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한국식당

조회 수 6690 추천 수 0 2011.12.18 15:51:44
미식가 *.98.218.170  

한국인입에 짝짝 달라붙게 잘하고 가격도 착한 한국식당좀 소개해주세요.

글렌데일 피오리아 근처면 더욱좋지만 맛있고 값싼음식 있는곳이라면

30마일정도 운전해도 괸찮습니다.

미식가는 거리를 조금밖에 안따집니다.


댓글 '6'

2011.12.18 16:30:35
*.124.127.220

개인적인 의견으로 드리는 말씀이지만, 최대한 객관적으로 생각을 정리해 드리겠습니다.


처갓집 - 선더버드와 48TH AVE 근처에 있는 처갓집 좋습니다. ASU 웨스트 캠퍼스 건너편...

전 특히 양지탕이 정말 맛있던데, 참고로 전 챈들러에 사는데 정말 먹고 싶을때는

한번씩 일 만들어서 갑니다.                                      추천 메뉴 - 양지탕


서울 - 그리고 43RD AVE 와 피오리아/던랩 사이에 있는 서울 - 아직 가 보진 못했지만

거기 사장님이 안목이 있는 분이라 고기종류가 맛있고, 음식이 대체로 맛깔스럽다하여

유명하던데요, 한번 가볼려구요.                                추천 메뉴 - 고기부페


고송 - 43RD AVE 와 던랩에 있는 고송은 역사를 자랑하는 곳인데, 개인적으론 미국인 입맛에

맞추어진 곳인듯, 하지만 학교 다닐때 몇번가서 고향의 향수를 느낄 수 있었던 곳이구요.

                                                                           추천 메뉴 - 된장찌게 


호돌이 - 템피, 메사지역을 대표하는 한국 음식점이고, 외국인들이 한국의 입맛을 느낄 수 있는 곳

보쌈이 의외로 괜찮은 곳.                                         추천 메뉴 - 굴 보쌈 (굴에 상태가 좋은 계절에)


QQ그릴 - 메사인지 챈들러인지는 몰라도 저렴하고 맛깔스런 음식제공한다고 소문들음.

한번 가려고 하나 저의 집에서 약 7~8마일 로컬로 가야되서 부담.    추천 메뉴 - 탕 종류


코리안 그릴 - Alma school 과 과달루페인지 엘리엇 인지 근처

한국식 table top grill이 가능하고 고기가 괜찮다고 하여 한번 방문, 만족...    추천 메뉴 - 테이블에서 구워먹는 고기류


고송 - 챈들러 지역 역사를 자랑하는 곳, 예전에 일하시던 분이 한국 호텔에서 주름잡으시던

분이시라 엄청 실력이 뛰어나다고 알려져 있음. 챈들러 지역 외국인들에게 오랫동안 한국의

음식 맛을 알려주던 곳, 가격이 좀...                                                     추천 메뉴 - 주방장 특별 주물럭


초당 순두부 - 돌솥에 밥이 나와서 괜찮다고 생각되는 곳, 숭늉 좋아요, 음식도 맛깔스런 곳.

하지만 아리조나 애비뉴에 자리잡아 동네가 좀...고급스런 백인들이 가기엔 좀...

                                                                                                     추천 메뉴 - 돌솥밥, 숭늉


개인적으로 최고의 베스트 음식점은 사실 템피에 있었던 이찌방 이었습니다.


정말 두터운 파전에 대접만한 육개장, 몇일씩 약한 불에 계속 끌여대던 육수, 정말 환상이었는데...


거기 주인되시던 사모님이 경기도에 꽤 유명한 원조갈비집 주인이셨다던데...


음식실력이 사업과 연결이 된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이 척박한 미국 땅에서 말이죠...


여하튼 개인 의견이었습니다.


누구 일식집과 중국집, 미국 음식점에 대해 궁금하신분 없으신가요?  

글렌데일

2011.12.19 03:14:21
*.98.218.170

서울식당서 돼지고기보쌈 시켰는데

양념소스도 맛이 이상하고 보쌈김치나 무생채는 안나왔더라구여.

한국손님이 없어선가  미국사람입에 맞게 한것같아 찝찝했습니다.

고기부페는 괸찮으려나?

