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Han BBQ 후기

조회 수 1367 추천 수 0 2019.02.09 15:06:26

황당해서 후기 올립니다. 

이곳은 All you can eat 이라고는 하지만 밥, 김치, 계란찜 등 별도 요금을 받습니다. 

그런데 오늘 설렁탕을 투고 했는데 밥이 없습니다. 

전화 받을때 밥 따로 주문 하는거라고 알려 주던가

상식적으로 식사메뉴에는 밥이 포함이라 생각합니다. 

이런 황당 할 수가 다시 가기 싫어 국수만 먹네요 ㅠ.ㅠ

여러분이 알고 가시라고 후기 올림니다.


댓글 '8'

음식맛

2019.02.09 16:54:14
*.166.118.162

Han korean BBQ 는 현재 로스앤젤레스에서 ㅇㅇ설렁탕을 운영하시는 한인식당협회 회장님이 직접 요리사로 파닉스지역에 한국 음식을 소개할려고 식당을 오픈 했습니다 
ㅇㅇ설렁탕은 미국 food tv 에 소개되어서 항상 손님들이 줄을 서서 순서를 기다리는 유명식당입니다
새로운 한국 음식맛을 피닉스 주민에게 소개하는 유명 식당으로 한인들을 기쁘게 할 것입니다

ㅇㅇ

2019.02.09 19:07:07
*.201.154.239

뭔 동문서답을 하고있어 ㅉㅉ

와 근데 그게 무슨 올유캔잇??

어이가 없네요

한인

2019.02.17 16:18:37
*.77.229.159

현재 상황으로 보아 한인들이 전혀 기쁘지 않은것 같아요. 

황당

2019.02.09 21:59:41
*.109.170.198

왠 황당한 답변???

제 아는 지인은 왜 이렇게 요금이 많이 나왔냐고 물었더니 "당신이 김치를 많이 시켜서 그렇다" 하더래요 헐헐...

음식맛

2019.02.09 23:18:07
*.166.118.162

음식맛은 주인이 아니고 손님으로 가보고 올린글입니다

내 댓글이 맘에안들으면 내 댓글을 삭제하세요


어이반푼

2019.05.01 14:55:26
*.211.2.50

맘에 안 들면 직접 삭제해야지 사람들이 어찌 삭제함?

그리고 유명하던 안 하던, food tv에 나왔건 안 나왓건 간에 한국사람이 설렁탕에 밥 같이 먹는건 상식 아님?

설마 지금 미국식 이라고 햄버거 주문하면 프라이 따로 주문해라 이거임? 

당신은 식당에서 치킨 테리야끼 togo 시켰는데 닭만 싸주고 밑에 밥 안 깔아주고 밥은 따로 주문해야 된다고 하면 

유명한 곳이니깐 뭐 서비스 이래도 그냥 먹지 할건가?

그럼 미리 밥을 따로 주문 하시라고 말을 해주던가 해야지 설렁탕만 넣어 주는건 어느나라 방식임? 

그리고 당신 댓들대로 유명한 한국식당 사장이 한국음식 알리려 아리조나까지 행차하시면 손님은 서비스에 관계없이 그냥 입닫고 먹어야 됨?

당신이 가서 손님 입장에서 맛있던 없던, 유명하던 안 유명하던 간에 우선 서비스 자체가 잘못된건 사실 아닌가?

그리고 사장이 손님을 기쁘게 할거라는건 손님 입장에서 어찌 아시는지?

손님

2019.02.15 16:22:38
*.177.159.215

김치 따로 charge 하는 곳은 처음 보네요...

AZman

2019.04.05 14:46:17
*.40.198.87

오늘(금요일)  가 보았는데, 가격이 9.99에서 12.99로 올랐더라구요. 그것도 월-목 점심까지만요.

그래서 어쩔수 없이 그 다음 가격인 14.99로 먹었어요. 나올수도 없어서리...

지난번 9.99에는 불고기도 있었는데, 바뀐 12.99에는 불고기가 빠져 있더라구요.

윗 글처럼 김치를 따로 charge할까봐 추가 반찬 주문할때마다 물어 보았죠. 밥, 쌈장, 게란찜 등은 추가 요금을 받더라구요.

광고보구 냉면 먹을까 했는데, 아직 준비가 안 되었는지 메뉴에는 없더라구요.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182
1508 이명 현상 회복 + 나 자신을 가다듬기 위해 찾게 된 천연치유 손석호 2019-03-04 71
1507 고혈압 10년, 용기내어 선택한 천연치유 손석호 2019-03-04 45
1506 다친 허리로 살아온 세월, 늘 먹던 것이 내 몸을 치료 손석호 2019-03-04 27
1505 수술해도 앞이 보이지 않을 것이라는 녹내장 손석호 2019-03-04 48
1504 뇌졸중 6개월 인사불성, 아내 덕분에 만난 천연치유 손석호 2019-03-04 52
1503 방광암 전이, 몸의 작은 변화들에서 희망이 보인다 손석호 2019-03-04 68
1502 한국분들이 무척 사랑 해주신 감미로은 음악 2곡을 더 올려드립니다. 2019-02-28 167
1501 2월 28일 (목) 2019시즌 사회인 야구 연습(South Scottsdale) 야구 2019-02-25 107
1500 오늘 오전에 촬영한 인천공항 T1 영상 둥이 2019-02-24 175
1499 열린장터 게시판 분리.... 게시판분리 2019-02-23 227
1498 화요골프 안내 화요골프 2019-02-16 142
» Han BBQ 후기 [8] 황당 2019-02-09 1367
1496 임플란트 [3] 왜 지웠나요 2019-02-05 545
1495 서울역의 밤 둥이 2019-02-01 240
1494 혹시 다음 순회영사업무는 언제인지 아시는분 계신가요? [1] 애리조나 2019-01-31 338
1493 같이 기타연주 하실 분 [2] 2019-01-27 474
1492 파킨슨 (+아토피 피부염) 투병 체험담- 좋은 병원 찾아 약만 늘려간다고 생각한 파킨슨병 손석호 2019-01-22 138
1491 무릎 관절통 투병 체험- 걸어다니는게 싫을 정도로 아팠던 양쪽 무릎 관절_천연치유교육센터 손석호 2019-01-22 85
1490 손끝 저림과 불면증, 우리 나이 때는 다 그런 줄 알았는데... 손석호 2019-01-22 153
1489 위암 3기, 수술 후 항암치료가 나를 살릴 것 같지 않아 - 투병 체험담 손석호 2019-01-22 80
1488 류머티스 관절염 12년, 이제는 매일 웃어요- 투병 체험담 손석호 2019-01-22 48
1487 고혈압-투병 체험담- 아내의 보호자로 참여했는데 내 고혈압도 해결 손석호 2019-01-22 37
1486 전립선염, 방광염 투병 체럼- 천연치유로 해결한 전립선염, 이번에는 방광염을 해결하러- 투병 체험담 손석호 2019-01-22 28
1485 당뇨병 20년, 차 안에서도 남몰래 맞아야 했던 인슐린- 투병 체험담 손석호 2019-01-22 63
1484 블랙박스 설치해주는 업체 없나요? daniel 2019-01-21 124
1483 Tempe or Chandler Tennis club 1111 2019-01-17 291
1482 상권이 죽어버린 경리단길 둥이 2019-01-17 149
1481 오전의 인천공항 T2 모습 둥삼이 2019-01-16 198
1480 반포한강공원 세빛섬 일루미네이션 야경 영상 둥이 2019-01-13 41
1479 잠실역 롯데월드몰 둥이 2019-01-11 10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