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한인 치과 추천해주세요.

조회 수 822 추천 수 0 2019.03.05 04:48:37
커피 라떼 *.103.208.131  
과잉진료 안하고  양심적으로 하시는 실력좋은 치과의사 없나요? 

아무래도 충치 때문에 치과에 가야할것 같은데 전에 엘에이에서 치료받은 치과 선생님이 너무 못하셔서 고생했거든요. 
이번엔 좀 실력있는 곳으로 가고 싶어요.
신경치료 잘하는 치과 추천해 주세요.

감사합니다.

댓글 '8'

치과 환자

2019.03.05 11:03:20
*.238.3.185

Gilbert과 Riggs에 한국 여의사분이 하시는곳이 친절하고 잘 해 주십니다..

헬쓰마니아

2019.03.06 10:18:27
*.106.46.67

Arch Dental (480-964-2724) 닥터 Cho 선생님이 아주 섬세하고 꼼꼼하게 잘 하십니다. 최신설비와 깨끗한 환경에서 아주 친절하게 잘 해 주시던데요^^



절대비추

2019.03.25 22:03:56
*.167.228.223

아치덴탈 정말 비추에요. 여기서 간단한 떼우는 치료 받고 몇개월만에 안에가 다 곪아서 다른 곳 가서 새로 다 치료 받았어요. 미국 치과 의사분이 어디서 했냐고 물어 볼 정도로 이상하게 해놓아서 엄청 고생 했어요. 시설도 후지고요. 이사온지 얼마 안되서 신문 광고 보고 갔다가 두번 다시 안가요. 여기 가느니 차라리 구글 리뷰 좋은 미국치과를 찾아 가세요.

지나다

2019.03.14 17:46:10
*.167.216.181

Smileworks 라고 Riggs 하고 McQueen 입니다. Gilbert 아니고요

한국 여자의사분이 하시고요..친절하고 가격도 착한 편입니다.

저도 그곳에 5년째 다니고 있습니다.

강추

2019.03.14 22:23:34
*.225.145.29

Ahn & Perez PC,

2039 S Mill Ave # F, Tempe, AZ 85282 

한국말은 조금 서툰 편이지만 한국어로 의사 소통은 가능해요(저는 주로 영어로 소통). 

Dr 안 정말 친절하시고 다닐수록 더욱 마음에 듬니다.

처음 갔을 때에는 남편만 만나고 (남편도 아주 친절하고 좋았지만) , 

특별하지 않아서 6개월 뒤에 다른 치과로 갔는데 거기는 다시는 가지 않기로 마음 먹었습니다. 

단지 비지니스의 대상,과잉치료를 하는 것 같은 느낌울 저는 받았기 때문입니다.


1년이 되어 Cleaning 받으로 오라는 전화가 Ahn & Perez PC에 와서 다시 가기 시작했고 4년이 

넘었는데 정말 좋으세요. 필요없는 것을 권하지 않고 시간이 지날수록 믿음이 더생겨요

아내와 아들도 다니게 했는데 아내는 처음 다녀와서 너무 친절해서 불편해서 안가겠다고 하더니,

2번가고 3번 가면서 이제는 아주 좋아해요.(아내는 남편한테 받는 것 같기도 하고요.)  

항상 상태 좋다고 Cleaning만 받아서 치료실력과 비용에 대해서는 할말이 없지만,  항상 겸손하고 친절해서 시간이 지날수록 믿음이 더 가고 편해져요. .


Smileworks는 제가 안가봐서 잘 모르고요.

한국인 의사가 편하시면 예약할때 Dr 안으로 분명하게 이야기하시면 그렇게 해줄거예요.

어제 치과에 다녀오고 오늘 아내와 치과 이야기 하면서 친한 가정에 추천해주자고 이야기 했는데 마침 질문하셨네요.

병원의 6개월 1년 reminder call이 참 고맙더라고요. 다른데 찾기 귀찮아서 그냥 가게되었는데,  덕분에 좋은 치과를 계속 다니게 되니까요.

