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새 경기 지사 김동연 평전 (흙수저)

조회 수 51 추천 수 0 2022.06.18 06:10:48

<김동연 평전>


한덕수에 비해 8살 적은 관료 후배 김동연은 먼저 '흙수저 신화'의 주인공. 

 

청계천 빈민, 광주대단지 난민 출신으로 덕수상고-국제대 야간-홀어머니와 동생 셋의 소년가장을 거친 그는 고교 졸업 후 낮엔 은행원, 밤엔 대학생, 새벽엔 고시공부생인 각고의 노력 끝에 1982년 한 해에 행정고시, 입법고시에 동시 합격해 인생을 바꾼다. 

 

개천에서 용이 날 수 있음을 보여준 그는, 그 어렵다는 풀브라이트 장학생에 뽑혀 미국 미시간대에서 정책학 석박사를 한다. 대단한 인생 반전이다. 

 

김동연의 한 채 아파트는 19평형.  재산신고액은 22억 원. 땅 한 평 없고, 피트니스센터나 골프회원권도 없다. 공직 생활 32년에 장관, 부총리까지 한 것을 생각하면 '미스터 클린', '찐서민'이다.

 

'성완종(고 경남기업 창업자) 리스트'에 있던 정, 관계와 언론계 등 5백여 명 중에서 김동연은 노대래 전 공정거래위원장과 함께 끝까지 선물 하나 받지 않은 공직자로 확인되었다. 

 

2013년 국무조정실장 때 27세의 장남이 백혈병으로 사망했다. 그는 장례식 당일 업무에 복귀해 당시 국무조정실이 만든 '원전비리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주위에 아들 투병소식을 알린 바 없고, 아들의 부고도 내지 않았으며 당연히 부의금도 받지 않았다.

 

혹시 '세상에서 가장 슬픈 일'이라는 참척(慘慽)을 겪고도 일만 하는 '일벌레'가 아니었나? 절망과 절규를 이겨내기 위한 몰입이었다. 

 

문재인 정부의 초대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 2년 일하고 받은 급여 총액이 3억 5천만 원. 그는 이 중 40%인 1억 4천만 원을 "사회 취약계층에 써달라"며 기부했다. 

 

김동연은 깡치가 있다. 영혼 없는 공무원과는 달랐다. 박근혜 정부 때 국무조정실장(장관)이었던 그는 "이 정권에 더는 봉사할 수 없다"는 결심을 하고 사표를 낸다. 그러나 사표는 즉각 반려된다. 몇 개월이 지나 그는 몸이 매우 아프다고 칭병하여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 뒤 박 전 대통령의 모 주요국 대사 제안도 거절했다.

 

부총리 출신인 김동연은 지금 3년째 연금 생활자이다.  
그가 경제부총리에서 물러나 자연인이 되자 여러 로펌에서 영입 제안이 왔다고 한다. 그 중 한 곳은 "한덕수 전 총리보다 나은 예우를 하겠다"고 제안했다가 반응이 없자 백지수표를 제시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모두 20여 곳의 영입제의를 거절했을 뿐만 아니라 그 흔한 사외이사 한 건도 없다. 클래스가 다르지 않은가?
그는 "워낙 가난하게 살아봐서 연금생활이 불편하지 않다"고 말한다.

 

2018년 5월 한국경제신문이 각계 전문가 140명에게 의뢰해 청와대와 행정부 경제라인에서 고위 관료들의 업무능력 등위를 매겼다.김동연이 1위였다. 췌언(贅言)이 필요치 않다.

 

문재인 대통령으로부터 총리 제의를 받고도 사양한 바 있는 김동연. 그런 그가 2015년, 아주대 총장 제의를 수용한 것은 백혈병으로 2013년 27살에 먼저 세상을 뜬 아들을 생각한 고려에서였으리라 짐작한다.

 

남들이 부러워하는 미국 국제개발은행(IDB)에 근무하던 장남이 원인도 모르는 백혈병으로 갑자기 세상을 달리했을 때, 김동연은 아마 모든 세상의 모든 명리를 포기하고 싶어졌을 것이다. 

