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이재명 ‘내 부모님은 청소부였다

조회 수 84 추천 수 0 2022.02.23 04:35:50
청소부 *.29.233.130  

이재명 ‘내 부모님은 청소부였다’

 

가난의 대물림 끊는 체제 만들 것 F24 이재명 ‘내 부모님은 청소부였다’ 가난의 대물림 끊는 체제 만들 것

 

 이재명 ‘내 부모님은 청소부였다’ 가난의 대물림 끊는 체제 만들 것 -공부보다 돈 벌어야 했던 가난한 소년공 출신 -기본소득 등의 공약 가난체감의 경험에서 나온 것 -부자 출신 정치인들, 서민의 고통 결코 알지 못해 -세계적인 한국의 불평등 바로 잡을 대통령 되고파 프랑스의 국제 보도 전문채널 France24(프랑스24)는 ‘노동자 계급의 영웅 소년공 출신, 한국 대권에 도전 (Working-class hero? Ex-factory boy aims for South Korean presidency)’이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한국의 대선 후보인 이재명은 노동자 계급 출신인 자신의 이력이 유권자들에게 그가 불평등을 바로잡을 수 있는 최적의 인물이라는 확신을 줄 수 있기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는 이재명 후보가 학교를 중퇴하고 10대 때 산업재해로 장애를 입은 소년공 출신의 계파 없는 민주당 후보라고 소개하면서 신분에 집착하는 한국에서 정치인으로선 드물게 유권자들의 경제적 고통을 자신이 해결할 수 있다는 확신을 주기 위해 가난을 극복하고 성공한 자신의 이야기를 강조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의 공약은 기본소득에서 탈모치료 지원까지 빈곤했던 어린 시절을 반영하고 있다면서 “따뜻한 거실에 앉아 밖에서 추위에 떠는 사람들을 걱정할 수는 있지만 결코 그 고통을 이해하지는 못할 것“이라는 AFP와의 단독 인터뷰를 인용했다. 그러나, 기사는 야당이 그가 제안한 공약들을 포퓰리즘이라 비난하고 있으며 그가 연루된 스캔들 역시 그의 대권 도전에 걸림돌이 됐다고 언급한다. 또, 작년 두 대선후보의 대비된 어린 시절 사진이 게재되었던 일을 언급하면서, 그의 어린 시절이 지지자들에게 반향을 불러일으키기는 하지만 여론조사에 충분히 반영되지 못하고 있다고 말한다. 기사는 한 정치 분석가의 말을 인용해 앞으로 있을 TV토론에서 어떤 메시지로 중도층을 표집하느냐가 결정적일 것이라고 전한다. 기사는 이어 이재명 후보가 어린 시절 잔혹한 근로환경 속에서 일해야 했던 환경을 언급하면서, “당시는 억압의 시대였고 군복을 입은 관리자들이 어린 근로자들을 폭행하곤 했다. 나는 고등학교 졸업장이 필요한 관리자급이 되면 매질로부터 벗어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는 AFT와의 인터뷰를 소개했다. 또 기사는 그가 프레스에 팔이 눌린 영구 장애인으로서 삶을 포기하려다 인권변호사로 활약하게 되기까지 그의 인생역정을 짧게 소개하면서, 과거의 어린 노동자가 선출직 정치인이 된다는 것은 “전례가 없던 것”이라고 말한 이상돈 전 의원의 말을 인용했다. 기사는 이재명 후보가 정치적으로 성장하게 된 배경인 보편적 기본소득이라는 대표적 공약을 제시한 배경에 대해 언급한다. 이재명 지사는 경기도 지사 시절, 청년 기본소득, 무료 교복 지급, 무료 산후조리, 한국 최초 도민에게 코로나 지원금을 지급했다면서 만약 그가 대선에서 승리하면 성인 1인당 매년 100만원의 기본 소득을 지급할 것이라고 말한다. 기사는 그 배경으로 ‘학비를 낼 수 없었기에 공장에서 일해야 했으며 자신은 비록 청소부였던 부모님의 가난을 벗어났지만, 많은 사람들은 가난을 대물림하고 있고 그 체제를 바꾸는 것이 대권 도전의 포부’라고 밝힌 이재명의 인터뷰 기사를 인용했다. (글, 박수희)

