아파지면 어지럽고 속이 메슥거리며 가래가 많이 나오며 몸이 무겁습니다.
식울두통은 변비, 소화불량, 위장(胃腸)의 적체(積滯) 등으로 인하여 혼탁한 기운이 위로 올라와 두통을 유발하며, 배가 창만(脹滿)해지며, 식욕이 감퇴되고 신물이 오르며, 너무 먹으면 머리 아픈 것이 더욱 아파집니다. 기운이 허약해서 오는 두통은 오전에는 증상이 약하고 오후에 심해지며, 과로하면 더욱 심해지고, 피로와 권태가 있으며, 식욕부진 등이 나타납니다.
피가 부족해서 오는 혈허두통은 통증이 심하지 않으나 지속적이며, 오후에는 더욱 심해지며, 가슴이 뛰고, 어지러움증이 동반합니다. 이외에도 두통을 경락(經絡)의 유주경로(流注經路)에 따라서 분류하기도 합니다. 원인에 따른 치료로 두통에 대한 신경학적인 병변을 겸한다면 정확한 진단과 검사를 통하여 적절한 약물치료 및 침구치료를 병용한다면 좋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현(眩)이란 앞이 아찔하면서 눈이 캄캄하여 보이지 않는 것이고, 훈(暈)은 머리가 핑핑도는 것을 말합니다.
현훈은 머리가 핑핑돌고 눈이 캄캄하여 배나 차를 탔을 때 멀미가 나타난 것처럼 일어서면 쓰러질 것 같은 증상입니다. 현훈과 현기(眩氣)는 어지러움을 나타내는 말이나 그 의미는 다소 다릅니다. 현훈은 운동감을 동반한 평형장애로서 전정신경, 전정핵 등의 기능장애 원인이 되며, 현기는 증상이 가벼운 상태입니다.
한의학에서는 그 원인을 외부 사기(邪氣)가 침범한 경우와 내부의 정기(精氣)가 부족해서 오는 경우입니다. 외부의 사기가 침범한 경우는 풍이 침범한 경우와 담이 침범하여 몸 안에서 어지러움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으며, 내부의 정기가 상한 경우는 기운이 허약하여 손발이 차고 허리가 아프고 권태가 오며 입맛이 없는 경우로서 몸 안의 화기(火氣)가 치밀어 안면이 푸르고, 노여움을 잘 타며, 갈비 밑에 거북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이때는 어지럽고 머리가 아프며 피로가 심하여 잘 풀리지 않는 경우에는 간기능을 검사해보는 것도 매우 중요합니다.
또 어지러운 증상은 급격한 혈압상승이나, 중풍(中風)에 수반되어 나타나는 경우도 있고, 소뇌(小腦)의 혈관 병변으로 인하여 나타나는 경우에는 어지러움증으로 일어나서 몸의 중심을 잡을 수 없으며, 사지에 힘이 없고 속이 매스껍고 구토(嘔吐)증상이 있습니다.

                       

경보당 한의원 (480) 314-070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127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인삼(人蔘)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24
1269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4)"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7
126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4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7
1267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3)"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0
126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10
1265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2)"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03
126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2-03
1263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1)"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7
126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녹용(鹿茸)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7
1261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20)"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6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3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59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S라인 척추구조의 중요성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20
1258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9)"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1257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1256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척추신경계와 고혈압"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13
1255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8)"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오십견(五十肩)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3 [척추신경의 Dr. 박윤재] "허리가 다시 아프지 않으려면 어떻게 운동해야 하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1-01-06
1252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마지막 정복자 '오나테' 뉴멕시코 총독되다(17)"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31
»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두통과 현훈 (眩暈)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0-12-31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