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윤석렬은 인간이 되먹지 못했다

조회 수 42 추천 수 0 2022.03.05 17:34:24

<대전교구 윤종관신부님의 글입니다>

두 후보의 대조 되는 모습을 보고 나서 썼습니다. 
윤석열이 서울 대교구청에 갔을 때 교구장 만나고 나서 거기 역사 전시관 안내판 앞에서 주먹 쥐고 화난 목소리로 이재명 후보를 비난하는 기자회견을 했습니다. 
그의 어깨 뒤로는 천주교의 박해시대 순교하신 분들의 사진이 크게 그의 배경화처럼 TV 화면에 비춰지고 있었습니다. 박해를 받으면서도 원망하지 않고 박해자들을 위해 기도하면서 목숨 바친 순교자들의 얼굴 앞에서 윤석열이 폭언을 내지르는 걸 보면서 저는 아연샐색 하였습니다. 
교구청에서 교구장 대주교(종교 지도자)를 만나고 나오는 자가 기껏 타인을 비난하면서 주먹 흔들어대던 모습은 거기 천주교의 성스러운 자리를 모독하는 것이었으며, 흡사 악마의 모습이었습니다. 
그자는 원래 서울대학생 시절에 천주교 세례를 받았으나 그 자신의 집안과 더불어 천주교를 배교한 자입니다. 
아마 김건희 처럼 무당을 섬기기 위해서 천주교를 배교한 것 같습니다. 그런 자가 어찌하여 명동 성당에 나타나서 그런 악마 짓을 했는지…, 
순전히 선거에 명동 성당 배경을 악용한 저의일 것입니다. 

그러나 이재명 후보께서는 천주교 신자가 아니면서도 명동 성당의 천주교 지도자에게 인사하고 나오면서 정말 경건한 태도로(아주 조심성 있게 걸어 나오면서) 겸손한 어조로 기자들 앞에 서서 담담하고 간결하게 자신의 신념(깨달음)을 피력했습니다. 
"정치는 국민들이 하는 것입니다. 나는 역사와 국민을 믿습니다." 이렇게 말한 짤막한 표현 속에는 깊은 정치철학적 깨달음을 함축하고 있습니다. 

종교 지도자를 만나고 나오는 입장이라면 적어도 이런 정도의 메시지를 전할 줄 알아아지요! 윤석열은 죽었다 깨어나도 이런 깨달음을 얻지 못할 것입니다. 
그래서 두 후보의 대비점이 선명합니다. 이재명 후보께서는 거기 장소가 성당이라는 점을 중시하여 기자들의 소란스런 추가 질문에도 미안하다는 제스처로 조심스럽게 손을 흔들면서 인사하고 자리를 떠났습니다. 
저는 그러한 태도를 보면서 두 후보의 인품 차이를 분별할 수 있었습니다.

 **신부님은 퇴임하시고 유성에 있는 사제관에 지내시고 계신 노신부님이십니다 **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231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854
2372 미주한인 우리세상 제 267 화 banya 2022-03-05 13
2371 법륜슨님과 함께하는 온라인 정토불교대학 file Dharma 2022-03-12 22
2370 [공모] 2022년도 다배출 공정전환 지원 사업(취약지역 공정전환 지원 사업) 추가 공고 공모 2022-04-28 23
2369 누리호 발사 성공의 군사적 의미 전작권 2022-06-24 26
2368 「2022년 현충시설 활성화(체험․탐방)지원 공모사업」 시행공고 공감 2022-03-23 27
2367 감로사 천세련작가 전시회및 한국전통차 시연회 file 반야 2022-03-24 27
2366 윤 대통령의 나토 정상 회담 newfile 2022-06-29 27
2365 남북 유엔 대표부 통일염원 인간띠 잇기 행사및 인터뷰 file banya 2022-04-21 32
2364 [추가공고] 2022년 콘텐츠문화광장 융복합콘텐츠 시연지원 공고 공모 2022-05-06 32
2363 [공모] 탄소중립생활 실천운동사업 공모 곰모 2022-04-21 33
2362 [공모] 2022 경기 지역기반게임산업육성(경기글로벌게임센터) 공모 2022-05-25 34
2361 [공모] 2022년 콘텐츠 분야 창업 재도전(세컨찬스) 스타트업 사업화 지원사업 추가모집 공모 2022-04-25 39
2360 미주한인우리세상 제 265화 banya 2022-02-21 40
2359 전우가 희생 당하면 전투력은 배가 된다 지독한 민주당 지지자 2022-03-11 41
2358 융자면허 쪽집게시험대비반(실시간Online강의) (맞춤형코스)(한국어/영어반) loanschool 2021-02-11 42
» 윤석렬은 인간이 되먹지 못했다 천주교인 2022-03-05 42
2356 뉴욕 천세련 작가 전시회 - 감로사 file 반야 2022-03-09 42
2355 아리조나에 6.25 전쟁 기념 문화예술행사 file 반야 2022-06-17 42
2354 소득세 절세 세미나 신청하세요 /미국변호사특강 file jccompany 2022-03-08 43
2353 [Emory 대학교 간호학과 온라인 연구 참가자 모집] 대장·직장암 진단받은 아시아계 미국 거주 여성분들(50달러 기프트카드 증정) file emorysontcola 2022-04-23 44
2352 새 경기 지사 김동연 평전 (흙수저) 인물 2022-06-18 45
2351 전립선염, 방광염 투병 체럼- 천연치유로 해결한 전립선염, 이번에는 방광염을 해결하러- 투병 체험담 손석호 2019-01-22 47
2350 다친 허리로 살아온 세월, 늘 먹던 것이 내 몸을 치료 손석호 2019-03-04 47
2349 한국 축구 1986년 멕시코 대회부터 10회 연속 월드컵 본선 한국 축구 2022-02-01 47
2348 고혈압-투병 체험담- 아내의 보호자로 참여했는데 내 고혈압도 해결 손석호 2019-01-22 50
2347 특별 감찰관제란? (윤통이 그리 없애려고 하는 이유) 특별 감찰관 2022-05-31 50
2346 윤대통령의 용산 이전 평가 이런 2022-06-25 50
2345 반포한강공원 세빛섬 일루미네이션 야경 영상 둥이 2019-01-13 51
2344 매주 직접 강의하는 법륜스님의 <정토불교대학> 강의 file 정토회 2022-02-28 51
2343 소득세 절세 세미나 신청하세요 /미국변호사특강 jccompany 2022-03-02 5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