 

다음은 뉴스프로가 번역한 France24 의 기사 전문이다. 감수: 임옥 번역: 이소민/주대환

[저작권자: 뉴스프로, 기사 전문 혹은 부분을 인용하실 때에는 반드시 출처를 밝혀 주십시오.] https://thenewspro.org/2022/02/23/ex-factory-boy-aims-for-south-korean-presidency/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305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952
2264 윤석렬 당선인에 대한 외신 평가 file [1] 당선인 2022-03-25 122
2263 청와대를 개방하라 [1] 둘리 2022-03-25 94
2262 감로사 천세련작가 전시회및 한국전통차 시연회 file 반야 2022-03-24 31
2261 [독자투고] 애리조나 목사회 3월 정기모임 기사를 보고 몇 자 적습니다 [4] 조용기 2022-03-24 260
2260 윤석렬 완전 타켓이 되겠네 [1] 타켓트 2022-03-24 150
2259 세상이 바뀌고 있다 [3] 개삼촌 2022-03-23 211
2258 피닉스 이주 고려중입니다 [14] tama1134 2022-03-23 684
2257 「2022년 현충시설 활성화(체험․탐방)지원 공모사업」 시행공고 공감 2022-03-23 30
2256 군 통수권자에 도전하지 말라 [3] 예비군 2022-03-23 106
2255 "용산 집무실 반대"는 명백한 선전포고다! [1] AZ 2022-03-21 130
2254 교정유지장치 제거할 수 있는 치과 추천 부탁드립니다 [3] 치과 2022-03-19 214
2253 라돈가스측정기 있으신 분 계신가요? [2] 도움 2022-03-19 158
2252 뉴욕화가 천세련 전시회및 한국 전통차 시연회 및 요가 워크샾 file 반야 2022-03-18 59
2251 정말 참고참다가... 아리조나타임즈관리자분들좀 봐주세요 [4] 제발.. 2022-03-16 736
2250 설렁탕이나 곰탕 맛있는 집 있나요? [1] 궁금 2022-03-15 433
2249 대깨문들 보시오 ㅋㅋㅋ 형보수지 2022-03-15 161
2248 한국무용에 대하여 태바쌤 2022-03-14 88
2247 콜걸이 어때서? [2] 호스트 2022-03-14 459
2246 국격. 영부인이 콜걸? (프랑스 르몽드 ) file 콜걸 2022-03-14 159
2245 내가 아는 이재명 [1] 이재먕 2022-03-14 131
2244 법륜슨님과 함께하는 온라인 정토불교대학 file Dharma 2022-03-12 24
2243 윤석렬 당선자 지지자들ㄷㅅ [1] ㄴㄷㅈㄷㅅ 2022-03-12 210
2242 전우가 희생 당하면 전투력은 배가 된다 지독한 민주당 지지자 2022-03-11 43
2241 차기 영부인께서 1번남들께 드리는 말씀 file [2] 영부인 2022-03-11 227
2240 세탁기 분해 청소, 소독 file 써니 2022-03-11 77
2239 H마트 2호점 어디에 생기나요? [8] 궁금 2022-03-10 769
2238 좋아하는 정치인에서 사랑하는 정치인이 된 이재명  이 [3] 재극기 부대 2022-03-10 102
2237 이재명 출금 금지 시켜야 하는데 [3] 출국금지 2022-03-09 276
2236 뉴욕 천세련 작가 전시회 - 감로사 file 반야 2022-03-09 47
2235 유학생 추천 학교 [4] 유학 희망생 2022-03-09 289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