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JSS.JPG

 

집에서 많이 해 먹는 두부무 조림, 짭짤하면서 고소한 두부가 일품인 반찬인데요, 오늘은 짜지 않으면서 설탕을 넣지 않고도 단맛이 자연스럽게 우러나오는 레서피를 소개합니다.

먼저 조그만 볼에 양념재료를 모두 넣고 양념이 골고루 섞이고 숙성되도록 미리 양념장을 준비해 주시면 요리하기가 더 좋습니다.
단백질이 풍부한 두부 1모는 흐르는 물에 한번 헹군 후 1cm 두께로 납작납작 썰어서 준비해 주시고요.
무기질과 섬유질이 풍부한 무는 반으로 나누어 주시고, 0.5cm 두께로 반달모양으로 썰어 주세요.
양파는 채썰어 주시고요, 홍고추는 씨를 빼고 썰어주세요.
파는 어슷 썰어서 준비했는데요, 대파를 사용하셔도 좋습니다. 적당한 팬에 다시마를 바닥에 깔아주는데요,  다시마가 들어가면 국물 맛이 더 맛깔스러워 진답니다.
썰어둔 무를 가지런히 올려준 후 물 3컵을 부어서 무가 익도록 뚜껑을 덮어서 10분정도 끓여줍니다.
무가 어느 정도 익었으면 뚜껑을 열고 두부도 가지런히 올려주세요.
단백질이 풍부한 두부에 무기질과 섬유질이 가득한 무와 다시마를 넣고 함께 조려주면 영양학적으로도 좋은 밥반찬이 됩니다.
그리고 두부 위에 썰어둔 양파를 올리고, 양념장을 솔솔 올려준 후 양념장이 무와 두부에 잘 스며들도록 다시 냄비 뚜껑을 닫고 5분정도 중불에서 끓여주세요. .
뚜껑을 열어놓고 두부 위에 간이 베이도록 국물을 끼얹으면서 국물이 자작해질 때까지 중불에서 끓여줍니다.
썰어둔 파도 듬뿍 얹어주고, 홍고추도 얹어주면 더 먹음직하며, 채소를 풍성하게 얹어주면 염도를 낮추어 줍니다.
따로 먹어도 맛있는 두 재료를 함께 졸여주면 무의 시원한 맛이 양념에 더해져서 맛도 한층 좋아지고 소화도 더 잘되어 좋고요, 다시마도 함께 먹으면 쫄깃하니 참 맛있습니다
저렴한 재료비로 재료도 간단하고, 쉽게 만들 수 있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영양반찬이지요.
양념이 촉촉하고 자작하게 졸여진 두부무 조림을 두부와 무를 가지런히 담아낸 뒤 국물을 살짝 끼얹어서 담아내시면 됩니다.
요즘 날씨에 잘 어울리는 밥반찬으로 아주 좋습니다.

재료: 두부 1모, 무 1/4개, 홍고추 1개, 양파 1/2개, 파 3개, 다시마 20cm, 물 3컵.
양념재료: 아미노 간장 2 큰 술, 고춧가루 2 큰 술, 고추장 1 큰 술, 조청 2 큰 술, 다진마늘 1 큰 술, 올리브유 1 큰 술.

만들기
1. 볼에 양념재료를 넣고 섞어준다.
2. 두부는 1cm두께로 넓적하게 썰어준다.
3. 무는 0.5cm 두께의 반달모양, 양파는 채썰기, 홍고추, 파는 어슷썰기 해준다.
4. 냄비에 다시마와 무, 물 3컵을 넣고 10분정도 끓이다가 무가 익으면 양파, 두부, 양념재료를 넣어 5분 정도 중불에서 끓여준다.
5. 냄비뚜껑을 열고 마지막에 파, 홍고추를 넣어 국물이 자작해질 때까지 중불에 끓여주면서 간이 베이도록 국물을 끼얹어 준다.

 

*유투브(YouTube)에서 "선샤인 행복요리"를 검색하세요. "두부무 조림" 요리과정과 설명이 담긴 영상을 만나실 수 있습니다.

*암예방 식단, 성인병 예방식단, 아토피 식단 등 건강요리와 음식에 궁금한 것이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시면 상담해 드립니다.연락처 541-852-7354   정선심
Email: [email protected]

 

<정선심 요리 연구가 프로필>
* 히즈 핸드 코리아 요리사
* 현재 "선샤인행복요리" 유투브 운영 중
* 10년간 봄, 가을 2개월 과정 요리교실 운영
* 다년간 뉴스타트 프로그램 운영하며 음식관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1428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23
1427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로드레이지가 무엇인가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23
1426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생강(生薑)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23
1425 [정선심 요리사의 건강요리] 케일 샐러드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23
1424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16
1423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아리조나주 투표방식이 바뀌는건가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16
1422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우황(牛黃)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16
1421 [정선심 요리사의 건강요리] 양배추 요리 2가지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16
1420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9
1419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제 잘못이라며 보험커버를 안해주는데 어떡하죠?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9
1418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우황(牛黃)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9
1417 [정선심 요리사의 건강요리] 말린 채소밥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9
1416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2
1415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배심원제도에 대해 알고 계시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2
1414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애엽(艾葉) 2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2
1413 [정선심 요리사의 건강요리] 견과류 무침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3-02
1412 [와일드 와일드 웨스트 아리조나]"샌프란시스코 언덕에 황제의 기를 꽂다" 이범용(시인, 전 여성지 '여원' 기자)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2-23
1411 [바쿨라 변호사의 법률 칼럼] 새로운 사업을 시작하시나요?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2-23
1410 [송종찬 원장 한방칼럼] 애엽(艾葉) 1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2-23
1409 [정선심 요리사의 건강요리] 콩나물 버섯찜 file 아리조나타임즈 2022-02-2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