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윤가는 어찌 이리 쓰레기들만 모아 드리는가?

조회 수 141 추천 수 0 2022.05.07 07:03:22
쓰레기 *.168.61.171  

 

윤석열이 공직기강 비서관에 이시원을 지명했다.

이시원은 인간쓰레기다. 드문 악질이다. 


댓글조작 사건으로 정권이 위기에 몰리자 시선을 돌리기 위해 검찰과 국정원은 서울시 공무원 유우성씨를 간첩으로 몰았다. 그러나 국정원이 증거 조작한 사실이 드러나 유우성씨가 무죄판결을 받고 사건을 조작한 국정원 직원들은 중형을 받았다. 담당 검사 이시원은 증거가 조작된 것을 못 알아봤다는 이유로 정직 1개월 징계 받았으나 징계 후 바로 승진했다. 김학의 얼굴 못 알아보는 검찰에게 증거조작 못 알아보는 정도가 대순가.

 

능력 중심으로 인사한다는 윤석열이 이 무능하기 짝이 없는 이시원을 공직기강 비서로 지명했다. 아니다, 윤석열이 잘 봤다. 이시원은 무능한 사람이 아니다. 아무 죄 없는 유우성씨를 간첩으로 몰아 처벌하는데 거의 성공할 뻔 했다. 실력 있고 정의로운 변호사들이 유우성씨를 돕지 않았다면 이시원의 뜻대로 유우성은 간첩이 되었을 것이다.

 

이시원은 유우성씨 동생 유가려씨를 처음 대면했을 때부터 그들이 무고하다는 것을 알았다. 
이시원은 국정원에 감금된 채 시달리다 자신들이 간첩이라고 허위 자백한 유가려씨가 처음 만나는 검사를 믿고 진실을 말하자 윤석열이 인정한 그 실력을 발휘한다.
“간첩임을 인정하면 대한민국이 보호해준다. 중국에 가면 죽는다. KAL기 폭파범 김현희가 자백하고 대한민국의 보호아래 행복하게 살고 있다. 오빠와 네가 간첩이라고 자백하면 너희도 한국에서 함께 행복하게 살 것이다.”


라는 같잖은 거짓말로 회유했다. 조작된 증언만 증거로 남기고 유가려씨를 추방해 증언 번복을 길을 없애려 한 것이다. 변호인이 이점을 지적하자 이시원은 ‘인도적 차원만이 아니라 공소유지를 위해서도 유가려씨를 국내에 보호해야 한다’고 말했다.


입국하면서 바로 국정원에 감금되어 한국 법도 한국 실정도 모르는 유가려는 이시원의 말을 믿고 따를 수밖에 없었다.

엉뚱한 지방법원에서 사건을 잘 모르는(그때는 이 사건이 세상에 알려지기 전이다) 판사 앞에서 증거보전 재판을 열고 유가려씨에게 140번을 질문하고 유가려씨는 울면서 ‘예’만 한다. 그 증언을 근거로 서울에서 본 재판을 하려던 것이었다. 유우성씨가 당시 구속 상태인 것을 유가려씨가 알고 당황하는 상황이 재판 중 드러났다. 오빠가 잘 살고 있으니 너도 자백만 하면 오빠와 살 수 있다고 속인 것이다. 세상에 드문 악질이다. 한동훈에 버금가는 유능한 법기술자의 모습을 본다. 

 

유씨 남매에게 유리한 사진의 증거 채택을 반대하다가 유우성씨 변호사에게 ‘검사님 사건 조작하느라 힘드시죠’라는 말을 듣기도 한다. 
그 후로도 지루한 법정 싸움은 이어지지만 결국 진실이 승리한다. 사건을 조작한 국정원 직원들은 중형 받았고 검찰총장이 공개 사과했다. 그러나 이시원은 정직 1개월 후 승진했다.

 

이시원은 공직기강을 크게 허물었다. 한국 실정 모르는 여성을 겁박하고 회유해 두 사람을 간첩으로 만들려고 했다. 가족 간에 신뢰를 깨는 반인륜적 범죄를 저질렀다. 가족을 인질로 잡는 저질마피아 행동을 했다. 공직자가 해서는 안 될 일이다.

