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수모도 이런 수모가 없다. 


도대체 얼마나 정상회담을 구걸했길래....

 

지난 6월 11일 싱가포르에서 열린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 직후 일본 언론의 보도가 가관이다. 요미우리와 아사히 등 일본 언론은 일제히 3국의 국방장관 회담 내내 “(일본은) 한국에 싸늘한 반응을 보였다”며 회담의 의미를 평가절하했다. 요미우리는 북한 미사일 탐지와 추적 훈련을 공개화·정례화하기로 한 삼국 합의에 대해 “합의는 미국의 강한 의지에 (일본이) 마지못해 따른 것이었다”며 회담 내내 기시 노부오 방위성 장관은 한국의 이종섭 국방장관에게 “눈도 마주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아사히신문은 한일 관계 개선에 대해 “여러 가지 우려가 있다”는 기시 장관의 발언을 소개하며 특히 2018년 12월의 한국 구축함과 일본 초계기 대치 사건을 문제 삼았다. 일본 정부는 한국정부의 3년여 전의 거짓말, 즉 일본 초계기에 우리 구축함이 사격통제 레이더를 작동시켜 위협했다는 걸 부인하는 데 대해 역사적 진실을 밝혀야 한다는 입장이다. 

 

NHK는 샹그릴라 대화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한 기시다 총리가 현지 10일의 기자회견에서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해서는 옛 한반도 출신 노동자(강제동원 피해자) 문제를 비롯한 현안 해결이 급선무”라고 밝히며, “윤석열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은 현 시점에서 예정돼 있지 않다”고 못밖았다. 여기서 현안은 강제동원 소송과 관련한 일본 기업 자산 ‘현금화’ 문제 등이다. 아사히신문의 보도는 더욱 굴욕적이다. 이 신문은 “윤 대통령이 이달 말 스페인에서 열리는 나토 정상회의에서 기시다 총리와 접촉하고 싶어한다”며 한국 정부의 고위관리가 “서서 대화를 나누는 정도가 아니라 정식 회담을 통해 정상끼리 신뢰 형성을 꾀하고 싶다”고 말했다는 사실을 전한다. 이에 대해 일본 외무성 간부는 “윤 대통령의 취임 인사는 끝났다. 내용이 있는 이야기를 좀 더 담아 오라”는 고압적인 발언을 신문은 전하고 있다.

 

한 번도 아니고 반복해서 일본으로부터 뺨을 맞으면서도 일본과의 정상회담에 목을 매는 외교당국이다. 미국을 방문 중인 박진 외교부 장관은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가 가능한 빨리 정상화되길 바란다”고 했다. 이건 또 무슨 자다가 봉창 뜯는 소린가. 지소미아는 일본의 수출규제로 양국 관계가 험악해진 2019년 '종료 조건부 유예'라는 애매한 수식어가 붙었지만 엄연히 살아 있는 협정이다. 이미 작동하고 있는 협정을 뭘 정상화 한다는 이야기인지 모르겠지만, 이 협정으로 더 많은 정보를 교류하고 싶어 하는 당사자는 한국이 아니라 일본이다. 북한에 대한 기술정보와 인간정보가 모두 일본보다 우위에 있는 한국은 정보 제공국이고, 항상 북한 미사일에 대해 부정확한 발표를 남발하는 일본은 정보 수혜국이다. 지소미아를 활성화하자는 말은 일본이 한다면 모르겠으나 한국의 외교부 장관이 굳이 이런 말을 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이에 대해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가 이날 박 장관 발언 이후 “지소미아 정상화가 무슨 의미인지 모르겠다”고 쏘아붙였다. 일본은 자신의 안보를 위해 더 많은 한국의 군사정보가 필요하지만 굳이 손을 내밀 생각이 없다. 최근 윤석열 정부가 일본에 대해 뭘 말하기만 하면 본전도 못 건지고 수모만 당한다. 

 

아마도 윤 대통령은 외국과 정상회담만 하면 자신의 서열이 올라가는 황홀경에 빠지는가 보다. 그러니 뺨을 맞아도 수치심을 느끼지 못한다.


댓글 '4'

행인

2022.06.17 06:20:07
*

지겹다. 너나 잘 해라. 적색분자야. 

깡패

2022.06.17 14:09:05
*

너 좀 맞자..  어디냐?

지나가다

2022.06.17 08:35:49
*.117.152.162

빨간당은 누군데 엇다대고 적색분자래 ㅋㅋㅋㅋ

지겹단 소리나 하니깐 개돼지 소리 듣고살지

골프광

2022.06.17 15:59:36
*

서로서로가 꼴을 못보는 지경이구나 ㅉㅉ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280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906
2438 [Emory 대학교 간호학과 온라인 연구 참가자 모집] 대장·직장암 진단받은 아시아계 미국 거주 여성분들(50달러 기프트카드 증정) file emorysontcola 2022-08-18 20
2437 배신자 신자 2022-08-13 183
2436 이준석이에게 그만 좀 속자구요 2022-08-13 90
2435 이런 이런 file 굥의 츌현 2022-08-12 149
2434 결혼 영주권 관련 질문 [2] 쿠키 2022-08-10 307
2433 투어 가이드 및 기사님 구합니다. [1] Peter Jin 2022-08-10 292
2432 많은 국민이 알아야 한다 file [1] 국민 2022-08-09 114
2431 기독교인 기독교인 ㅠㅠ 2022-08-08 152
2430 법륜스님 행복학교 안내 file 행복학교 2022-08-07 42
2429 윤석렬 대통령 오차 내 접전 file 독한 2022-08-05 88
2428 윤석렬 대통령의 비겁, 옹졸 2022-08-05 91
2427 집 외벽에 돌모양 붙이는 업체 돌모양 2022-08-04 108
2426 성소수자 자녀로 인해 걱정하시는 부모님들을 위한 '재외거주자를 위한 온라인 세미나' file 한국성심리 2022-08-04 73
2425 한인치과 보험이 없어요.. [2] 인하 2022-08-04 239
2424 6.25는 난리도 아니네 2022-08-03 80
2423 윤석렬 정부 첫 대법관 후보 file [1] 대단하다 2022-08-03 65
2422 [공모] 2022 청소년 언어문화 개선을 위한 안녕! 우리말 공연 지원 사업 공모 공모 2022-08-02 24
2421 한국제품 구매방법 모음- 후기 Ava 2022-08-01 154
2420 윤석렬 대통령의 가장 큰 단점 file [3] 이런 2022-07-30 157
2419 10%짜리 대통령의 위엄 file [2] 경찰 화이팅 2022-07-29 130
2418 이재명 12만원 초밥 vs 굥 450만원 저녁 file 등신 2022-07-29 90
2417 지지율 20%의 의미 [2] 넌 끝났어 2022-07-29 100
2416 대한민국의 새 대통령 file [5] 지랄 2022-07-28 153
2415 대한민국의 굥정 [1] 2022-07-28 69
2414 남자 파마 한인 미용실 추천 [1] Salon! 2022-07-25 289
2413 https://azkoreans.org AZ한인회 2022-07-24 146
2412 아리조나 시니어 골프 협회 안내 김 영철 2022-07-23 68
2411 아리조나 시니어 월요 골프 회동 김 영철 2022-07-23 51
2410 한인회 Website 해결되었습니다.  아리조나 한인회 2022-07-23 122
2409 <속보> 윤석열 드디어 끝… 구라쟁이 2022-07-23 14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