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한국갤럽

윤 대통령 지지율 32%···보수·노년층도 이탈 기류

 

부정평가는 53%···2주새 20%P 치솟아

 

60대 50%→39%···PK서도 11%P 하락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이 30%대 초반까지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5일 나왔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 지지율 하락에 대해 “지지율이 올라갈 때나 내려갈 때나 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고, 국민만 바라보며 일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국갤럽이 지난 12~14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3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이날 내놓은 조사 결과(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를 보면, 윤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32%를 기록했다. 잘못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53%로 긍정평가보다 20%포인트 이상 높았다.

 

 

긍정평가는 지난주보다 5%포인트 하락한 반면, 부정평가는 4%포인트 상승했다.

 

윤 대통령 지지율은 대부분 지역과 연령대에서 지난주에 비해 하락했다. 지난주 같은 조사에서 37%를 기록했던 서울 지역 지지율은 32%로 떨어졌고, 부산·울산·경남은 45%에서 34%로 11%포인트 떨어졌다. 60대 지지율은 지난주 50%에서 39%로 떨어졌고, 70대 이상 연령대에서도 55%에서 51%로 하락하며 50%선이 무너질 위기에 처했다. 국민의힘 지지층의 지지율은 70%에서 62%로, 보수층 지지율은 62%에서 53%로 하락했다.

 

윤 대통령 지지율은 6월 2주차 갤럽 조사에서 53%로 고점을 기록한 이후로 5주 연속 하락세다. 이 기간 동안 21%포인트 하락했다. 같은 기간 부정평가 응답은 33%에서 53%로 20%포인트 치솟았다.

 

갤럽은 윤 대통령 지지율 하락에 대해 “2주 전까지는 주로 성향 중도층과 무당층에서의 변화였으나, 지난주에는 윤 대통령에 호의적이던 고령층과 국민의힘 지지층, 성향 보수층 등을 비롯한 대부분의 응답자 특성에서 긍정률 하락·부정률 상승 기류가 공통되게 나타났고, 이번 주까지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직무 수행 부정 평가자는 ‘인사’(26%), ‘경험·자질 부족/무능함’(11%), ‘경제·민생 살피지 않음’(10%), ‘소통 미흡’, ‘독단적/일방적’(이상 5%), ‘외교’, ‘공약 실천 미흡’(이상 4%), ‘발언 부주의’, ‘전반적으로 잘못한다’, ‘전 정부와 마찰/전 정부 탓’(이상 3%) 등을 이유로 들었다(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고).

 

대통령실 “일희일비 하지 않아…국민만 바라보며 일해”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에서 지지율 하락에 대해 “민생 챙기기부터 시작해서 거시경제 정책도 그렇고 여러 분야에서 열심히 하고 있지만, 그것이 지지율로 어떻게 반영되느냐 하는 생각을 하고 일을 하지는 않는다”면서 “지지율이 올라갈 때나 내려갈 때나 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고, 국민만 바라보며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국민만 바라보겠다면, 지지율에도 더 신경을 써야하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지지율이든 다른 어떤 방식의 여론이든 국민과 여론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것은 대통령과 대통령실, 정부가 당연히 해야할 일이고, 그것을 무시하거나 안 듣겠다는 뜻이 아니다”라며 “그렇지만 그런 것에 일희일비 하지 않으면서 열심히 해나가겠다는 뜻으로 이해하면 좋겠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지지율은 국정 전반에 대한 국민의 부응을 나타내는 것인데, 하락 요인을 분석하고 있느냐’는 취지의 질문에 “지지율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 정확하게 이해를 하고 있다”며 “다만 지지율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댓글 '1'

좋빠가

2022.07.15 15:17:48
*.117.152.162

좋빠가~~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316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973
2345 용산에 새 양빈관을 짓는 이유 file [1] 도사 2022-09-16 111
2344 그 여정이 바로 보상이다. -스티븐잡스 공감 2021-08-01 111
2343 할아버지의 건강관리 이쁜이 2015-05-11 111
2342 보천교...그리고 시원 역사 강연. 염려2 2018-09-20 111
2341 미국기자가 삼계탕먹고 전세계를 향해 던진 메세지 // 미국인 소울푸드되자 한국에서 수출 1위 삼숙 2020-12-14 112
2340 온라인 한글 속성수업 무료 체험하기 file 백조 2020-10-20 112
2339 이재명 최고 지지 조직 개딸들. 이재명에게 등 돌려 file 어부바 2022-06-04 112
2338 민주당 모든 투표함 보관 이동경로 CCTV제거 [6] 아이고 2022-03-06 113
2337 선언 Les Miserables 2017-01-16 113
2336 윤석렬 대통령 반도체 2022-05-22 114
2335 윤석렬 대통령의 비겁, 옹졸 2022-08-05 114
2334 화요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8-11-03 114
2333 내일.26일.. 드디어 이순신 한산.. 한 번. 2022-08-25 114
2332 종각 젊음의 거리 둥이 2018-08-22 114
2331 아리조나 주 한인회에서 제75주년 광복절을 기념하여 준비한 역사 사진전시회에 교민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아리조나 주 한인회 2020-08-11 114
2330 잠실역 롯데월드몰 둥이 2019-01-11 115
2329 아이들 설날 선물 추천 아이템! file 샤샵 2021-02-02 115
2328 35년 당뇨, 뇌경색과 백내장 증상에 다리도 불편했는데 손석호 2019-03-04 115
2327 허경영의 예언 적중? file 2022-07-20 116
2326 윤석렬 지지자 들의 비애 file [2] 2022-07-16 116
2325 2월 28일 (목) 2019시즌 사회인 야구 연습(South Scottsdale) 야구 2019-02-25 117
» 굥. 지지율 10% 가즈아~~ 탄핵이냐 하야냐 그게 문제로다 [1] 2022-07-15 117
2323 해월궁 목소리만 들어도 해답을 찾아드립니다. file 해월궁 2022-05-08 117
2322 당대표 성상납 그땐 좋았지 2022-06-21 118
2321 윤석열 대통령의 욕설 발언 수습 가능할까? [1] 윤공 2022-09-22 119
2320 한국은 전세계 통틀어 술 조차 가장 늦게취하고 빨리깨는 민족 삼숙 2020-11-25 119
2319 아리조나 시니어 골프 모임(8/24/2021) 김 영철 2021-08-20 119
2318 캐나다인에게: “우리나라 정치도 자랑할 거 많다고!” mas321 2015-11-09 119
2317 무슨 효과를 본다는건지 아니 2015-08-27 119
2316 Korean Senior golf association in AZ 골프 회동 [1] Young C Kim 2022-05-05 119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