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언젠가는 *.221.163.91  

안녕하세요 ..서울 입니다..

그 곳 Chandler의 Kwi pok Yi. (이기복,50대 중반)...    Seung *** Yi. (50대 중반) 란 사람을 찾을 수 있을까요 .


저는 그 사람들을 믿었는데 결과적으로는  제3자가  저를 봤을 때 이해 못하는 결정을  저지르고 말았습니다.
돌이킬 수 없는 게  시간인데 이 중요한 시기에 제가 우리 애한테는 큰 죄를 짓게 되었습니다

믿었던 사람들이었고 지금 1년 넘게 기다리고 있는데  지금은 잠적 한건지 연락이 안되네요..

(18년 6월 경 발생한 이 문제 요인은 다음에 다시 ..)

저희는 어렵게 유학 결정을 하고 17년 3월 그 사람이 막내아들 친구 만들어주고자 홈스테이를 한다는 글을보고 동갑이기도 해서 믿고 시작했는데 이렇게 뒤통수를 치는군요..
저희 애는 18년 6월에 다음 학기 진로도 못 정하고 돌아왔습니다. 

 

18년 4월 부터 다음 학기 진로 정해야 하니 해결해 달라 했을 때 걱정하지 말라며 아들 딸가지 등장시키며 곧 보내준다고하고서 약속을 안지켰습니다   

그냥 이렇게 지나고 있으면 또 다시 어딘가 에서 저처럼 도움이 필요한 누군가 에게 재능기부 한답시고 도움의 손을 내밀다가 나중에 저처럼  이런일로  피해를 보시는 분이 생기면 안될 거 같습니다.

떨어져 있지만 같은 자식을 키우는 부모로서 , 고향이 대구라며 같은 한국 사람 으로서 믿었습니다
미국에서 한국사람이 한국사람 뒷통수를 친다는게 너무 어이가 없습니다. 

본인 입으로도 그런 모습들이 싫어서 가족들은 교회 다니지만 본인은 교회도 안다닌다 했는데...

지금 어디선가 나름데로 본인과 가족을 위해 밥 쳐먹고 똥싸며  담배 빨아가며 살고 있을거고  와이프와 딸은 주말에 교회 가서 기도 하고 있을겁니다 ..

저는 그때 똥쭐 타가며 해결 요청을 했을때도 일이 안풀려 계류가 된 상태이니 며칠만 기다리면 해결 된다는 그 사람을 믿었었는데 지난 1년  그리고  해결이 될 때까지 가장 구실도 제데로 못하고  피똥 싸가며 하루하루 힘들게 지낼 거 같습니다.

어른의 잘못으로 아이에게 피해를 주는일이 생기면 안될거 같아 글을 올리며 이 글 보시는 분들의 지인이 피해를 보지않기를 바라며 유사한 일이 또다시 발생하지 않도록 계속 하겠습니다.
이런경우 조언도 감사히 듣겠습니다.

해결방안이 있는지 고견도 여쭙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댓글 '6'

janesuh

2019.07.10 10:25:58
*.103.52.19

이렇게 글을 올리시는게 쉽지 않아을테데, 그래도 올바르게 잘하셨어요.실래하지만, 이메일주조좀 부탁드립니다. 

언젠가는

2019.07.10 10:42:55
*.221.163.91


답글 감사합니다.

어른들끼리의 사업상 뒤통수 치는것도 물론 안되지만 애들로 인해 시작된일인데 애 한테 피해를 주며 뒤통수 치는건 아니라 생각합니다.


교육청 신고부터

2019.07.17 11:21:25
*.198.5.212

홈스테이로 사기친것 같은데.. 인터넷 리서치를 해보면, 아마 미성년자 홈스테이에 대한 규정이 있을겁니다. 주에 신고제로 운영하던 것같은데요. 교육청및 교육당국에 미성년 학생에 대한 abuse로 학교를 못다니게 했다고 신고도 하는 거 추천합니다.

법률및 법에 호소할 기관이 있어도, 정보 부족및 거리 제약등으로 피해자가 있음이 안타깝습니다.

언젠가는

2019.07.18 18:28:42
*.154.225.117

조언 감사드립니다.

작년 너무 힘든 시간이었고 애걸을 하며 해결을 요구 했지만 서로의 생각이 다를 수 있어 그사람들의 주장데로 기다리고 있었는데 지금은 연락도 안되고 잠적했다는 느낌을 안 가질수 없네요.

그 사람들 애들은 그 동네 학교를 다니고 있을텐데......얼마전 막내는 장난감 샀다고 좋다고 글도 올리던데......

다른 피해자가 없으면 하는 바램 입니다..