2019.03.22 20:49:30
*.42.42.64

전화번호가 어떻게 되나요 ?

강추

2019.03.23 16:06:41
*.225.145.29

Google Map에 Type하면 전화번호와 리뷰도 볼 수 있어요.

치과

2019.03.26 15:24:00
*.251.234.178

Arch dental 절대 가지 마세요.

스케일링 하러 갔는데 이상하게 치과 의사 선생님이 직접 하시고 , (보통은 치위생사 분이 하시는데 ) 자꾸 다른 시술 권해서 거절 했는데

몇 일 있다가 예전에 때운 이빨이 다 부서져서 다른 치과 가서 치료 했구요 (일부러 부러지게 했을 거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ㅠㅠ)

그전에 저희 어머니도 치아 하나를 치료 받았는데 잘 못 되서 반년도 안 되 다른 곳에 가서 다시 치료 받았습니다. 

정말 가면 안 되는 곳입니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스팸관련 글쓰기/회원제 실험중 [2] 어드민 2013-10-22 14921
1553 자동차 앞유리 돌을 맞았어요 복원 잘하는곳 있을까요? [3] min 2019-06-13 650
1552 London Bridge 어떠세요? [2] 첸들러 소년 2019-06-12 670
1551 H-mart [1] 피닉스 2019-06-09 1585
1550 Notice to Terminate tenancy - 조언 구합니다. [2] 휴123 2019-06-05 664
1549 혼자가기 좋은 골프장 추천부탁드립니다 [6] 잔인한회색곰 2019-06-04 717
1548 운영자님에게 요청합니다 [4] 게시자 2019-06-02 684
1547 운영자님께! [2] Angel 2019-06-01 700
1546 투산 이주, 학군 추천 부탁 [2] 투산이주 2019-05-30 356
1545 테니스 [1] 박광수 2019-05-29 526
1544 매주 수요 산행. 리리마켓 7시 [2] 첸들러 아이 2019-05-29 591
1543 중고차 파는 곳 좋은 곳 추천 부탁 드립니다. [1] 줄무늬 돼지 2019-05-28 395
1542 아시아나 생새우 [5] 마미손 2019-05-19 1170
1541 순회영사 [3] canne 2019-05-17 730
1540 진샤브 위생검열 불합격 지나다가 2019-05-16 828
1539 한인 산부인과 찾습니다. 산부인과 2019-05-13 428
1538 1993년 2월 15일 뉴스 (오렌지족의 하루) 2019-05-10 326
1537 야구동호회 연습 동영상 [스캇츠데일 챈들러 템피 메사 길버트] 야구 2019-05-08 295
1536 임은옥 교수 연구팀에서 아시아계 유방암 이환 여성 환우분들의 연구 참여를 기다립니다. chiyoug lee 2019-04-29 284
1535 인간애, 민족애, 한반도 통일, 올바른 하나님 사랑실천, 적폐청산 등등 [12] Joseph 2019-04-25 575
1534 골프 레슨 아리조나 아짐 2019-04-23 553
1533 심심한데 오랜만에 암웨이한번 올려볼까요 암웨이사장 2019-04-22 557
1532 투싼지역 아파트 추천부탁드립니다. [5] 김태영 2019-04-21 518
1531 화요 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9-04-19 265
1530 아리조나 살만한가요? [4] 버드 2019-04-16 1249
1529 남자 아이 포경수술 질문이요. [4] 고래잡이 2019-04-08 788
1528 화요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9-04-05 305
1527 아리조나 국제변호사 문의요.. [6] Mina 2019-04-03 680
1526 아리조나 주립대 가을학기 입학 예정입니다. 아파트 추천 부탁드려요. [4] 유학생 2019-04-03 739
1525 만나가든 부페 [2] 피오리아 2019-04-01 1156
1524 ASU 학생 축구팀이나 템피지역 축구팀있나요? [2] 2019-03-22 49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