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타임즈


booked.net

booked.net

악성글이나 욕설 , 실명을 거론하거나 당사자를 유추할 수 있는 결정적인 정보로 타인을 비방하는글은 삭제됩니다.

Nmok.JPG

 

아리조나 한인인 '목지윤' 양(크리스틴)'이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해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올해 34살인 목지윤 양은 지난 10월 10일 밤 9시경 I-10 프리웨이 상에서 동쪽으로 운행하다 애본데일 블러바드 나들목 인근에서 가드레일을 넘어 온 한 차량과 충돌했다.

운전자 남성은 DUI 전과가 있는 사람으로 사고 후 수색한 그의 차에서는 메탐페타민 마약이 발견됐다.

그는 사고를 일으킬 당시 마리화나만 피웠다고 자백했지만 경찰은 그가 마약도 했을 것으로 보고 DUI 혐의로 입건했다.

중상을 당한 목 양은 급히 병원으로 후송됐지만 두 다리를 절단하는 큰 수술을 받아야만 했다.

미혼인 목지윤 양은 사고 전 한 미국 항공사에서 스튜어디스로 일하고 있었다.   

수술을 마친 목 양은 현재 재활센터로 옮겨졌으며 회복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운전자가 여러 범죄 경력이 있는 전과자인데다 마약을 한 상태에서 등록기간도 지난 차량으로 사고를 낸 것 등 때문에 보상금 지급이 수월치 않다는 소식이다.

목 양의 안타까운 소식에 아리조나 한인노인복지회는 지난 10월 21일 아리조나주와 메사시가 선포한 '한복의 날'을 축하하는 기념행사를 주최하며 목지윤 양 돕기도 함께 진행해 성금을 목 양 부모님께 이미 전달한 바 있다.

목지윤 양에게 사랑의 도움을 주실 분들은 목 양의 부모님 은행계좌로 직접 성금을 이체하거나, 제20대 한인회장 당선을 확정지은 마성일 관장이 운영하는 코리아 태권도 주소로 체크를 보내면 된다.

 

* 은행 계좌이체 시:

- 은행: Wells Fargo

- 계좌주 이름: JinWon Mok

- 계좌번호: 2231533908

- 라우팅번호: 102000076

 

* 메일로 수표를 보낼 시:

- 보내실 주소: Korea Tae Kwon Do Academy

                900 E. Pecos Rd. #7, Chandler, AZ 85225

- 수표 상에 수취인 이름(Pay to the Order of): JinWon Mok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익명으로 타인을 비방하는 글은 삭제 됩니다 어드민 2021-06-18 303
공지 베스트 댓글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file 어드민 2020-03-20 952
2533 월드컵 브라질전 단체 시청 및 응원 new 어슬렁 2022-12-04 17
2532 10.29 참사 49제 함께 하실 분 연락주세요. new [1] 10.29참사추모 2022-12-04 11
2531 한인 셀폰매장있나요? new 셀폰 2022-12-04 23
2530 월드컵 두번째 단체응원 어슬렁축구팀 2022-12-02 152
2529 월드컵축구 단체응원 어슬렁축구팀 2022-12-01 129
2528 멕시코산 무공해 태양초 고추가루 주문해 보신 분 계신가요? 고춧가루 2022-11-30 75
2527 설문 참여 부탁합니다. 해외동포 대상 평화통일 인식 여론조사 한반도 평화 2022-11-28 41
2526 개신교와 천공의 싸음을 기대 하시는 분들께 file 이런 2022-11-26 108
2525 오픈챗.. 아리조나 5060 오픈쳇 2022-11-25 192
2524 배드민턴 동호회를 찾습니다. 신입 2022-11-24 108
2523 지갑 분실하신분 찾습니다. 아시아나마켓 메사 2022-11-23 236
2522 [🌾페스티벌 오브 네이션스:미국교회와 한국 커뮤니티 연합, 가을 집회 행사] 페스티벌 오브 네이션스 2022-11-21 66
2521 [페스티벌 오브 네이션스:미국교회와 한국 커뮤니티 연합, 가을 집회 행사] file 페스티벌 오브 네이션스 2022-11-20 46
2520 오드리 햅번 쇼가 역겨운 이유 file [3] 2022-11-17 305
2519 순회영사 업무-12월 6일 화요일 아리조나주한인회 2022-11-15 167
2518 출신은 역시 못속여.. file [1] 탬버린 2022-11-13 400
2517 소주... 화이팅 2022-11-13 182
2516 한국 노래들이 기대되는 이유 현민 2022-11-08 141
2515 미국과 호주인의 사망으로 복잡해진 이태원 사태 [1] 권기훈 2022-11-07 254
2514 들통난 한동훈 법무 장관의 새빨간 거짓말 [1] 2022-11-06 199
2513 H마트 정육 시식 [5] 냄새 2022-11-05 669
» 불의의 사고 당한 '목지윤 양'에게 사랑의 손길을... file hope 2022-11-05 243
2511 목사님 종교인 2022-11-05 230
2510 H Mart 담당자님.. Hmart 2022-11-03 400
2509 尹대통령, 최악의 정치적 위기…'책임 회피성' 태도에 내부 문건들 줄줄 새고 있다 [2] 탄핵이 답이다 2022-11-03 117
2508 이태원에서 숨진 딸이 생일날 아빠에게 쓴 편지 ;; 2022-11-03 91
2507 윤통이 매일 조문 가는 이유.. file [2] 2022-11-03 152
2506 점. 점. 점점 2022-10-30 179
2505 [공모] 2022년 중소기업 공동직장어린이집 설치비 지원대상자 공모(4차) 공모 2022-10-27 68
2504 한국인 Family Doctor 찾아요 아리조나 2022-10-26 224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PC방, 학교, 도서관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X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