 

그 후 검찰은 ‘가면 죽을 거’라던 중국으로 유가려씨를 강제 추방했고 현 인천지검장 이두봉은 불기소했던 유우성씨의 별건으로 보복 기소해 7년을 괴롭혔다. 또 다른 악마다.


‘너희가 감히 검찰을 망신 줘? 검사가 간첩이라고 하면 간첩이지 어디 건방지게 진실을 밝혀서 검사를 징계 받게 해.’
이두봉도 윤석열에게 귀히 쓰일 것이다.

이시원은 윤석열 한동훈에 조금도 뒤지지 않는 악질 검사였다. ‘공정과 상식’을 내세우면서 이런 악질을 공직기강 비서관에 임명하는 윤석열의 속내는 뭘까? 자신이 왕인 줄 아는 걸까? 
이런 신호를 보내는 것이다. 
‘무슨 짓을 해서라도 충성하라. 대가는 달다.’

5년이 너무 길어 한 1년만 짧고 굵게 나대다 말 모양이다. 


그래, 메뚜기도 한 철이다.


댓글 '1'

올쏘

2022.05.07 16:34:47
*.99.197.118

정말 1년 정도 하다가 탄핵 당할꺼 같은 느낌적인 느낌.....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193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811
2341 6월 영사업무 아리조나주한인회 2022-05-23 114
2340 주택을 찾기 위한 Discord 서버입니다. Mark99 2022-05-23 63
2339 High School Students - 이번 여름에 대학 학점얻기 hyejp1 2022-05-22 60
2338 윤석렬 대통령 반도체 2022-05-22 61
2337 제가 윤석렬을 찍었는대요 [1] ㅆㅂ 2022-05-21 137
2336 갑상선 암검사 병원 검사 2022-05-21 76
2335 [공모] 2022년 ZEB(제로에너지건축물) 인프라 구축 지원사업(지원사업자) 3차 공고 공모 2022-05-20 43
2334 물건 부탁 이제 너무 짜증나요.. [4] 마른하늘맑은하늘 2022-05-19 372
2333 위헌을 밥먹듯.. 아마추어 대통령이네. 진짜 [1] 민주당 니들 뭐하니 탄핵 시키지 않고 2022-05-19 120
2332 피닉스 사랑의 공동체 교회 여름성경학교 안내 file LCC 2022-05-19 52
2331 한동훈 자녀 한국으로 긴급 대피 file [1] FBI 2022-05-18 223
2330 소시오 패스 2022-05-18 99
2329 이순신 장군에 버금 가는 윤 대통령 이순신 2022-05-16 112
2328 역쉬~~ 이재명 !!! file 이준석 2022-05-16 121
2327 살다 살다 별꼴을 다 봅니다 file [1] 세상에나 2022-05-15 402
2326 아리조나 블레싱 교회 여름성경학교 (BCC VBS) file BCC VBS 2022-05-14 73
2325 치과 추천 부탁 드려요 April 2022-05-14 80
2324 Coming Soon ! CJ대한통운택배 서비스 [2] James 2022-05-14 150
2323 120시간 근무 안하냐? file [2] 백수 2022-05-13 273
2322 밀키트나 반찬배달 하시는분 계신가요 오제이 2022-05-12 91
2321 으이그. 이 화상아 file 화상 2022-05-11 203
2320 한인 시니어골프 회동안내 file 홍보부장 2022-05-10 57
2319 현충원에서 묵념안하는 ㅁㅊㄴ.. 왜 갔지? file [3] 어이없음 2022-05-10 250
2318 청와대 안 잡귀 쫓아내기. (목사님들~~뭣 좀 해봐요) 뭣들 하시나? 2022-05-10 117
2317 해월궁 목소리만 들어도 해답을 찾아드립니다. file 해월궁 2022-05-08 98
2316 잘부탁드려요 ㅇㄹ 2022-05-08 175
2315 반갑습니다 ㅁㄴㄹㅇㅇㄴ 2022-05-08 110
2314 안녕하세요 ㄴㄴ 2022-05-08 109
» 윤가는 어찌 이리 쓰레기들만 모아 드리는가? [1] 쓰레기 2022-05-07 141
2312 변호사좀 계신가요 [5] ㅇㅇ 2022-05-06 39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