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미국 쇠고기 수입업체 폐업 줄이어

조회 수 4894 추천 수 0 2011.09.14 16:52:30
미국 쇠고기 *.124.123.117  
수요 줄고 수입원가 올라 자금난에 허덕
"팔면 팔수록 손해" 올들어 20여곳 문닫아

김현상 기자 [email protected]
 
미국산 쇠고기 수입업체들이 줄줄이 문을 닫고 있다. 미국산 쇠고기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심리가 쉽사리 해소되고 있지 않아 수요가 급감하고 있는데다 고환율에 따른 수입원가 상승까지 더해지며 수입업체들의 자금난 악화로 이어지고 있는 것. 이에 따라 올해 들어서만 문을 닫은 수입업체가 20곳이 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28일 업계에 따르면 국내 최대의 육류수입업체인 필봉프라임엔터테인먼트가 지난 26일 최종 부도처리된 것으로 밝혀졌다. 이에 따라 하루 뒤인 지난 27일에는이 회사의 당좌거래마저 정지된 상태다. 필봉프라임 관계자는 "최근 기업의 유동성 문제가 급격히 악화돼 26일자로 최종부도 처리됐다"고 밝혔다.

필봉프라임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990년 수입육 유통회사인 '필봉유통'으로 시작해 그동안 미국 카길그룹을 비롯해 호주캐나다, 남미, 유럽 등 세계 각국의 대형 축산물업체들과의 제휴를 통해 수입육을 공급해 온 국내 1위 규모의 수입 육가공 유통업체다.

필봉프라임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06년 3월에는 적자에 허덕이던 코스닥상장기업 이네트를 인수하는 등 꾸준히 외형을 키워왔으며 지난해에는 약 1,702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에 앞서 지난 3월에는 또다른 대형육류수입업체인 미트코리아닷컴도 문을 닫았다. 미트코리아닷컴은 지난해 7월 첫 출범한 사단법인 한국수입육협회의 초대 회장을 맡고 있는 김태열 회장이 운영하고 있는 곳으로 미국산 쇠고기의 판매부진과 환율부담으로 경영난이 악화되며 결국 부도를 맞은 것으로 전해졌다.
올 1월말에는 육류수입업체 미트마트인터내셔날도 계속되는 자금난을 못이겨 최종 폐업처리됐다.

육류수입업체의 한 관계자는 "미국산 쇠고기를 바라보는 소비자들의 시선이 여전히 부정적인데다 지난해 하반기 이후 환율이 큰 폭으로 오르면서 수입원가에 대한 부담도 크게 높아진 상황"이라며 "현재로선 사실상 팔면 팔수록 손해를 보는 구조이기 때문에 소비가 되살아나지 않는 한 앞으로도 문 닫는 업체들은 속출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유통업계에 따르면 홈플러스에서 지난해 12월 461톤에 달했던 미국산 쇠고기 판매량은 올 1월 389톤, 2월 260톤으로 감소한 데 이어 4월에는 255톤까지 줄어들었다.

신세계 이마트에서도 미국산 쇠고기 판매량이 지난해 12월 416톤에서 올 4월 270톤으로 급감했으며 롯데마트 역시 지난해 12월 249톤 가량 판매되던 미국산 쇠고기가 올 4월에는 150톤으로 5개월여만에 100톤 가까이 줄어들었다.
원본기사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141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698
1976 김재권..."15만 달러 주겠다. 무덤까지 가지고 가자고..." 녹취록 공개 [3] 미주한국일보 2011-06-17 5208
1975 Moon Pop (뻥튀기) 점주를 모십니다 Jae Jung 2013-02-11 5184
1974 변호사 [2] want 2013-04-29 5142
1973 차량 탈취범 LA 한인타운서 추격전…윌셔-버몬트 주유소서 체포 맙소사 2012-02-24 5132
1972 타주에서 이사올 시 자동차 등록 [3] 자동차번호판 2012-05-16 5129
1971 한국 드라마 추천.. [1] 드라마 2012-04-08 5117
1970 북가주교회들 선교단체 인터콥 문제 다룬다 [1] 산호세 2011-07-30 5095
1969 보험료가 보장될 수 있는 저축성 생명보험 [10] 조심 2012-01-26 5062
1968 Thanksgiving 당일..특별한 여행을 원하십니까? ~~("금강산!!!!) [1] 안내꾼 2012-11-03 5050
1967 면허증 질문... [5] AZ 2013-04-25 5047
1966 이단이라구여? 헐 누가 누굴 보고 이단이라 하시는지 [9] 이단 2011-10-22 5043
1965 송산 [13] 미식가 2013-06-19 5043
1964 사람을 찾습니다 민의홍 2011-08-08 5033
1963 한국인 산부인과 있나요 아리조나에? 아리조나 2011-06-24 5011
1962 아리조나주에 대해 자세히 알고 싶습니다 [6] 새옹지마 2011-07-13 4998
1961 부정선거 김재권, '회장자격 박탈결정' [15] 미주한국일보 2011-07-01 4963
1960 룸메이트나 서블릿 홈스테이로 들어갈 경우 [2] 렌트궁금 2013-04-27 4957
1959 봉사 정신줄놓고 2011-06-11 4944
1958 한국인들의 허영심이 만든 허구 .. 세계3대 인명사전 Arizona 2015-06-20 4899
1957 한국 자동차의 무한 질주를 기대하며 file [1] 차붐 2011-10-19 4896
» 미국 쇠고기 수입업체 폐업 줄이어 미국 쇠고기 2011-09-14 4894
1955 고려식당이 나왔네요 [5] 친구 2013-06-28 4886
1954 중고차 판매 절차가 어떻게 되는지요... [3] 에릭 2011-06-30 4885
1953 축구 사랑... [5] 축구사랑 2011-08-25 4877
1952 Direct TV [8] No Direct TV 2011-08-19 4861
1951 다시는 아니 갈사람 [5] 제시카 2012-02-26 4853
1950 WAYNE과 함께 배우는 애리조나 패턴영어 0004 wayne 2011-06-26 4822
1949 겨울철 여행 주의사항... 안내군 2012-11-13 4791
1948 WAYNE과 함께 배우는 아리조나 영어패턴 0001 wayne 2011-06-22 4763
1947 헉 바퀴 발견 ~ 하수구에 못 올라오게 내려보내는 바퀴약 세바퀴 2011-06-21 4762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