피닉스댁

2019.07.26 13:28:50
*

세상에..정말 힘드셨겠네요. 아리조나 한인으로서 대신 사과 드립니다..저도 고등학생 아들이 둘 있는 엄마인데 자식 이용한 사기는 정말 가장 비열한 사기인것 같네요
분명 곱게 살아갈리는 없습니다. 남의 눈에 눈물 나게 하면 제눈엔 피눈물 나게 돼있습니다. 함내세요!!

언젠가는

2019.08.04 18:17:00
*.154.225.117

감사합니다. 

그사람들도 자식 키우는 입장에서 처음부터 사기치려 하지는 않었을 것입니다만 그러나 결과적으로 끝까지 거짓말을 하였습니다.

저희는 3월11일에 요청을 하였고 6월 7일 에서야 그간의 모든 말들이 거짓이라고 메일 이 왔습니다.

그동안 몇번이나 약속을 하였으나  이런 저런 이유를 들며 기다리라 하였습니다.  

아이의 다음학기를 결정해야 하니 조금 서둘러 달라 부탁을 하며 기다렸습니다만.....

결국 아이의 다음학기 진로도 결정 못하고  시간만 흘러 다시 한국으로 들어오게 되었습니다,

 

일을 이지경으로 만들어 놓고  자기네들 믿고 맏겨 놓으면 대학갈때가지 학업에 지장없도록 한다더군요

이게 사기 아닌지요?   이 상황에 믿고 맏길수 있는지요?  

순수한 자기들을 몰라 준다고 오히려 저를 원망하더라구요,,,,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174
1746 H MART가 6월 11(목) 오픈합니다 [3] HMART 2020-06-08 1185
1745 H마트 2020-06-08 526
1744 애리조나 주에서 운전면허 취득 [1] CrownK 2020-06-08 274
1743 트럼프정부 실업률 일부누락 2020년 4월 19.7% 5월 16.3% 실업률 헝그리 2020-06-07 69
1742 TSMC 대만에 파운드리 공장 건설 당장 추진 개미 2020-06-06 216
1741 그리운 사람을 찿습니다 Simon's Sushi 2020-06-05 324
1740 H 마트 오픈날짜 나왔나요? 아시아나마켓 2020-06-05 288
1739 스시맨 월급 [7] HJ 2020-06-04 730
1738 조지 플로이드 사망 시위관련 재외동포 재산상 피해 접수에 관한 안내입니다.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6-04 139
1737 자신의 연봉에 맞는 집 가격대는? 캘리드림 2020-05-31 416
1736 박경재 LA총영사 담화문 - 조지 플로이드 사망에 항의하는 시위 사태에 즈음하여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5-31 182
1735 오늘부터 8PM 통금 아리조나 2020-05-31 335
1734 운전면허 취득 질문 드립니다 [1] 유학생 2020-05-29 273
1733 5월 30일 "Arizona Testing Blitz" 주 전역으로 대대적인 COVID-19 검사를 실시합니다. file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5-29 198
1732 코로나19 드라이브스루 무료검진안내 file [4] SIPMD 2020-05-27 480
1731 한인 간호사 분들께 KN95 마스크 무료로 제공합니다. AKNA 2020-05-25 198
1730 오렌지 카운티에서 이사 간 친구, 유경이를 찾습니다 초이12 2020-05-23 227
1729 피닉스로 이사하는데 질문 드립니다. [2] newbie 2020-05-20 736
1728 대만 반도체 회사 TSMC 아리조나 공장이 어느 시티에 세워지나요? [2] whiteclassic 2020-05-15 834
1727 아이들 영어책 고를 때 도움이 되는 사이트 bestkidsbooks 2020-05-14 86
1726 햄스터 교배 방법 Ryan 2020-05-10 181
1725 우버잇츠 (Uber Eats)에 한식당들 많이 있네요~ 아리조난 2020-05-10 355
1724 박준뷰티랩 오늘(8일)부터 영업재개 합니다 ^^ file [1] AZ.Parkjun 2020-05-08 662
1723 미국 4월 실업률 14.7% 살아남자 2020-05-08 162
1722 5월 11일부터 메사 시에서 진행하는 Mesa CARES Small Business Reemergence Program에 대해 알려드립니다. file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5-07 183
1721 5.17-5.21.2020 주차장 공사 감독해 주실분 Az landmark 2020-05-07 199
1720 조심하세요 [7] 어처구니 2020-05-06 927
1719 요즘 코로나 사태에서 핫한 비지니스??? [10] 마캣 스시바 사랑 2020-05-03 1023
1718 ownership이 100%외국인 경우 은행 계좌 오픈 방법 [2] sunny7 2020-05-03 209
1717 미국중소기업청(SBA)자료 – COVID19 소규모 비지니스 구호 대출 ($370 Billion)에 대한 새로운 신청관련해서 알려드립니다. [1]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4-26 34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