 

이런 그를 일으켜 세워온 곳이 대학이었다고 한다. 죽은 아들과 비슷한 또래의 젊은이들에게 그가 가진 모든 것을 주겠다는 심정으로, 매일 아들과 대화한다는 기쁨으로 총장 일을 했다는 것이다.

 

다산(茶山) 정약용 선생이 강조한 목민관의 필수 덕목(德目)은 수기치인(修己治人), 멸사봉공(滅私奉公), 여민동락(與民同樂)을 앞세우고, '섬김의 공복(公僕)'정신으로  백성을 받드는 것.

 

김동연의 경기지사 도전은 바로 '다산의 목민관'이 되어보겠다는 의지의 표명으로 보인다. 그는 실제로 그런 목민관의 길에 가장 가까운 경제관료로 보인다.

 

김동연은 경기지사 할 만한 자격, 능력, 정책, 비전, 인품을 고루 갖추었다고 생각한다. 이제 그의 삶에 무언가 감동과 스토리가 있고, 하늘 우러러 부끄럼 없이 살아온 '희귀동물', '천연기념물', '딸깍발이'들이 새 세상의 주인공이 되기 바란다. 

 

김동연은 '구정물' 한국 관료사회에서 어렵게 피어난 '연꽃'이다. 국민이 지키고, 키우고, 더 잘 활용해야 할 '보물'이라고 필자는 감히 확언한다. 마지막 판단은 도민 몫이다.- 퍼옴


문정기/경기도지사 후보 김동연 선거대책위원회 고문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241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864
2377 이명박 형 집행 정지 newfile 2022-07-02 11
2376 한국 캐나다 정상 회담 file 정상 회담 2022-07-02 34
2375 KF-21이 순항중인 가운데 주목받고 있는 공대공 무장의 국산화 진짜 보수 2022-07-01 38
2374 사람을 찾습니다 file 임용균 2022-06-30 144
2373 법륜스님과 함께하는 행복학교 수강생 모집 file 행복학교 2022-06-29 43
2372 윤 대통령의 나토 정상 회담 file 2022-06-29 66
2371 외교 폭망 file 2022-06-28 90
2370 신천지 신났네 신천지 2022-06-27 140
2369 6.25 기념식에 참석 하지 않은 첫 대통령 file [2] 주 52시간 준수 2022-06-27 143
2368 스킨케어 Mj 2022-06-26 130
2367 윤대통령의 용산 이전 평가 이런 2022-06-25 55
2366 월북 공무원 조작 파동 2022-06-24 61
2365 누리호 발사 성공의 군사적 의미 전작권 2022-06-24 29
2364 RE 100. 세상이 바뀌고 있다 2022-06-23 66
2363 9-17살 자녀들 두신 어머니들 모집합니다 (*총 60불 기프트 카드 드립니다*) kws6291 2022-06-22 134
2362 당대표 성상납 그땐 좋았지 2022-06-21 97
2361 부동산, 주식 폭락의 책임? 집하나맨 2022-06-20 142
2360 에어컨 고장, 어디업체에 문의 해야되나요? [1] 더운 피닉스 2022-06-19 214
» 새 경기 지사 김동연 평전 (흙수저) 인물 2022-06-18 51
2358 아리조나에 6.25 전쟁 기념 문화예술행사 file 반야 2022-06-17 47
2357 BTS 활동 중단 후 해체의 길 file 오마이갓 2022-06-17 158
2356 대통령이 바뀌니 일본에게 벌써 이런 수치를 당하는 구나 [4] 하수 2022-06-16 201
2355 영부인 동향 file 쥴리 2022-06-13 163
2354 윤석렬 대통령이 최고인 이유 file [2] 2022-06-13 216
2353 할리 오토바이 라이더 begoopa 2022-06-07 192
2352 윤통이 검사들을 중용 하는 이유 file [1] 검사 출신 2022-06-07 125
2351 건강보험 하시는 에이전트가 있나요? [1] 건강보험 2022-06-07 184
2350 이재명 최고 지지 조직 개딸들. 이재명에게 등 돌려 file 어부바 2022-06-04 105
2349 정권이 바뀌니 엏게 조용할수가 없다 file [2] 기레기 2022-06-04 189
2348 손흥민은 브라질전 참패의 책임을 지고 당장 국대에서 물러나라 [2] 국대 2022-06-03 218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