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룸메가 물건 가져가는 것 같을 때 대처방법 있을까요?

조회 수 702 추천 수 0 2018.04.18 19:15:20

안녕하세요. 저는 템피에 1월부터 3개월 정도 한 아파트에서 살고 있는 인턴 중인 학생인데요.


페이스북에서 룸메가 방 구하는 글보고 연락해서 Monthly Rent로 4개월 차 살고 있는데 이삿짐을 싸려고 물건들을 정리하다 보니까 방에 물건들이 몇 개 씩 사라졌더라구요. 한국에서 가져온 선물, 라스베가스에서 사온 선물, 세제 등 지금 제가 발견한건 이것들인데 10개 있다고 치면 3개씩 없어져 있거나, 세제도 2개 사왔었는데 1개 다 쓰고 다른 것 한 개 찾으려 했더니 없어져 있더라구요.

아파트는 2베드 2베스이고 마스터룸을 미국인, 중국인 동성애자 부부가 사용 중이고 저는 나머지 방과 화장실을 사용하고 있는 중이구요. 제가 방 키는 따로 없고 집 키만 하나 받아서 지냈는데, 제가 미련하게도 3개월도 더 지나고 나서야 방에 물건이 한두개씩 사라지는 걸 발견했네요.ㅠㅠ 제가 아파트 들어오고 얼마 안지나서 룸메가 부엌(방 앞)에 카메라를 다는 걸 봤는데... 저는 룸메들이 의심스럽더라구요. 진짜 도둑이라면 더 비싼 걸 가져가거나 선물을 가져가도 다 가져갈 거 같은데, 조금씩 가져간 걸 보면 티를 안내려고 노력한 것 같아서요. 지금이라도 노트북 같은 걸로 카메라를 켜 놓아 보려고는 하는데 혹시 카메라로 잡지 못했을 경우 다른 대처법이 있을까요?


(저는 차라리 집을 빨리 나가고 싶은데 이사 가기 30일 전에 말하기로 계약을 해 놓아서 5월 초까지는 돈을 내야 하고 최대한 캐리어에 다 숨겨 놓고 4월 말에 나가려고 하고 있어요.)


혹시 도움 받을 수 있지 않을까 싶어 글 남겨 봅니다.


댓글 '2'

알조나 여학생

2018.04.19 11:44:10
*.58.21.166

어차피 4월말에 짐을 싸서 나가기로 한거라면 물건을 차근차근 캐리어에 싸시고 캐리어를 한곳에 두고 그곳을 노트북으로 동영상 촬영해놓는것도 나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증거 없이는 그 부부들 몰아세우기도 힘들거라 생각하는데.. 그분들의 성격이 어떻게 되는지는 모르겠으나.. 동영상 촬영 실패시 대화를 해보는것도 괜찮을거라 생각합니다. 다만 증거없이 물어보면 발뺌하거나 기분 나빠할수도 있을것같아요..ㅠㅠ 화이팅!!

선인장

2018.04.24 10:46:28
*.185.188.2

그 카메라 한번 보자 그러세요, 도둑이 제발 저리니 저러는 거죠.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178
1535 골프 레슨 아리조나 아짐 2019-04-23 576
1534 심심한데 오랜만에 암웨이한번 올려볼까요 암웨이사장 2019-04-22 588
1533 투싼지역 아파트 추천부탁드립니다. [5] 김태영 2019-04-21 561
1532 화요 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9-04-19 283
1531 아리조나 살만한가요? [4] 버드 2019-04-16 1371
1530 남자 아이 포경수술 질문이요. [4] 고래잡이 2019-04-08 821
1529 화요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9-04-05 315
1528 아리조나 국제변호사 문의요.. [6] Mina 2019-04-03 726
1527 아리조나 주립대 가을학기 입학 예정입니다. 아파트 추천 부탁드려요. [4] 유학생 2019-04-03 819
1526 만나가든 부페 [2] 피오리아 2019-04-01 1207
1525 ASU 학생 축구팀이나 템피지역 축구팀있나요? [2] 2019-03-22 513
1524 화요 골프 월말대회 화요골프 2019-03-22 243
1523 메사에 있는 '강남 BBQ' 위생검열 위반했네요 [10] 강남시러 2019-03-22 1385
1522 좋은 자동차 정비업소 추천 부탁드립니다. [10] 지나가는 사람 2019-03-19 910
1521 대한민국인 교포를 찾습니다 사오정 2019-03-19 968
1520 세계 3대 장수촌 중 유일한 미국 도시 로마린다 의대 교수 이준원 박사님의 건강 강의 동영상들 108편 손석호 2019-03-18 766
1519 천연 치유 칼럼 영상들 47편 - 이문현 천연 치유 교육 센터 원장 손석호 2019-03-18 204
1518 건강 강의 동영상들 209편 씨리즈 - 이문현 천연 치유 교육 센터 원장 손석호 2019-03-18 183
1517 아리조나 한인회는 망할 수 밖에 없어요 [10] 젊은 일꾼 2019-03-08 2064
1516 봄 되니 냉이된장국이 먹고 싶네요 [4] makeudance 2019-03-07 506
1515 Arizona로 오시는 유학생들에게 정착을 도와드립니다. file AKANC 2019-03-07 675
1514 한인 치과 추천해주세요. [8] 커피 라떼 2019-03-05 930
1513 천식으로 약을 먹어야 겨우 잠들 수 있었는데 손석호 2019-03-04 113
1512 35년 당뇨, 뇌경색과 백내장 증상에 다리도 불편했는데 손석호 2019-03-04 103
1511 하루에도 몇 번씩, 잘 때는 더 두려웠던 하반신 마비 손석호 2019-03-04 73
1510 위암 수술 후 늘어난 식탐 때문에 높아진 염증 수치 손석호 2019-03-04 61
1509 유방암, 너무 힘들었던 항암치료, 천연치유라는 희망 손석호 2019-03-04 45
1508 이명 현상 회복 + 나 자신을 가다듬기 위해 찾게 된 천연치유 손석호 2019-03-04 71
1507 고혈압 10년, 용기내어 선택한 천연치유 손석호 2019-03-04 43
1506 다친 허리로 살아온 세월, 늘 먹던 것이 내 몸을 치료 손석호 2019-03-04 27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