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한국갤럽

윤 대통령 지지율 32%···보수·노년층도 이탈 기류

 

부정평가는 53%···2주새 20%P 치솟아

 

60대 50%→39%···PK서도 11%P 하락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5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 지지율이 30%대 초반까지 하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5일 나왔다. 대통령실은 윤 대통령 지지율 하락에 대해 “지지율이 올라갈 때나 내려갈 때나 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고, 국민만 바라보며 일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국갤럽이 지난 12~14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3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이날 내놓은 조사 결과(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를 보면, 윤 대통령이 직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32%를 기록했다. 잘못 수행하고 있다는 응답은 53%로 긍정평가보다 20%포인트 이상 높았다.

 

 

긍정평가는 지난주보다 5%포인트 하락한 반면, 부정평가는 4%포인트 상승했다.

 

윤 대통령 지지율은 대부분 지역과 연령대에서 지난주에 비해 하락했다. 지난주 같은 조사에서 37%를 기록했던 서울 지역 지지율은 32%로 떨어졌고, 부산·울산·경남은 45%에서 34%로 11%포인트 떨어졌다. 60대 지지율은 지난주 50%에서 39%로 떨어졌고, 70대 이상 연령대에서도 55%에서 51%로 하락하며 50%선이 무너질 위기에 처했다. 국민의힘 지지층의 지지율은 70%에서 62%로, 보수층 지지율은 62%에서 53%로 하락했다.

 

윤 대통령 지지율은 6월 2주차 갤럽 조사에서 53%로 고점을 기록한 이후로 5주 연속 하락세다. 이 기간 동안 21%포인트 하락했다. 같은 기간 부정평가 응답은 33%에서 53%로 20%포인트 치솟았다.

 

갤럽은 윤 대통령 지지율 하락에 대해 “2주 전까지는 주로 성향 중도층과 무당층에서의 변화였으나, 지난주에는 윤 대통령에 호의적이던 고령층과 국민의힘 지지층, 성향 보수층 등을 비롯한 대부분의 응답자 특성에서 긍정률 하락·부정률 상승 기류가 공통되게 나타났고, 이번 주까지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직무 수행 부정 평가자는 ‘인사’(26%), ‘경험·자질 부족/무능함’(11%), ‘경제·민생 살피지 않음’(10%), ‘소통 미흡’, ‘독단적/일방적’(이상 5%), ‘외교’, ‘공약 실천 미흡’(이상 4%), ‘발언 부주의’, ‘전반적으로 잘못한다’, ‘전 정부와 마찰/전 정부 탓’(이상 3%) 등을 이유로 들었다(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고).

 

대통령실 “일희일비 하지 않아…국민만 바라보며 일해”

 

대통령실 관계자는 이날 용산 대통령실 청사 브리핑에서 지지율 하락에 대해 “민생 챙기기부터 시작해서 거시경제 정책도 그렇고 여러 분야에서 열심히 하고 있지만, 그것이 지지율로 어떻게 반영되느냐 하는 생각을 하고 일을 하지는 않는다”면서 “지지율이 올라갈 때나 내려갈 때나 국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라는 뜻으로 생각하고, 국민만 바라보며 일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국민만 바라보겠다면, 지지율에도 더 신경을 써야하지 않느냐’는 질문에는 “지지율이든 다른 어떤 방식의 여론이든 국민과 여론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것은 대통령과 대통령실, 정부가 당연히 해야할 일이고, 그것을 무시하거나 안 듣겠다는 뜻이 아니다”라며 “그렇지만 그런 것에 일희일비 하지 않으면서 열심히 해나가겠다는 뜻으로 이해하면 좋겠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지지율은 국정 전반에 대한 국민의 부응을 나타내는 것인데, 하락 요인을 분석하고 있느냐’는 취지의 질문에 “지지율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 정확하게 이해를 하고 있다”며 “다만 지지율에 일희일비하지 않고, 

 

 


댓글 '1'

좋빠가

2022.07.15 15:17:48
*.117.152.162

좋빠가~~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302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947
2407 영어배우실때의 힘드신 점들 설문조사 ESLPAL 2022-07-22 75
2406 순회영사 업무예약 아리조나 한인회 2022-07-20 133
2405 허경영의 예언 적중? file 2022-07-20 113
2404 <속보>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자택에서 숨쉰채 발견 정수기는코웨이 2022-07-20 219
2403 미국 남자친구 한국 옷입히기 – 저처럼 미국에서 한국옷 시켜서 입는 사람 있으신가요? [4] eli1105 2022-07-19 274
2402 아직까진 희망이 있을..수도? 희망이..? 2022-07-19 57
2401 나는 윤석렬 탄핵을 반대 한다 file [2] 탄핵 2022-07-19 143
2400 굥 지지도 file [1] 윤통 2022-07-18 88
2399 코인 빗 탕감이 신천지 입김? file 2022-07-18 38
2398 [공모] 2022년 제3차 프로젝트 단위 수출용 방송콘텐츠 재제작 지원사업 공모 2022-07-17 27
2397 금메달 감독인 김경문 감독이 애리조나에 있다고 하네요 두산팬 2022-07-17 186
2396 [조회수 34만회]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의 진실 형보수지 2022-07-17 116
2395 윤석렬 지지자 들의 비애 file [2] 2022-07-16 111
» 굥. 지지율 10% 가즈아~~ 탄핵이냐 하야냐 그게 문제로다 [1] 2022-07-15 116
2393 굥은 이 영상 꼭 보도록 전땅크 2022-07-14 64
2392 윤 대통령이 진지한 이유 file [1] 아리조나 2022-07-14 90
2391 오토바이 같이 타실 분 찾습니다. file begoopa 2022-07-14 126
2390 윤 대통령 반값 아파트 시대 개막 [2] 강남 2022-07-14 117
2389 [단독] 윤석열 부인 비밀 영상 쥴리 2022-07-13 145
2388 인륜을 따지는 굥에게 묻는다 file [7] 2022-07-13 106
2387 핸드폰으로 1시간 사진 찍어서 보내 주실분 85713 지역 [1] Eegee 2022-07-12 252
2386 [속보] 대통령 비밀 영상 유출 전땅크 2022-07-11 141
2385 [공모] 예술 디지털 부가상품 및 유통서비스 사업화 지원 공모 2022-07-11 25
2384 [조회수 104만회] 미국 유학에 관해서…. 찢재앙 2022-07-09 165
2383 2022 이삭 장학금 교회 외부 수여 대상자 선발 안내 file 이삭장학금 2022-07-09 78
2382 김건희를 바라보는 처참함. [9] 2022-07-09 291
2381 오늘 김건희 대통령 일정.. file 역시거늬 2022-07-08 97
2380 윤석렬 대통령과 이준석 당대표의 차이점 윤통 2022-07-07 82
2379 윤석렬 대통령 패션 file [1] 2022-07-07 173
2378 한국송금 [2] 보탬이 2022-07-06 20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