간장

2011.12.19 16:52:32
*.208.206.51

살다 살다 호도리같이 횡포 부리는 식당은 처음입니다 한번 참고 두번 참고 세번 째 똑같은 반복된 이후로


다시는 가지 않습니다


특히나 나이드신 웨이 추레스 분이 가장심한데 다른 분들도 똑같이 행동하는거 보면 주인의 철학이 반영된 결과라 여겨집니다


하지만 특히나 나이드신 웨이추레스분 제일 심합니다 무슨 한국의 남대문 시장 에서 일하는 양아치 스타일에


보쌈을 주로 먹는데 이거 하나만 시키면 엄청 눈치 주고 손님 구박 합니다 저희는 먹는 양이 적어 이거 하나만 시켜도 남는 경우가


많은데 억지로 찌게를 하나 더 시켜야 그제야 웨이추레스 투덜 거림과 빈정 거림에서 행방됩니다


보쌈 하나만 시키면 반찬이 안나온다 밥도 안나온다


보쌈은 그냥 술 안주 메뉴이기 때문에 그렇다 두사람이 왔으면 음식을 두개 시키는게 정상이다 (보쌈은 참고로 2인분이 기준입니다)


그런데도 보쌈을 시키고 또 다른 음식을 시켜야 한다는건 이건 무슨 시장 양아치나 하는 짓거리란 말입니까


웨이추레스 무서워서 그 후로 다시는 가지 않은지 6개월 되었답니다 헐 ~~~ 아무리 아리조나 식당이 없어도 도가 지나 치내요

간장

2011.12.19 16:54:44
*.208.206.51

제발 호도리 같은 식당은 아무리 아쉬워도 발길을 끊음으로서 소비자가 무섭다는거 보여 줘야 합니다


아무리 아쉬워도 사먹는 음식 돈도 많이 들고 몸에도 좋지 않으니 다들 참고 다른 식당 이용하도록 했으면 합니다

미식가

2011.12.27 05:54:23
*.96.57.79

템피 이찌방에서 우동 시켜서 그냥 숟가락 내려 놓은 적 있었어요. 주방에서 간장을 넣다가 쏟았는것 같은데 짜서 다시 해 달라고 하니 똑같은 우동에 물만 더 섞어서 다시 내 왔던데요. 돈은 다 받아 챙기더라고요. 어찌나 기가 찬지 두번 같다가 두번 다 실망하고 발을 끊었지요. 몇 년 전 일입니다.

흐미

2011.12.31 00:29:15
*.177.162.191

템피 이찌방에서 냉면을 정말 맛나게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언젠가 돌아가보니 사라져 버렸더군요. 참 아쉽네요.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141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698
2036 2012년 4월에 아리조나주로 이사계획있습니다..^^ [8] 전미지 2011-11-01 6742
2035 랜드스케이핑 소개부탁해요.. 잔디깍기 2012-03-07 6725
» 한국식당 [6] 미식가 2011-12-18 6690
2033 아이피주소를 부분적으로 공개합니다 [10] 어드민 2012-02-25 6640
2032 Questions about Nuclear Summit Greatkorea7 2011-09-22 6626
2031 5·18 기록물’ 유네스코 등재 조직적 방해 sam123 2011-05-13 6623
2030 scottsdale 에 있는초등학교 안나 2012-03-13 6566
2029 차가 없는데 마켓가려면??? LA어리버리할머니 2011-05-10 6524
2028 물냉면 맛있게 하는 곳 추천 좀 해주세요 [13] 흐미 2011-07-22 6523
2027 타주에서이사가면 운전면허갱신 [4] 이사 2012-11-18 6507
2026 LA왕복 버스 지금도 운행하는지? [2] Mike 2011-06-09 6461
2025 굉장히 허접질문하나 드려요 [3] 미국 2012-03-14 6430
2024 북한통과 가스관 반드시 막아야! sam301 2011-09-28 6410
2023 그라지 도어 opener 고장 -어느 업소에 수리부탁을 해야하나요? [4] brian choi 2011-06-09 6389
2022 유진철 VS 김재권, '대권'은 어디로? 총연 2011-05-23 6376
2021 해외교민을 위한 키마월드 종합검진 안내 김용대 2011-05-25 6347
2020 tax number에 관하여 [1] 배도영 2011-05-25 6331
2019 부모님 건강하게 오래 오래 사십시요 sam123 2011-05-08 6316
2018 5.18기록유산 관련 UNESCO에 보낸 지만원 박사의 편지 [2] sam123 2011-05-20 6239
2017 한의사 대상 보험 청구 교육 계획 tiger kim 2011-05-09 6239
2016 아리조나 주의 유아 교육(4세)? [1] 줄리아 2011-05-23 6235
2015 고려식당 가보신분...? [7] 미국 2013-03-02 6210
2014 추신수 음주운전 체포 동영상 dui 2011-05-05 6150
2013 아시아나 마켓-메사입니다. [16] 배석준 2012-03-12 6144
2012 신부 화장 헤어 추천 부탁드립니다. [1] 신부화장문의 2011-06-03 6140
2011 무료로 영어 배울수있는곳 아시는분 가르쳐주세요 아리조나요 2011-06-03 5988
2010 거물간첩 연고대생.이게 국가인가?.와 흘러간 우리의 노래 몇곡 [1] sam123 2011-05-30 5963
2009 아리조나 주에서 보조를 해주는 건강 보험이 있나요? [1] 시애틀 2011-05-29 5957
2008 노래방 in phoenix min 2011-07-26 5952
2007 혹,3일이나 4일시간나면..켈리포니아를.. [4] 안내군 2012-11-09 5926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