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에이스 칼라로고.JPG

안녕하세요. 
ACE 유학생보험 담당 최환석 팀장 입니다. 멀리 해외에 계신 모든 고객분들의 익일 번참하심을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미국 현지에서 의료보험 가입을 원하시는 분들을 위한 정보를 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잘 아시다시피, 미국은 한국과 달리 국가 의료보험 제도가 없는 국가입니다. 더구나 유학생들에게 각 대학이 요구하는 의무보험조건도 각기 다르며, 보험료 또한 상당히 비쌉니다. 의료보험은 외국의 부담되는 사보험사 및 학교보험의 의료보험료 보다도 저렴한 에이스의 유학생 보험으로 대처하실 수 있으십니다.

미국 대학교의 보험은 각 세부 진료항목과 담보내역이 협소하여 학교보험에서 커버되지 않는 부분은 Co-pay(공동부담금) 또는 많은 Deductible(자기부담금)을 지출하게 되어있으며 비행기 사고라든지 천재상해 및 약제비의 보장축소 뿐만이 아니라 ER이나 의료실비 쪽으로 나오는 치료비부분을 본인이 부담하시는 금액이 더 많게 책정되어 있는 약관을 준용합니다. 보험에 가입을 했어도 보상과 서비스가 아주 적은 그런 상품들이 물론 전부는 아니지만 대부분이라고 확인되어집니다.

반면,한국의 에이스 유학생보험은 딱히 진료과목을 구분짓지 않고 해외에서 병원이용시 발생되는 치료비 전액을(구굽차이용비,약제비,수술비,검사비,입원실비,후유장해위로금,사망보험금..)
언제 어디서든 24시간 130여개국에서 보장받으시게 됩니다.  가격적으로 저렴할 뿐만이 아니라, 미국의 사보험 제도와 보험사의 상술적인 상품구성에 비교한다면 정말 좋은 보장성을 약속드립니다. 또한 면책금(Deductible)이 없어 현지생활에 정말 유용한 보험이라고 이미 정평이 나있으며, 많은 고객분들이 애용하고 계십니다.

대학별 보험조건에 맞게 상담후 가입 학교보험 Waiver 절차 대행부터 통과까지 책임지고 진행해 드리고 있습니다. F-1, F-2, J-1, J-2 또는 H 비자 분들이 가입시 많은 보험료를 절약 하실수 있습니다.

(시민권, 영주권자분들은 우선 심사를 통해 가입여부 판단)

링크된 홈페이지( http://www.aceins.co.kr) 주소를 참고하셔서 궁금 하신 사항 있으시면 아래 연락처로 이메일 및 전화주시면 신속 정확하게 보험에 관한 모든사항을 상담해 드리겠습니다.

어느 그 누구도 예측하지 못하는 사고와 질병로부터 예외가 될 수는 없을 것입니다. 이제 해외현지생활의 필수적인 의료보험은 세계가 인정하는 ACE로 안전하게 성공적인 학업을 보장받으십시오!
*주의 : 해외 현지 신규가입시 1개월 유예기간을 적용합니다. 유학생보험은 학기시작 전, Waiver Deadline 전에 가입하는 것이 좋습니다. 단, 현지에서 급하게 학교제출용 보험가입증명서가 필요하신 분들은 일정한 양식을 갖춰 유예기간을 앞당겨 드립니다. 

기타 궁금 하신 사항은 연락 주시면 자세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에이스 유학생 보험 최환석 올림

 

Sincerely,
최 환 석 팀장
Korea

Cell) 010-8532-6111 전화)070-7529-2797

E-Mail) [email protected]

ACE American Insurance Company

http://www.aceins.co.kr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171
94 봉사 정신줄놓고 2011-06-11 4940
93 LA왕복 버스 지금도 운행하는지? [2] Mike 2011-06-09 6452
92 그라지 도어 opener 고장 -어느 업소에 수리부탁을 해야하나요? [4] brian choi 2011-06-09 6386
91 고사리 따러 갑시다. [15] 아리조니... 2011-06-09 7914
90 진실만을 기록한 역사와 추억의 노래 를 보관 하시였다 보세요 sam123 2011-06-07 5508
89 신부 화장 헤어 추천 부탁드립니다. [1] 신부화장문의 2011-06-03 6133
88 무료로 영어 배울수있는곳 아시는분 가르쳐주세요 아리조나요 2011-06-03 5983
87 거물간첩 연고대생.이게 국가인가?.와 흘러간 우리의 노래 몇곡 [1] sam123 2011-05-30 5957
86 아리조나 주에서 보조를 해주는 건강 보험이 있나요? [1] 시애틀 2011-05-29 5954
85 tax number에 관하여 [1] 배도영 2011-05-25 6330
84 해외교민을 위한 키마월드 종합검진 안내 김용대 2011-05-25 6322
83 유진철 VS 김재권, '대권'은 어디로? 총연 2011-05-23 6374
82 제목노병들이 울어버린 김진철목사 남침땅굴 삭발현장 (슬라이드) sam123 2011-05-23 11459
81 아리조나 주의 유아 교육(4세)? [1] 줄리아 2011-05-23 6225
80 이창동 감독, 윤정희 주연 영화 '시'가 피닉스에서 상영중입니다! 아리조나 타임즈 2011-05-20 7738
79 5.18기록유산 관련 UNESCO에 보낸 지만원 박사의 편지 [2] sam123 2011-05-20 6237
78 미국 생활 문의드립니다. [1] 안두리 2011-05-18 5833
77 북한 남침땅굴 대국민 호소문(동영상) 김진철 (펌) [2] sam123 2011-05-18 12198
76 5·18 기록물’ 유네스코 등재 조직적 방해 sam123 2011-05-13 6619
75 제목5/13 (금) 서석구 한미우호증진협의회 변호사 sam123 2011-05-12 11212
74 '제트맨' 그랜드캐년을 날다. 아리조나 타임즈 2011-05-10 7434
73 차가 없는데 마켓가려면??? LA어리버리할머니 2011-05-10 6519
72 제목사랑하는 내 아들, 딸이 아빠의 사역을 인정해주니 고맙다 김진천 글 sam123 2011-05-09 12970
71 한의사 대상 보험 청구 교육 계획 tiger kim 2011-05-09 6234
70 피닉스경찰의 여학생 "과잉진압" [1] 아리조나 타임즈 2011-05-09 7207
69 부모님 건강하게 오래 오래 사십시요 sam123 2011-05-08 6311
68 제목정창화 지만원의 글 왜 강력한 통치권을 발동 못하십니까?외 즐거운 youtube노래 sam123 2011-05-06 6929
67 추신수 음주운전 체포 동영상 dui 2011-05-05 6144
66 CPA(회계사) 추천 부탁합니다. [5] 성심 2011-05-02 9723
65 Fry's, Albertsons, Bashs, whole foods, Walmart, Target, Safeway 등 쿠폰 받아 가세요!!!!! file 쿠폰언니 2011-05-02 708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